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흘려보낼 짧은 글을 편하게 남기는 공간입니다.
- 가치가 있는 정보가 담긴 글은 티타임 게시판에 써주세요.
- 여러 회원들이 함께 사용하기 위해 각 회원당 하루 3개로 횟수제한이 있습니다.
-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면 당일 1회 더 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티타임, 유머, ama, 사진, 맛집)
게시판 관리
드디어 황금연휴가 시작됫네요~
7


#모듬덴뿌라 오늘 달려요!!!
17


불금불금 하고 계시느라 탐라가 조용한거겠죠?

전 집에서 조용조용 밥 먹고 아이스크림 사먹으러 나갑니다!!

다들 즐겁고 씬나는 불금 되세용 ㅎㅎ

#소라게님차냥해 #둥글둥글
11
화공유체역학 17.04.28 19:57
ㅋㅋㅋㅋㅋ 김광진 이동학 스타대결 은근 재밌네요 ㅋㅋㅋ
5
사슴도치 17.04.28 19:52
10여년간 사진찍으면서 잊지 못했던 순간은
이지은양이 동네 축제에서 공연할 때 우연히 찍은 적이 있는데, 그 사진을 인스타에 올렸더니 본인이 좋아요를 눌러줬을 때였습니다.ㅎㅎ

뭐 별거 아닌 좋아요긴 한데 계탄 느낌이 들더라구요
8
하트필드 17.04.28 19:51
민주당 스타대전 잠깐 봤는데 좌클릭 드립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1.
https://youtu.be/vou6rufrM1s
워낙 순수한 영혼이다보니 야한 가사가 들어간 노래를 좋아하지 않는데 이 노래는 좋아해요

2.
분명 제대로 듣고 따라부른 것 같은데 이상하게 듣고 이상하게 따라부른 노래가 있어요
정기고, 소유의 썸이랑 트와이스의 치얼업인데 미치겠는게 계속 이상하게 부르다보니까 이제는 제대로 부르고 싶어도 못 불러요 ㅠㅠ
가끔 카페에서 노... 더 보기
1.
https://youtu.be/vou6rufrM1s
워낙 순수한 영혼이다보니 야한 가사가 들어간 노래를 좋아하지 않는데 이 노래는 좋아해요

2.
분명 제대로 듣고 따라부른 것 같은데 이상하게 듣고 이상하게 따라부른 노래가 있어요
정기고, 소유의 썸이랑 트와이스의 치얼업인데 미치겠는게 계속 이상하게 부르다보니까 이제는 제대로 부르고 싶어도 못 불러요 ㅠㅠ
가끔 카페에서 노래가 나와서 흥얼거리면서 따라부르면 "왜 그따위로 부르냐"고 트와이스 빠들이 뭐라 그래요 ㅠㅠ

----

별로 좋아하지 않는 누나가 있었다
싫어한다고 말하는게 더 맞을지도...
유머자료나 보면서 허허실실을 삶의 목표로 삼는 나와는 성격이 맞지 않았다
그 누나의 특징은 똑같은 노래만 반복해서 듣는다는 것이다
혼자 듣지 자꾸 틀어놓아서 주변 사람들의 머리를 어지럽게 만들었다
다른 동방이나 학생회실에 놀러가서도 노래를 듣다가 틀어놓고 그냥 간다고 불만을 호소하는 후배들이 많았다
열 받아서 스피커를 없애버린 적도 있다
보통 블로그의 반복재생되는 페이지를 열어서 노래를 틀었는데 컴공 친구에게 접속 못하게 하는 프로그램을 만들어달라고 부탁한 적도 있다
근데 바보 같은게 그 누나도 컴공이었단 걸 깜빡했다
그러다가 어느 날 소리소문 없이 누나가 사라졌다
한달 반 뒤 다시 나타난 누나는 뭔가 예전과는 많이 달라져 있었다
그날부터 나도 똑같이 같은 노래를 반복해서 들었다
누나와 조금 다르게 한달에 한두곡씩 정해서 반복재생하여 들어보았다
그때 그 누나는 무슨 마음이었을까
나에게는 변화가 생기지 않았다
오히려 내 주변이 변화하기 시작했다
예전 기억을 떠올리면 같이 떠오르는 노래
노래를 듣다보면 떠오르는 예전 기억
그러다보니 노래를 정하는 것에 있어서도 점점 부담이 되기 시작했다
mp플레이어의 노래 목록을 살펴보면 별별 노래가 다 있다
이벤트용 노래, 개사한 녹음곡, 영상 배경음으로 사용하기위해 리믹스한 음악, 율동 연습했던 노래, 술먹다말고 함께 목놓아 불렀던 노래, 이유 없이 꽂혀서 다들 벨소리로 통일했던 노래, 이상한 노래, 듣기만 해도 배꼽 잡는 노래, 민중의 노래, 시민의 노래, 청춘의 노래, 또라이 같은 노래...

mp3플레이어로 노래 듣다가 누나가 생각났다
확실히 음질이 다르다
https://youtu.be/jR251U3_9B8
https://youtu.be/yDK0AL3mQcU
6
우주최강킹왕짱 17.04.28 19:35
안아키 오늘 봤는데,
절박한 사람 상대로 사기치는 놈들이 참 많고, 나쁜 놈들인 것 같아요.
대표적으로 불치병 같은 걸로...
저는 수험생이라 이쪽으로 보는 게 좀 있거든요.

