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05 11:59:53
Name   O Happy Dagger
Subject   if no one ever marries me


나탈리 머천트가 2010년에 발매한 Leave Your Sleep은 그녀의 다른 음반들과는 조금 다른 음반입니다. 2003년 결혼해서 딸을 낳은 나탈리 머천트는 한동안 아이를 키우면서 음악활동을 하지 않있습니다. 그러다가 아이가 조금 커가자 아이를 위한 음악을 만들기로 결심을 했는데, 딸과의 대화 그리고 오래된 시들을 읽으면서 그 시에 곡을 붙여서 노래로 만들었고, 그 결과가 Leave Your Sleep이라는 음반으로,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시로부터 음악을 만들기도 하고, 위에 올린 Laurence Alma-Tadema의 시에 곡을 붙이기도 했습니다.


IF NO ONE EVER MARRIES ME

                 - Laurence Alma-Tadema (1865 – 1940)

If no one ever marries me,—
And I don't see why they should,
For nurse says I'm not pretty,
And I'm seldom very good—

If no one ever marries me
I shan't mind very much;
I shall buy a squirrel in a cage,
And a little rabbit-hutch:

I shall have a cottage near a wood,
And a pony all my own,
And a little lamb quite clean and tame,
That I can take to town:

And when I'm getting really old,—
At twenty-eight or nine—
I shall buy a little orphan-girl
And bring her up as mine.


미술이나 그림을 좋아하시는 분은 아마 Alma-Tadema라는 이름이 익숙한 분들이 계실텐데요. Laurence Alma-Tadema는 네델란드 출신 화가인 Sir Lawrence Alma-Tadema의 큰딸입니다. Lawrence Alma-Tadema가 그린 두 딸의 그림이 있는데 아래에 있네요. 뒤쪽에 위치한게 Laurence입니다.


Lawrence Alma-Tadema는 생전에 굉장히 인기가 높았던 화가로 그의 그림은 주로 그리스나 로마의 이야기를 배경으로 해서 그린 그림이 많았는데, 아주 정교하고 질감을 묘사하는데 탁월한 재능을 발휘했습니다. 특히나 대리석의 질감을 잘 나타내서 대리석의 화가라고도 불리우기도 했고요. 다만 죽은후에 너무나 빨리 잊혀져버린 화가중에 한명으로 1960년대 이후에 다시 발견된 화가입니다. 그의 작품중에서 제가 좋아하는거 하나...




아래는 나탈리 머천트의 같은 음반에 실렸던 곡중에서 제가 좋아하는 곡을 하나 더 골라봤습니다.






  • 대리석 사진을 찍어오셨군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7020 4
5001 창작잡채와 당신 열대어5 17/02/25 5 0
5000 일상/생각통증 이건마치74 17/02/25 74 1
4999 사회텝스 논란 [11] + 집정관270 17/02/25 270 0
4998 게임'2048' 후기 [12] + 별비201 17/02/24 201 9
4997 사회呼朋呼友을 허하노라.. [26] + tannenbaum263 17/02/24 263 5
4996 과학외계 행성을 (진지하게) 발견하는 방법 (이미지 재업) [4] 곰곰이136 17/02/24 136 7
4995 일상/생각꼬마마녀 도레미 HD Lee106 17/02/24 106 3
4994 IT/컴퓨터LG, G4/V10 업데이트 벌써 중단... [7] Leeka157 17/02/24 157 0
4993 일상/생각누구의 인생이건, 신이 머물다 간 순간이 있다. [17] + SCV269 17/02/24 269 7
4992 게임[하스스톤] 2/24일 개발팀 용우 프로듀서 Q&A 정리 [1] Leeka72 17/02/24 72 0
4990 일상/생각수돗물은 믿지만 배관은 못믿어~ [12] 스타카토325 17/02/24 325 0
4989 IT/컴퓨터컴알못의 조립컴퓨터 견적 연대기 (5) SSD, HDD, 파워, 케이스, 쿨러 등 [2] + 이슬먹고살죠85 17/02/24 85 3
4988 IT/컴퓨터컴알못의 조립컴퓨터 견적 연대기 (4) 모니터 [1] 이슬먹고살죠71 17/02/24 71 2
4987 일상/생각수박이는 이번 주에 무엇을 어떻게 먹었나 -1 [29] 수박이두통에게보린351 17/02/24 351 10
4986 일상/생각예전에 스타 1 하던 이야기 [9] 기쁨평안231 17/02/24 231 0
4985 일상/생각아무튼 다름. [8] 성의준234 17/02/24 234 7
4984 기타김정남 암살에 사용된 것으로 유력한 신경가스 - VX가스 [16] 모모스485 17/02/24 485 5
4983 꿀팁/강좌[사진]렌즈를 읽어봅시다. [33] + 사슴도치263 17/02/24 263 6
4982 창작갑오징어에 대해서 생각하다 [8] 열대어244 17/02/24 244 1
4981 창작여름 날 [31] 새벽3시352 17/02/24 352 8
4980 일상/생각이기적인 사람 [2] 고난188 17/02/24 188 0
4979 게임섀도우버스 초반 즐겨보기 이야기 #1 [3] Leeka141 17/02/24 141 0
4978 IT/컴퓨터AMD 대란?.. 짤 하나로 설명해보기 [16] Leeka586 17/02/23 586 2
4977 기타4분기에 본 애니메이션들 [15] 별비235 17/02/23 235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