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06/28 00:21:46수정됨
Name   정중아
Subject   아이폰 se(2세대) 폰알못 사용기
여기 쓰는게 맞을지 모르겠지만, 고민하고 계실 분이 있을까봐 씁니다. 참고로 제 스마트폰 사용 역사는 아이폰5 - 갤럭시s7 - 갤럭시s8 - 아이폰se2에요.

아이폰5같이 작은 폰을 기다리며 아이폰 se2를 노렸었습니다. 근데 나오고 보니 생각보다 크고 배터리 용량이 별로라서 고민좀 했어요. 결국 구매하고 나니 지금은 아주 만족합니다.

1. 사진 - 생각보다 아주 좋습니다. 정말 잘나와요. 야간도 생각보다 잘 나옵니다. 여자친구분께선 너무 사실적으로 나온다고 싫어하더군요....

2. 디자인 - 베젤이 생겨서 극호입니다(한손폰 선호해서 베젤이 없으면 손의 살때문에 터치가 안되는 상황이....) 홈버튼도 별생각 없었는데 없다가 있으니 너무 좋더라구요.

3. 화면 - 딱히 갤럭시s8과 변화를 느끼진 못했습니다. 하나 불편한점은 화면 밝기 최하가 너무 밝아요....밤에 불 다꺼놓고 폰하면 눈아파서 얼마 못합니다(좋은건가 이거...)

4. 터치감 - 빠릿빠릿합니다. 다만 갤럭시는 제 엄지손가락 가장자리 굳은살을 인식하는데 아이폰se2는 그걸 인식 못할때가 있어서 좀 거슬리긴 합니다.

5. 배터리 - 책상앞에 붙어있는 경우가 많은 제 입장에선 배터리가 크게 불편하진 않습니다. 생각보다 배터리는 오래 버텨요. 핸드폰으로 영상은 잘 안보고, 주로 웹툰/밀리의서재/간단한게임/연락 이렇게만 쓰는 저는 하루종일 들고 다녀도 방전이 잘 되지는 않아요. 물론 나중에 배터리기능 저하되었을 때는 어떨지....

6. 기타 기능
삼성페이 못쓰는게 불편하다고들 하죠. 전 원래 실물카드 쓰는걸 선호했어서 딱히 불편하진 않습니다.
페이지 보고 있다가 화면 맨위 터치하면 바로 맨위로 스크롤 올려주는 기능 이거 진짜  완전 편합니다.
근데 웹툰앱들 유료 콘텐츠 사용할때는 짜증 엄청납니다. 왜 같은 컨텐츠 구매하는데 ios에선 돈을 더받는건지 모르겠어요.

안드로이드에서 ios 넘어갈때 적응 문제는....하루 고생하면 나아지긴 하더라구요. 정말 안익숙해서 기본적인 기능 하나하나 다 찾아봤었는데 이틀만에 괜찮아졌습니다.

갤럭시 쓸때는 딱 2년쯤 되면 무지막지하게 느려지더라구요. 특히, 페이지 로딩 다 된줄알고 터치할 때 갑자기 광고 로딩이 완료되면서 그 광고 터치하게 되면 그만큼 딥빡인게 없었는데 지금은 그런 현상이 없어 아주 만족합니다.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7140 6
    10777 일상/생각한 가족의 고집, 그리고 나의 고집에 대한 고백 자몽에이드 20/07/14 149 7
    10776 기타"추미애 장관, '공소권 없음' 박원순 성추행 의혹 진실 파악해야" 3 + Moleskin 20/07/14 369 0
    10775 경제[펌] 착한 사장님들 씨가 마른 이유?? 11 + Groot 20/07/14 441 0
    10774 여행나무를 만나러 가는 여행 3 하얀 20/07/14 280 11
    10773 요리/음식토마토 파스타를 처음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34 + 나루 20/07/13 654 23
    10772 사회서울시장에 의한 위력 성추행 사건 기자회견 “그저 인간답게 살 수 있는 세상을 꿈꿉니다” 68 다군 20/07/13 3089 6
    10771 기타구글어스 보다가 발견한 것 9 + 연구실지박령 20/07/13 525 1
    10769 꿀팁/강좌마스크, 손소독제 식약처 허가현황 검색방법 3 이그나티우스 20/07/12 251 3
    10768 일상/생각인국공을 보며. 시간을 변수로 삼지 못하는 인간. 4 sisyphus 20/07/11 662 9
    10767 일상/생각동물복지 달걀 56 오쇼 라즈니쉬 20/07/11 1452 8
    10766 철학/종교자제력, 지배력, 그리고 이해력 12 기아트윈스 20/07/10 1006 28
    10765 스포츠2020 lck summer split 남은 일정 구글 캘린더 1 kaestro 20/07/10 216 6
    10764 정치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사건 관련 브리핑 정리 3 Leeka 20/07/09 890 0
    10763 일상/생각40대 부부의 9급 공무원 도전기 36 4월이야기 20/07/08 1588 49
    10762 방송/연예하트시그널 시즌3 감상소감 9 비형시인 20/07/08 491 2
    10761 음악낮잠 3 다키스트서클 20/07/08 267 3
    10760 방송/연예내가 꼽은 역대 팬텀싱어 쿼텟 무대 6 Schweigen 20/07/07 258 2
    10759 게임코슛히의 역사 4 알료사 20/07/07 449 3
    10758 꿀팁/강좌[방학수학특강] 캡틴아메리카의 고.조.선. 1주차 공지 (수강신청, 청강생 환영!!) 9 캡틴아메리카 20/07/07 417 4
    10756 사회위력을 보았다. 85 맥주만땅 20/07/07 3159 11
    10755 음악엔니오 모리꼬네옹이 돌아가셨습니다. 5 영원한초보 20/07/07 347 0
    10754 일상/생각집밥의 이상과 현실 42 이그나티우스 20/07/06 1222 42
    10753 의료/건강생애 마지막 다이어트 D+7일 보고서 10 상성무상성 20/07/06 367 12
    10752 정치양출제입적 사고의 문제와 참담한 결과. 5 존보글 20/07/05 701 13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