  공공기관이 썪었다고 하는데, 그나마 공공기관은 양반이죵...민간은 더해요.  예전에 기관에 납품업 했던 사람이 하는 사람이 했던 말이 그나마... 더 보기
안아키 오늘 봤는데,
절박한 사람 상대로 사기치는 놈들이 참 많고, 나쁜 놈들인 것 같아요.
대표적으로 불치병 같은 걸로...
저는 수험생이라 이쪽으로 보는 게 좀 있거든요.

  공공기관이 썪었다고 하는데, 그나마 공공기관은 양반이죵...민간은 더해요.  예전에 기관에 납품업 했던 사람이 하는 사람이 했던 말이 그나마 공공기관은 밥만 사주면 되는데 민간쪽으로 들어가면 상상도 못할일 많이 한다라고 하더군요.

프랜차이즈들 보면 한탕 하고 나간다라고 생각되는 프랜차이즈들을 많이 봐요. 쟤네들 회사가 돈 벌 생각이 있었던 것 맞나? 싶은데 회사가 돈 벌 생각 없었던 건 맞습니다. 오너가 돈 벌 생각이었죠. 대표적으로 붐 일었다 지금은 쫄딱망한 상조회사들.

프랜차이즈 오너가 돈 버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일단 재무건전성이고 뭐고 마케팅 등으로 매출만 띄웁니다. 그리곤 적자가 나도 투자받으면서 점포 늘리고 외형성정만 하는거죠.  이 과정에서 새끼회사라고 하나요?  자기 친척 명의로 회사하나를 세웁니다. 카페면 인터리어회사고, 상조회사면 식자재 납품 회사겠지요. 그리고 일감몰아주기.  그렇게 회사 외형만 키우면 자기는 뗴돈 벌어서 나가거든요. 회사야 쫄딱 망하든 말든 알바 아니고.   뭐 스베누는 마케팅 쪽으로 의혹이 있었죠.

한번 나이 지긋한 60먹은 회계사분이랑 이야기 할 기회가 있었는데, 그 분이 한 말이 대한민국에 회삿돈 안먹는 새X가 하나도 없더라. 였습니다 ㅋㅎㅋㅎ 대표적으로 유령직원, 그리고 생명보험 이용하는 방법도 있더군요. 이런 계약 따내는 게 보험설계사들의 로망이라나...  차마 그 앞에서 왜 회계사는 그걸 못 잡아요? 는 못 물어봤...

모르면 맞아야지라는데, 어떻게 이걸 다 알고 대처를 해요 사기치는 놈들이 나쁜 놈이지!
10
남자도 수염 안 나는 세상에서 살고 싶어요
... 날 거면 예쁘게 나든가
13
barable 17.04.28 19:32
아이들에게 화학수업에서 폭탄의 원리를 설명했다면..

어제는 다양한 나이 대의 미성년자 아이들에게 일반화학을 가르치는 날이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결합에 대해 가르치는 과정에서 Lewis 룰에 따른 결합방식, 그에 따른 단일,이중,삼중 결합 그리고 이전에 배운 기초 열역학을 응용해서 고등학생 수준에서는 아마 가장 심화되고 동시에 기... 더 보기
아이들에게 화학수업에서 폭탄의 원리를 설명했다면..

어제는 다양한 나이 대의 미성년자 아이들에게 일반화학을 가르치는 날이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결합에 대해 가르치는 과정에서 Lewis 룰에 따른 결합방식, 그에 따른 단일,이중,삼중 결합 그리고 이전에 배운 기초 열역학을 응용해서 고등학생 수준에서는 아마 가장 심화되고 동시에 기초적인 반응 엔트로피 계산까지 한 큐에 나가는 수업이었고 진도를 매우 많이 빼서 뿌듯했습니다.

