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11/11 01:23:45
Name   Leeka
Subject   11화 리뷰를 겜알못으로 만든 파이널 소사이어티 게임 리뷰

1. 손태호 파이널 가기 힘들거라는 제 생각은 겜알못 1호인걸로.. 너무 무난하게 갔네요 -_ㅠ


2. 장동민이 필승법을 만들어서 다 외울거라는 제 생각은 겜알못 2호인걸로...

장동민이 3번이나 실수하면서 높동을 벼랑끝으로 밀어버렸네요.



3. 조준호가 신체2를 주장한게 틀렸다는 제 생각은 겜알못 3호인걸로..

1라운드 모든 빙고 타일을 조준호가 다 맞춰버리면서..  조준호의 선택이 옳았다는걸 증명했습니다.

문제는 1두뇌인 손태호가 큰 실수를 하면서 결과적으론 3라운드에서 독이..




- 1라운드 : 대놓고 두뇌 게임
- 2라운드 : 대놓고 신체 게임
- 3라운드 : 하이브리드 게임.. 하지만 2두뇌가 더 좋음


이 최종 게임에서 나왔고.. 큰 틀에서 보면 높동과 손태호가 말한 2신체 + 1두뇌가 맞았습니다만.


조준호의 2신체가 실제 마동에서는 정답이 되었습니다.

만약에 2두뇌를 했다면?
1라운드 -> 누가 두뇌를 해도 조준호보다 더 잘할수가 없음. 즉 마동의 패배가 변하지 않음
2라운드 -> 2두뇌가 되면 기와 들기가 확 어려워지고.. 마동이 졌을 확률이 엄청 올라감.. 즉 0:2 완패..
2신체를 해서 그래도 1:2로 졌다고 볼 수 있는 결말이 -.-;

2신체를 주장한 조준호가 1라운드를 하드캐리 한 그 순간에. 사실 1두뇌가 1인분만 했다면 마동이 2:0 압승하고 끝나는 탁월한 선택이였습니다.
문제는 그 1두뇌가 칩 6개를 더 가지고도 중력빙고에서 패배를 하면서....




결론적으로 평을 하면

높동

- 박현석 : Best.  1라운드는 장동민이 집어 던진걸 박현석이 멱살잡고 이김
- 줄리엔 : SoSo.  사실 잘했는데 1라운드는 3분 들고 나면 신체의 롤이 없고..  2라운드는 결국 패배.  3라운드는 이미 앞쪽에서 두뇌가 다 이겨버려서 - -;
- 장동민 : Bad 1라운드는 집어 던짐 + 2라운드는 결국 신체툴이 안됨 + .. 그래도 3라운드 퍼즐을 빠르게 풀어서 만회했으나 사실 0:2로 질뻔햇기에..


마동

- 조준호 : Best.  1라운드 하드캐리 + 2라운드도 잘함.. + 3라운드는 아에 턴이 안왔음
- 권민석 : Bad.  3라운드 퍼즐에서의 실수로 결국...
- 손태호 : Bad.  1라운드에서 결정타를 못날림..



장동민의 실수로 2:0으로 마동이 이길뻔한걸
손태호의 실수 + 박현석의 파인 플레이로 1:1을 만들었고
그 상황에서 2두뇌의 힘이 발휘되면서 결국 높동이 2:1로 승리를 거뒀다고 볼 수 있지 않나 싶습니다.



다음 시즌도 재밌게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9905 4
    6648 음악[번외] Paul Desmond & Dave Brubeck - Take Five [4] + Erzenico75 17/11/25 75 2
    6647 게임오버워치와 배그는 왜 핵으로 고생할까? [14] + Leeka311 17/11/25 311 4
    6646 음악레드벨벳 앨범 수록곡 추천 [5] 은우117 17/11/24 117 0
    6645 일상/생각꼬꼬마 시절의 살빼기 [6] + 알료사278 17/11/24 278 3
    6644 일상/생각아이 유치원 소식지에 보낸 글 [5] CONTAXS2402 17/11/24 402 9
    6643 의료/건강2012년으로 돌아가 살펴보는 이국종의 정치성 [13] 구밀복검743 17/11/24 743 7
    6642 창작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학영역 가형(홀수) 대충 풀어봄. [39] 캡틴매쓰매티카691 17/11/24 691 5
    6641 스포츠171123 오늘의 NBA(러셀 웨스트브룩 34득점 10리바운드 9어시스트) 김치찌개77 17/11/24 77 0
    6640 게임[자작게임 공유홍보] - 네모와 디오(Nemo_D.O) (판매를 시작하였습니다.) [9] mathematicgirl248 17/11/23 248 0
    6639 기타이제 8일 정도 남았군요. [5] 1hour10minuteidw552 17/11/23 552 0
    6638 육아/가정아들의 장난감 [4] 빈둥빈둥381 17/11/23 381 6
    6637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1] 홍차봇204 17/11/23 204 0
    6636 스포츠171121 오늘의 NBA(러셀 웨스트브룩 22득점 16리바운드 12어시스트) 김치찌개61 17/11/22 61 0
    6635 일상/생각괌 다녀왔습니다~ [10] elena364 17/11/22 364 8
    6634 일상/생각홍차넷의 정체성 [44] + 알료사1322 17/11/22 1322 37
    6633 기타돈 준 만큼 일하는 편이야~ [18] 세인트941 17/11/22 941 6
    6632 게임[LOL] 11월 21일자 기준 LCK 이적시장 현황 [5] Leeka342 17/11/21 342 0
    6631 기타이문열 사찰받은 썰 [8] 알료사741 17/11/21 741 0
    6630 여행23박24일 전국일주여행 [9] 모모스343 17/11/21 343 14
    6629 일상/생각커피클럽을 꿈꾸며 [11] DrCuddy450 17/11/21 450 11
    6628 일상/생각고3, 그 봄, 그 겨울 [18] aqua561 17/11/21 561 47
    6627 음악요즘 듣고 있는 올드 팝송들3.swf [2] 김치찌개95 17/11/21 95 0
    6626 문화/예술칸딘스키의 초창기 작품들 [8] 나단481 17/11/20 481 5
    6625 역사아우슈비츠로부터의 편지 [11] droysen396 17/11/20 396 1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