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유할 맛집 정보 글을 올려주세요.

Date 16/06/06 23:11:02
Name   난커피가더좋아
Subject   [리뉴얼1탄]서초동 동네 이자카야 '하레'&욜로
알고 계신분도 있겠지만, 제가 얼마전 매우 멍청한 일을 저질렀습니다. 간만에 맛집 게시판에 새 글을 왕창 올려볼까 하고 의욕적으로 작업을 하던 중  imgur에 올려져 있던 예전 사진들을 다 삭제하는 실수를 했고, 사진 설명 위주의 제 이전 맛집 소개글은 거의 의미가 없는 글이 됐습니다. 그래서 책임감을 갖고 리뉴얼을 시작합니다.

그 첫번째는 저의 단골집 바로 서초동에 위치한 동네 이자까야 하레 입니다. 예전 서초동에 처음 신혼집을 꾸렸을 때 와이파이님과 자주 찾았는데, 광화문 인근으로 이사 온지 1년이 넘은 지금도 최소 분기에 한 번은 찾는 곳입니다.

대략 아래와 같은 분위기입니다.


사람들이 즉석사진으로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해주기도 하고요


약 1년 전 부터는 가게 속 가게 개념으로 욜로 라는 펍 분위기의 장소도 마련됐습니다. 뭐 쥔장이 같고 키친이 같기에 양쪽에서 먹을 수 있는 요리는 동일합니다. 다만 욜로에 가면 수입맥주들을 좀 보고 고를 수가 있어요.


와이파이님과 저는 이 곳의 자랑 중 하나인 오끼나와식 깨두부, 후와모찌리를 항상 먹는데 이번에는 건너뛰고 곧바로 제가 또한 사랑하는 메뉴인 연어타르타르를 시켰습니다.

연어타르타르를 먹기 전, 무엇을 시키든 먼저 나오는 서비스 안주. 요건 그때그때 조금씩 바뀝니다.


이제 연어타르타르


생긴지 얼마 안된 메뉴인데, 제가 너무 좋아합니다!!!!


식사를 안하고 갔기에, 배가 부를 수 있는 두 메뉴를 시킵니다.
하나는 볶은 채소와 소고기볶음장을 곁들인 디쉬, 그리고 돼지고기를 쌈장에 바른 퓨전식 요리가 함께 나오는 것으로 한 묶음입니다. 쌈장 돼지고기 인가 아마 메뉴명이 대충 그럴겁니다.



그 다음에 소고기와 우엉조림을 또띠야에 싸먹는 요리를 하나 시켰습니다.


마지막으로 두부 갈은 소스를 부어먹는 샐러드로 입가심? 을[사실은 안주가 모자라서 배 덜부른 걸로 시킨] 했습니다.


뭐 하나 맛 없는 게 없어요.

자주 가는 곳이라 몇 가지 추천 메뉴를 그래도 소개하자면, 치킨가라아게나 타코와사비(독특하게 사과랑 같이 먹게 나옵니다)도 훌륭하고요, 이 글 서두에 말씀드린 후와모찌리, 그리고 나베도 추천합니다. 뭘 시켜도 큰 후회는 없는 곳입니다. 식사메뉴도 있는데 우동이나 부타동 등도 훌륭한 편입니다.

쥔장이 츠지 요리학교 출신으로 직원들도 죄다 그 학교 출신이고요, 사케 소믈리에 자격증도 있는 양반이라 사케 추천해달라 하면 굉장히 친절하게 취향에 따라 골라줍니다.
http://map.naver.com/?dlevel=11&pinType=site&pinId=21054865&x=127.0148054&y=37.4968843&enc=b64
----------------
(이전에 올렸던 하레와 욜로 소개글에 달린 댓글도 함께 복원합니다)
[1탄 하레 소개글 리플]
Yellow 15/07/07 16:04  
이자까야 너무 좋아요
조금 비싸도 술도 맥주 조금 마시고, 안주도 별로 안먹어서 맛있는곳이 좋아요~~~
제가 가장 즐겨가던 곳은 압구정로데오역 근처 "천하의문타로"였는데
나중에 체인이란걸 알고 살짝 실망 흐흐흐
아쉽게도 와잎 임신+출산 이후 한번도 못가봤네요... ㅠㅠ

뤼야 15/07/07 16:08  
캭! 맛있어보여요.
광화문 근처 사직동 쪽으로 코엔이라고 유명한 이자카야 있어요.
점심에는 저렴한 벤또에서 부터 덴뿌라 스시 대체로 잘합니다.
꼬치구이도 있고 사케 종류도 제가 가본 집 중에서는 제일 다양해요.