그런데 수업이 끝나고 수업을 참관하시던 선생님과 학부모님 한 분이 수업내용에 불만을 표현하셨습니다. 수업의 중간부분에서 제가 아이들에게 어떤 원소와 분자, 결합물이 폭탄이 될 수 있는지에 대해 너무 자세히 설명한 것이 마음에 안드셨다고 합니다. 약한 결합이 강한 결합이 되는 과정, 결합이 강하다는 건 그 만큼 화학적 에너지를 많이 품고 있다는 것이고 이런 게 폭탄의 재료가 되고, 우리 한 번 폭탄을 바탕으로 화학결합을 생각해보자는 개념예제를 한 문제 풀었을 뿐인데

화학이나 물리는 어떤 개념을 배우면 이런 식으로 응용해서 실생활에 적용하고 생각하는 부분이 중요하다고 느껴서 나름 교재에서 나오지도 않은 설명을 따로 준비해본 것인데 부적절하게 느껴졌나 봅니다. 그리고 제가 예전에 배운 책에서는 알프레드 노벨이 다이너마이트를 만든 과정~하면서 화학식이 자세히 써있던 기억을 열심히 되살렸던건데... 교재에서 빠진 이유가 저런 항의 때문이었나 싶기도 하고요. 사실 폭탄제조는 거의 공학적인 과정이라서 이런 원론적인 지식은 필요가 없고, 지적하신 분들도 그건 아시겠지만 그런 식의 '영감'을 주는 것 자체가 별로였나 봅니다.

6
홍차봇 Sponsored
열대어 17.04.28 19:27


하늘이 참 이뻐서요,
정자동은 참 좋은 동네네요ㅎㅎㅎ
10
알겠슘돠 17.04.28 19:25
https://archive.is/uIZPN
이건 무슨 센스인지... 스토리를 짠 사람의 머리 속이 정말로 궁금해집니다...
3
https://youtu.be/rBsGUosfxtg
김광진 vs 이동학 의 문재인맵 스타크래프트 대전이 생방송으로 벌어지고 있습니다.
4
비익조 17.04.28 19:09


하...아이스크림 사먹을 날씨는 아닌데ㅠㅠ
6
집정관 17.04.28 19:07
스타2 랜타디 클리어했어요
처음에 퀘스트 깨야 한다는 흐름만 알면 그냥 운빨X망겜이네요
근데 생각 없이 멍 때리면서 하기 좋은 겜인 듯
2
수박이두통에게보린 17.04.28 19:03


자리를 옮겨 소고기를 먹고 있습니다. 호호홋호호!!
16


혹시 결혼하신 분들 중에 동성동본인 분 계신가요?

저희 동성동본이에요.
처음 연애하기 전에 서로 알게 되었을 때, 남편 성씨를 보고
혼자서 속으로.. '아....' 했던 기억이 어렴풋이 나네요.

결혼 준비 시절,
양가 부모님들께서는 별 말씀 없으셨어요.
저희도 덕분에 신경을 크게 쓰지 않을 수 있... 더 보기
혹시 결혼하신 분들 중에 동성동본인 분 계신가요?

저희 동성동본이에요.
처음 연애하기 전에 서로 알게 되었을 때, 남편 성씨를 보고
혼자서 속으로.. '아....' 했던 기억이 어렴풋이 나네요.

결혼 준비 시절,
양가 부모님들께서는 별 말씀 없으셨어요.
저희도 덕분에 신경을 크게 쓰지 않을 수 있었답니다.

다만, 결혼식장에 오신 하객분들은 왜 같은 성씨냐고 물어보신 분들이
좀 있었다고 남편이 이야기 하더군요.
- 전 신부 대기실에 짱박혀 있었거든요 -

법적으론 폐지 되었지만, 아직까지 어르신분들 인식은
동성동본에 대해서 좋은 건 아닌 것 같았어요.

짤방은 열화와 같은 성원을 불러 일으키는 저희 막둥이 아가 시절.
17
물푸레 17.04.28 18:29


홍차넷의 선남선녀 미혼남녀 여러분! 황금연휴 시작입니다. 신나게들 보내세요!


그나저나 엄마 아빠들~. 아이 데리고 뭐하실 거예요? 어린이날, 어버이날 갈 곳과 선물은 결정하셨나요? T.T

#황금연휴따위  #고난의행군이다
13
알겠슘돠 17.04.28 18:20


음악 관련 커뮤니티들 대폭발 확정...
관련 해설 : http://pgr21.com/pb/pb.php?id=spoent&no=6853
4
따개비 17.04.28 18:15


요즘 제 삶의 낙은 이대호씨입니다.
요만큼도 안닮고 훨씬 더 잘생기셨지만 애정만 담아서 그려봤습니다.
저는 이대호씨 토끼이빨이랑 웃는 입매에서 헤어나오질 못하겠어요...
물론 허리띠따위 다 가려버리는 뱃살도 짱 좋구요ㅠㅠㅠㅠ

오늘도 야구 핑계로 또 맥주를 따고 있구요. 크하하
탄수화물은 끊어도 맥주는 못 끊겠다구요...... ㅜㅜ
13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