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유할 맛집 정보 글을 올려주세요.

Date 17/01/06 15:56:12
Name   Zel
Subject   [판교] 스시쿤
전 와인이나 커피나 스시나 크게 잘은 모르지만 그냥 제가 좋아하는 걸 점차 알아가고 있는 중입니다.

스시쿤은 원래 분당 정자동에 먼저 생겼고, 2015년이던가 판교에 생겼습니다. 정자동에 생겼을때 부터 팬들이 많았고, 판교점 생기고 나서 로컬에서는 꽤 유명한 가게가 되었습니다. 정자동 가게는 디너 가격대가 소위 미들레인지 라는 두당 8만원대 짜리 코스였지만 판교점은 오마카세 코스가 11만원으로 미들 레인지를 약간 넘습니다. 그렇다고 소위 하이엔드급에는 못미치는 수준이라고 합니다. 오마카세는 주방장 특선 코스 정도로 생각하면 됩니다. 7만원 9만원 정도 하는 스시 코스도 있습니다.

12월 중순에 가족 행사가 있어서 주말에 판교점을 방문하였습니다. 사실 세번째 방문인데 두번째와 세번째가 1년 정도의 갭이 있어서 어떻게 변했나 궁금했습니다. 결론적으로 바뀐건 없었습니다. 사람이 많아서 다찌가 아니고 홀내 테이블에 앉았습니다. 가게 자체가 다찌에 한 십여석 있고, 테이블 한 5-6개, 룸 1개 정도여서 그리 넓지는 않습니다. 이 집의 특징은 다른 것 보다 '양'이 많습니다.
테이블에서 코스는 회 및 스시가 두 번 따로 나오고, 중간에 생선, 조개국 나오고 또 뭐 다양한 종류가 있었는데 잘 기억은 안납니다. 스시나 회 자체는 아주 특별하다는 느낌은 못받았습니다. 아, 일본식 야채절임인 츠케모노 중에서 일부가 아주 맛있었고, 마지막 디저트로 주는 파란 매실이 깔끔했습니다만...전반적으로 나쁘진 않았는데 아주 맛있다 내지 시그너쳐가 될 만한 음식은 없었습니다. 하지만. 분당-판교권에는 보통 접대용 일식집인 긴자나 삿뽀로 등등 크게 '영혼없는' 기업형 일식집은 많이 있지만 그 쪽보단 확실히 나았습니다 (그리고 이 쪽은 내돈주고는 안갑니다). 동행하신 일본에서 학교를 다 다니신 분도 만족하셨습니다. 서비스는 좋았던게 보통 다찌에 비해 테이블 오마카세는 잘 안챙겨주지만.. 여기는 코스 다 끝나고 나서 더 드시고 싶은거 있는 지 물어봐주는게 좋더군요. 배불러서 하나도 안먹었습니다만. 그리고 애들을 둘 데리고 갔는데 소면을 꽤 정성스럽게 말아주셔서 기뻤습니다. 미국 같으면 팁이 나가야 하는 상황이지만....생깠습니다.

술은 삿뽀로 생맥 1잔씩만 먹었습니다만 사케가 더 어울리는 코스입니다.. 술값은 좀 비쌌던걸로 기억납니다. 생맥주가 만 천원인가 그랬어요.

위치는 판교 유스페이스몰입니다. 건물 안에서 찾기가 좀 힘든데 지하 1층에서 밖으로 나갔다가 들어가야 합니다. 사진은 생략합니다. 그냥 스시에요.
예약은 거의 필수라고 보면 됩니다. 오너쉐프 인기가 좋아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홍차넷 맛집 지도 [16] Toby 15/08/24 4614 0
공지 맛집 게시판 이용 안내 Toby 15/06/19 2815 0
471 대전·충청[유성구 죽동] 인도커리전문점 바티카 침묵의현자171 17/04/27 171 0
470 강남[노량진] 강릉수산 연어회. [4] 마카오톡629 17/04/20 629 0
469 강남[사당역] 후우후라멘 [6] 남편579 17/04/17 579 0
468 강북[망원동] 이찌방 [13] 개마시는 술장수757 17/04/14 757 9
467 강북[충정로] 두툼 [10] CathedralWolf651 17/04/13 651 0
466 강북[명동] 미성옥 [12] 열대어730 17/04/09 730 1
465 대전·충청[유성구 어은동] 맑음 [1] Las Salinas466 17/04/09 466 0
464 강북[서교동] 쉐시몽 [14] 소라게885 17/04/03 885 4
463 강북[서교동] 워시타운 : 서교동의 특색있는 까페. [3] 수박이두통에게보린562 17/04/03 562 0
462 강북 [중구] 신라호텔 라연 [9] The Last of Us820 17/04/01 820 1
461 강북[홍대] peony [8] Dr.Pepper804 17/03/31 804 3
460 강북[마포] 허니홀 [3] 열대어576 17/03/30 576 1
459 그외 지역영등포 삼해집 [3] 비형시인630 17/03/28 630 0
458 경기[판교] 최고집 짬뽕 [6] 신문안사요688 17/03/27 688 1
457 부산·경남불고기로 유명한 언양불고기의 명가, 기와집을 방문했습니다. [5] Beer Inside680 17/03/26 680 3
455 인천연수동 원양참치 [2] kapH527 17/03/26 527 1
454 강북[아차산역] 메종 드 타르트 남편439 17/03/26 439 0
453 강북[노원]어글리스토브 [12] 1000ji690 17/03/23 690 0
452 강북[마포] 쿠루미 [3] 열대어563 17/03/23 563 0
451 강북[대학로] 도도야 (일본식 솥밥) [14] 원하730 17/03/23 730 1
450 경기[수원] 아주대 핫도그 본좌(?), 아롤도그 [2] 고난549 17/03/22 549 1
449 경기미사리밀빛초계국수 [5] 기쁨평안420 17/03/22 420 1
448 강북[광화문] 삼전초밥 [1] Dr.Pepper519 17/03/22 519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