마르코폴로 15/07/07 16:11  
눈으로 먼저 먹는 집이네요. 예뻐서 먹기 아까울 것 같은데요.

낙타타는하마 15/07/08 08:45  
크읏 이 동네 사는 선배님과 갔다가 일요일엔 안한다는 딱지를 보고 돌아섰던 곳이네요~
다음에 다시 가봐야겠습니다^^

Kaijer 15/07/08 17:26  
친구가 좋아하는 집이라 몇번 가본 기억이 있네요.
친구들이랑 일본 여행갔던 기억이 나서 참 좋았었죠. 뭐 남자들끼리 앉아서 먹으니 분위기는 그랬겠지만. 흐흐.
개인적으로 이집은 깔끔해서 좋더군요. 사케 분위기있게 마시기도 좋고 말이죠.

-------------
[2탄 욜로 소개글 리플]
뤼야 15/08/09 10:01  
아 진짜 배고프네요. 뭐 먹기 전에는 맛집 게시판은 들라거리면 안되겠어요. ㅜㅜ

마르코폴로 15/08/09 11:56  
맛있어보이네요. 맥주는 첨 보는 건데 무슨맛인가요.

Zel 15/08/10 01:28  
서초동 도서관 뒤에서 신혼 시작했는데.. 그때 이런 집이 있었음 참 좋았을 거 같네요




1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홍차넷 맛집 지도 [17] Toby 15/08/24 5767 0
공지 맛집 게시판 이용 안내 Toby 15/06/19 3370 0
583 그외 지역[런던] 더 리츠 레스토랑 [12] 졸려졸려308 17/11/14 308 1
582 강북[신촌] 이화원 [1] 레이드323 17/11/13 323 1
581 그외 지역[방콕] 퀄리티 보장되는 일식뷔페 TAKUMI danielbard294 17/11/12 294 0
580 경기[수원] 스시유카이 [2] 남편360 17/11/12 360 1
579 대구·경북[대구] 선산식당 와인하우스294 17/11/11 294 1
578 강남건대 뷔페 '라구뜨' [1] tannenbaum457 17/11/08 457 0
577 부산·경남주관적인 광안동 남천동 맛집들. [5] WisperingRain465 17/11/07 465 8
576 강북종로돈부리 [3] 집정관568 17/11/04 568 0
575 대전·충청[서산] Cafe 425 [17] Erzenico503 17/11/01 503 3
574 그외 지역[도쿄] 라 토르츄(ラ・トルチュ / La Tortue) - 합리적인 가격의 프렌치 런치 [7] 로제바인429 17/10/31 429 4
572 강북[경복궁] 이가면옥 [9] Forwardstars665 17/10/31 665 0
571 강북Cafe Layered [2] Dr.Pepper763 17/10/13 763 1
570 그외 지역[긴자]bar mori [1] 틸트444 17/10/13 444 0
569 그외 지역[미국 샌디에고] Junifer & Ivy - 미네이랑의 비극 (스압) [9] BibGourmand521 17/10/13 521 1
568 대구·경북[대구]일 폰테 (Beer Inside님 추천 식당) [4] 쉬군624 17/10/13 624 3
567 강북[합정]엔트러사이트 [15] 다람쥐872 17/10/12 872 2
566 강북[광화문] 세종문화회관 뒤편 "상인정신" [1] 기쁨평안848 17/10/11 848 3
565 강북[남산] 신라호텔 - 라연, 가장 앞서나가는 고급 한식당 [11] 졸려졸려1272 17/10/01 1272 2
564 강북[경리단]마음과마음 집정관791 17/09/29 791 1
563 강북오레노 라면 [9] 개마시는 술장수1170 17/09/28 1170 4
562 강북[연신내] 원조 양평해장국 [12] 생존주의717 17/09/26 717 0
561 대구·경북일 폰데 - 동촌유원지의 자그마한 레스토랑 [1] Beer Inside608 17/09/25 608 1
560 부산·경남합천 삼가 명품 한우 [11] 사악군698 17/09/25 698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