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12 03:49:25
Name   O Happy Dagger
Subject   푸코, 데리다, 들뢰즈...
질문게시판에... 푸코가 어떤 학자냐는 질문이 올라와서 많은 분들이 대답을 해 주셨는데. 저는 뭐, 그 질문에 대답할 능력은 없고... 노래나 몇 개 소개하려고요.

먼저 고른건 캐나다 인디그룹인 Weakerthans가 불러주는 Our Retired Explorer라는 곡인데 부제가 Dines with Michel Foucault in Paris, 1961라고 되어있습니다.



가사를 보면... 푸코이름이 바로 언급이 되지는 않지만... 참 좋은 시간이었는데, 네가 한 이야기가 뭔 말인지는 모르겠고, 선물로 준 데리다의 책은 잘 받았다고 하네요.

Just one more drink and then I should be on my way home
I'm not entirely sure what your talking about
I've had a really nice time but my dogs need to be fed
I must say that in the right light you look like Shackleton
Comment allez-vous ce soir? Je suis comme ci comme ça
Yes, a penguin taught me French back in Antarctica
Oh, I could show you the way shadows colonize snow
Ice breaking up on the bay off the Lassiter coast
Light failing over the pole as every longitude leads
up to your frost bitten feet oh, you're very sweet
thank you for the flowers and the book by Derrida
But I must be getting back to dear Antarctica
Say, do you have a ship and a dozen able men
That maybe you could lend me?

Oh Antarctica
Oh Antarctica
Oh Antarctica
Oh Antarctica

그래서 데리다에 대한 노래로...



류이치 사카모토가 연주한 자크 데리다라는 곡인데, 이건 자크 데리다에 대한 다큐멘타리가 있는데, 그 다큐멘타리를 위해서 류이치 사카모토가 만든 음악을 음반으로 발매해서 나온거네요. 쟈크 데리다와 뭔 상관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난해하다는 측면에서 유사성을 찾으면 되지 않을까 하네요. ㅎㅎ...

그리고 '천개의 고원'이라는 레코드사에서 발매한 '질 들뢰즈를 추모하며'라는 음반에 실린 Gigantic Tautological Machinery라는 곡이네요. 음반에 실린 곡들의 제목은 들뢰즈의 철학에서 중요한 개념들을 제목으로 하고는 있는데, 역시 음악과 어떻게 연결이 되는지는 알 방법이 없기는 하네요.




  • 고-오급 문화에는 고-오급 추천!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9300 4
6326 방송/연예소사이어티 게임 5회 리뷰 [5] + Leeka90 17/09/23 90 0
6325 일상/생각애 키우다 운 썰 풉니다.txt [16] + Homo_Skeptic372 17/09/23 372 8
6324 의료/건강의료기관 잠복결핵에 대한 추가 기사 [27] Zel414 17/09/23 414 1
6323 도서/문학애견 소설 [4] 알료사174 17/09/23 174 3
6322 오프모임겁나 촉박하고 뜸금없는 의정부 번개~~ [39] + tannenbaum648 17/09/22 648 5
6321 기타저 당분간 나가겠습니다. [4] empier785 17/09/22 785 3
6319 스포츠170922 추신수 시즌 20호 솔로 홈런.swf [4] 김치찌개117 17/09/22 117 2
6318 오프모임번개. 퇴근 후 문래동. 아재아재. [20] 한달살이575 17/09/22 575 5
6317 일상/생각조카사위 이야기. [46] tannenbaum997 17/09/21 997 20
6316 일상/생각극한직업 _ 회의 예약.. [5] CONTAXS2381 17/09/21 381 0
6315 의료/건강의료 소모품 수액줄에 벌레가 발견된 것에 즈음하여 [3] Beer Inside445 17/09/21 445 9
6314 일상/생각부족하면 찾게 된다. 로오서324 17/09/21 324 6
6313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2] 홍차봇244 17/09/21 244 0
6312 게임[LOL] 역대 롤드컵 TOP 20 총정리 [6] Leeka144 17/09/20 144 3
6311 도서/문학자작시 몇 편. [11] Homo_Skeptic222 17/09/20 222 11
6310 오프모임다시 한번 부산! 토요일! 저녁! [18] + 나단651 17/09/20 651 2
6309 일상/생각불혹의 나이는 .. 개뿔. [19] 한달살이644 17/09/20 644 7
6308 정치(사진 多, 영상 있음) 세계시민상 수상 文대통령 "한국민 촛불혁명 세계민주史에 희망" [6] 벤젠 C6H6334 17/09/20 334 1
6307 IT/컴퓨터컴퓨터 견적 150만원대 뽑아왔습니다. 구매 하루전. 많은 조언바랍니다.(키보드,모니터,스피커 포함가) [4] 콩자반콩자반457 17/09/19 457 0
6306 일상/생각경험주의와 실증주의의 몇 가지 문제 [15] 二ッキョウ니쿄595 17/09/19 595 5
6305 도서/문학어째서 10덕인가? (前) [18] 프렉669 17/09/19 669 7
6304 게임NBA 2K18 마이GM 후기 [6] Raute260 17/09/19 260 0
6303 정치靑 "일부 언론 '트럼프 트윗' 오보 유감..머리에 프레임있나" [24] Beer Inside648 17/09/18 648 0
6302 정치정치 토론 커뮤니티 '윙스파티'를 소개합니다. [37] 기쁨평안896 17/09/18 896 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