-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02 16:26:14
Name   Liebe
File #1   Brazil_0704rio.jpg (64.0 KB), Download : 0
File #2   monkey.jpg (81.3 KB), Download : 0
Subject   사진 그리고 우연




가끔 강렬한 사진은 잘 쓴 책을 읽거나 클래식 명곡을 듣는것과 같은 느낌을 한 컷에 담아내는 것 같다고
느낄때가 있어요.

그래서 연말 이맘쯤 내셔널 지오그래피나 AP 에서 포토상 받은 사진들을 훑어보게 되는것 같아요.
http://www.nytimes.com/interactive/2016/12/22/sunday-review/2016-year-in-pictures.html?_r=0

이 링크에서 본 것 같은 사진인데, 지금 다시 찾아보니 제가 관심있게 본 사진들은
없네요. 아마 다른 링크 같기도...

Image by: Mauro Pimentel/AP Photo

Fireworks light the sky over Copacabana beach during New Year's Eve celebrations in Rio de Janeiro, Brazil, Thursday, Jan. 1, 2016. (AP Photo/Mauro Pimentel)

유감스럽게 올해 사진이 아니라 좀 아쉽기는 하지만
작년 2016년 1월1일에 브라질 리오데자네이로에서 마우로 피멘텔이라는 사람이 찍은 사진인데요.

지난번에 원숭이 셀폰 들고 찍은 Marsel van Oosten 이 인터뷰한 기사에서 그러더라구요.

오스텐은 전문 사진작가로써 본인이 작업을 할 때는
일반적으로 사물을 찍을 피사체를 미리 이미지화해서 구도를 잡아보고 예상 연습을 해보고
그리고 사진을 찍는다고요. 하지만 원숭이 사진은 두번째의 케이스로
바로 우연하게도 딱 맞는 장소와 시간에 본인이 있었을 뿐이었다고요.

딱 맞는 장소와 시간...우리들이 살 때에도 신기하게 가끔 그럴때가 있지요.

어느날 그 시각 그 장소에 내가 있었을 뿐이라구요.

브라질 해변가의 사진작가가 찍은 배경은 어땠을까 참 궁금해지게 만드는 사진이 그저께 인터넷에 있더라구요.
사진 작가는 올림픽 운동 사진 등을 많이 찍는 사진작가인 것 같은데요.

그 작가가 저 여자분을 의도적으로 세우고 찍었을까? 설마 해변이지만, 저런 머리장식에 저런 패션으로 브라질에서
파티하는 게 흔할까 하는 여러가지 상상을 불러일으키는 묘한 매력적인 사진인 것은
분명한 사진으로 보였어요.

뒷이야기가 궁금했지만...따로 검색되는게 없는 것 같기도 하구요.

저는 뉴욕 맨하튼에 놀러간 적이 있는데, 타임즈 스퀘어 사거리에서
같이 일하던 직장동료 언니의 남편을 교차로에서 만난적이 있어요.

그 시각 그 순간에 저와 그 언니 남편이 거기 딱 있었을 뿐...

그리고 다른 이벤트는
지난번에 동네 식당에서도 의도치 않게 모님을 우연하게 딱 만났을 뿐...ㅎㅎㅎ

아~ 저는 두 번다 제 친구랑 함께 있었지요.

으..사진이야기가 이렇게 마무리되다니 허탈하네요.  :)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7950 4
    5509 사회사회진보연대의 문재인 노동정책 비판을 중심으로 [6] + 二ッキョウ니쿄214 17/04/24 214 3
    5508 기타홍차클러의 일대기 [10] + 와이236 17/04/24 236 5
    5507 창작[소설] 여름이 오기 전 [11] 열대어284 17/04/24 284 1
    5505 방송/연예멜론차트에서 3주이상 1위한 노래들 [2] Leeka151 17/04/24 151 1
    5504 일상/생각수박이는 요새 무엇을 어떻게 먹었나 -7 [14] + 수박이두통에게보린259 17/04/23 259 6
    5503 정치[불판] 선관위 주최 대선후보 1차 TV 토론 [121] 알겠슘돠2096 17/04/23 2096 0
    5502 스포츠170423 오승환 1이닝 0실점 시즌 4세이브.swf [2] 김치찌개125 17/04/23 125 1
    5501 문화/예술[연극 후기] 쉬어매드니스 [4] 와이141 17/04/23 141 2
    5500 사회군사법원은 왜 군의 입맛에 맞게 돌아가는가. [8] 烏鳳524 17/04/23 524 15
    5499 정치왜 정치인들은 여성우대정책을 펴지 못해 안달이 났는가? [6] Raute672 17/04/23 672 5
    5498 스포츠170422 오승환 1이닝 3K 0실점 시즌 3세이브 [2] 김치찌개174 17/04/22 174 1
    5497 일상/생각밤에 배달업체 사장님과 싸운 사연. [19] 세인트687 17/04/22 687 1
    5496 여행2017년 3월 여행기 1편 "그냥 박차고 일어나고 싶었을 뿐" [4] 황금사과213 17/04/22 213 8
    5495 정치19대 대선후보 인권 공약-엠네스티 인권 8대의제 답변 [6] tannenbaum229 17/04/22 229 0
    5494 게임다시 처음으로 돌아가는 콜 오브 듀티 [1] 저퀴221 17/04/22 221 0
    5493 의료/건강생리컵 사용 방법 소개 영상 [15] Toby825 17/04/21 825 6
    5492 기타2017 VSL 스타크래프트2 시즌1 결승전 우승 "김준혁" 김치찌개98 17/04/21 98 0
    5491 스포츠에릭 테임즈 시즌 8호 2점 홈런.swf 김치찌개161 17/04/21 161 0
    5490 창작[소설] 그래도 되는 사람 [52] 새벽3시654 17/04/21 654 13
    5489 스포츠[MLB]내셔널스의 심장, 라이언 짐머맨 [16] 나단337 17/04/21 337 0
    5488 음악[19금] 필 받아서 써보는 힙합/트랩/레게/댄스홀/edm 플레이리스트 [10] Paft Dunk534 17/04/21 534 3
    5487 게임2004년 11월 12일의 후폭풍 [9] 피아니시모449 17/04/21 449 5
    5486 방송/연예나름 한국에서는 드문 뮤직 드라마 [1] Leeka231 17/04/20 231 0
    5485 스포츠[해축] 메날두 시대 주요 팀 UCL 성적 [1] 익금산입128 17/04/20 12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