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09 07:49:09
Name   Liebe
File #1   IMG_20170107_180704.jpg (3.30 MB), Download : 1
Subject   돼지 보쌈 집에서 만들기


돼지고기 보쌈 시켜 먹으셔도 되는데, 집에서도 간단하게 만들 수 있어요. 간단함이란 냄비에 재료를 넣고 끓이면 되니
간단하지 않나 싶습니다.

돼지고기 수육 삶는 방법입니다.

고기는 수육용고기 혹은 Butt, Shoulder 부위로 기름이 적절하게 살과 비계가 골고루 잘 섞여 있는 부분이 맛있어요.
그리고 고기사고 바로 그 날 해 드셔야지 냄새가 안나더라구요. 미국서는 동네 미국마켓에서 사면 냄새가 덜 나는 편이에요.
중국마켓 한국마켓서 유통상태에 따라서 이미 냄새가나있는 고기를 살..실패할 가능성이 좀 있구요.

1킬로-1.5킬로  (2-3파운드)정도의 고기를 한다고 하면...

냄비에다 물을 반 정도 붓고 고기가 잠길 정도가 되면 되어요.

제가 넣는 재료는: 고기, 물, 양파중간사이즈 1개, 대파나 쪽파 2-3줄기 적당량 , 마늘 한 통 8쪽 정도 납작하게, 생강 1-2톨 편으로 납작하게 썰기,  통후추(없으면 갈아놓은 후추), 된장 2-3스푼, 정종 반 컵

추가로: 갈아놓은 커피, 월계수 잎 등등...있으면 넣고 없으면 안넣어도되어요. 정종 대신 소주 사용해도 되지 싶어요.

고기의 냄새는 마늘 생강 정종 술과 된장으로 잡내를 잡아준다고 보시면 될꺼에요.

일반 냄비로 45분 정도, 압력밥솥으로는 고기 사이즈에 따라서 12분에서 20분 사이... 끓이기 등등 달라요.
고기 익었는지 꺼내보시고 젓가락으로 찔러보거나 살짝 잘라보셔서 피나면 좀 더 끓이시면 되어요.

물론 그 사이에 무채김치, 배추 절여놓은 것, 새우젓갈+마늘+파+참기름, 쌈장, 마늘고추 채썬것 등을 남는 시간에
준비해두시면 보쌈 해 드시면 한끼 푸짐하지요.

지역과 가족 기호에 따라서 삼겹살 혹은 돼지갈비로도 보쌈을 할 수가 있어요.
저는 돼지비계가 살짝 겹쳐져있는 부드러운 목살을 가장 좋아해요. 맛있게 드세요.


저는 소주랑 정종은 안마셨는데 스파클링 정종 분홍색병
참 맛있네요. 맥주처럼 와인처럼 탁쏘네요.
소주도 스파클링 소주가 있나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8550 4
    5841 역사삼국통일전쟁 - 2. 살수대첩 [9] + 눈시151 17/06/26 151 7
    5840 음악(데이터, 영상多, 스크롤) 윤상 - 알 수 없는 일 [4] 벤젠 C6H671 17/06/26 71 0
    5839 일상/생각5개월 운동 결과 [3] 도라에몽336 17/06/26 336 4
    5838 스포츠170626 추신수 시즌 12호 3점 홈런.swf 김치찌개47 17/06/26 47 0
    5837 스포츠역싀 돔구쟝이다 [5] + 키스도사203 17/06/26 203 1
    5836 스포츠 2018 KBO 리그 1차 지명이 발표되었습니다. [3] 키스도사131 17/06/26 131 0
    5835 일상/생각도종환을 다시 생각하다. [25] 사악군659 17/06/26 659 0
    5834 일상/생각앞으로 c6h6씨의 계획 [2] 벤젠 C6H6446 17/06/26 446 10
    5833 스포츠170625 추신수 2타점 2루타.swf [2] 김치찌개105 17/06/25 105 0
    5832 기타2017 핫식스 GSL 시즌2 코드S 결승전 우승 "고병재" [2] 김치찌개73 17/06/25 73 0
    5831 정치문아무개가, 조국 X끼가 어디까지 저럴 수 있는지 한번 해보자 [19] ArcanumToss1283 17/06/23 1283 2
    5830 게임공허의 유산 캠페인 연재 (6) - 탈다림 임무 모선71 17/06/23 71 0
    5829 기타자유한국당 민경욱, 항의문자 발신자 실명 알아내 답장…“설마 협박?” [32] ArcanumToss1039 17/06/22 1039 0
    5828 정치더민주 우원식 원내대표의 눈물. [2] ArcanumToss460 17/06/22 460 0
    5827 일상/생각간만에 끓여 본 미역국이 대실패로 끝난 이야기. [15] 빠독이512 17/06/22 512 17
    5826 스포츠170622 추신수 시즌 11호 2점 홈런,오승환 16세이브.swf [2] 김치찌개154 17/06/22 154 1
    5825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홍차봇248 17/06/22 248 0
    5823 게임20170621 롤챔스 후기 - MVP [3] 피아니시모159 17/06/22 159 0
    5822 생활체육마식령 스키장에서 올림픽을 치르겠다니..... [27] Beer Inside892 17/06/21 892 2
    5821 일상/생각내가 만난 선생들 #1 - 언어학대의 장인. [15] tannenbaum488 17/06/21 488 1
    5820 일상/생각연애의 시작과 고백이라는 세레모니에 대해서 [25] 레지엔743 17/06/21 743 1
    5819 일상/생각나는 영재였던가..? [30] 켈로그김785 17/06/21 785 10
    5818 게임Elo 공식의 수학적 원리 (Elo 공식유도) [5] 스카이저그317 17/06/21 317 7
    5817 게임애플의 스토어 리젝은 어느정도 범위로 이루어지나? [2] Leeka303 17/06/20 303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