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07/30 15:31:03
Name   에피타
Subject   영화 '톰보이(Tomboy)' 외신 기사 소개
누구나 그렇겠지만 저도 외신 보다 'South Korea'가 보이면 눈이 커집니다. 클릭할 수 밖에 없잖아요.
뉴욕타임즈 구독해서 보다보니 이거 구독하기 전에는 구독기사 제한 때문에 가디언, 비비씨, 워싱턴포스트, 알자지라 영문판까지 찾아봤는데 구독으로 이것만 보고 있는 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다시 다른 외신 둘러보다 South Korea 들어가는 기사 발견.

https://www.theguardian.com/film/2020/jul/29/tomboy-celine-sciamma-south-korea-box-office

오늘 인터넷판 가디언 culture 윗부분에 노출된 기사입니다. 프랑스 영화가 한국에서 비교적 흥행한 걸 보도하는 영국 기사.
저도 지난 봄에 홍차넷에서 소개받아서 셀린 시아마 감독의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을 봤는데요. 같은 감독의 2011년 영화 '톰보이'가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의 성공에 힘입어 한국에서 올해 5월에 개봉하고 관객, 소셜미디어 노출 면에서 꽤 성공을 거두었다는 내용입니다. 제목 '톰보이(tomboy)'는 서구권에서 활달하고 적극적인 10대 여자아이를 가리킨다고 합니다. 기사에서는 이러한 영화들 성공의 바탕으로 2018년 미투운동으로 변한 사회 분위기, 그리고 핀뱃지와 같이 영화를 기념하고 기억할 만한 상품이 적극적으로 활용된다는 점을 들고 있습니다. 미투운동과 관련한 한국 사회분위기를 설명하면서 곧잘 인용되는 OECD 국가 중 여성권리, 특히 동일임금과 여성의 정치참여 부분이 낮다는 부분을 인용하기도 하고 안희정을 하비 엡스타인에 비유하기도 합니다. 기사 중간에 이런 상품 디자이너 오세봄씨 인터뷰가 나오는데, 링크 클릭하니 영화, 음반, 도서 등 관련 상품을 만든 오세봄씨 개인 홈페이지로 연결되는 점이 흥미롭군요.
기사 마무리는 한국이 인구수에 비해 영화시장이 크고, 전염병 사태에서도 독립영화 배급사가 문닫거나 영화를 연기하지 않으며 핀뱃지와 같은 영화관련 상품이 그 영화를 지지한다는 걸 물리적으로 보여준다며 끝맺습니다. 그러려면 영화 핀뱃지를 좀 예쁘게 만들어주지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핀뱃지는 예쁘지도 않고 의미도 너무 흐릿해서 어디 달 생각이 전혀 안 들던데...

개인적으로 톰보이는 안 봐서 모르겠고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은 여성들이 아는 은유적인 장면이 있는거 같은데 그걸 모르니 좀 답답하더라구요. 의미를 물어보기도 좀 애매해서 아직도 궁금증으로만 남아있는 중. 셀린 시아마 감독이 어떤 작품적 경향을 보이는지 톰보이도 봐야 알 수 있으려나요.



1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7329 6
    10845 기타24간 이내 태풍이 될 가능성이 높은 열대저압부 4 + 다군 20/08/08 247 0
    10844 일상/생각'문화적 전유' 개념을 반대하는 이유 3 + 치리아 20/08/08 294 4
    10843 음악Händel, 울게 하소서 2 다키스트서클 20/08/07 267 2
    10842 게임[불판] 하스스톤 새 확장팩 - 스칼로맨스 아카데미 8월 7일 새벽2시 출시 5 한썸머 20/08/06 195 0
    10841 일상/생각설거지 하면서 세탁기 돌려놓지 말자 20 + 아침커피 20/08/06 814 29
    10840 일상/생각직장에서 대화 줄이기 3 rustysaber 20/08/05 599 7
    10839 오프모임목요일 연남! 양갈비 먹어요! 41 + 나단 20/08/05 1008 6
    10838 창작내 작은 영웅의 체크카드 4 심해냉장고 20/08/05 468 14
    10837 음악Scriabin, 24개 전주곡, Op. 11 2 다키스트서클 20/08/05 127 3
    10836 일상/생각FOMO, 비교에서 오는 문제 9 존보글 20/08/04 628 26
    10835 일상/생각꿈만으로도 행복한 게임 리뷰어의 길 8 Xayide 20/08/02 701 22
    10834 영화야구소녀 26 알료사 20/08/01 996 7
    10833 여행호객꾼들 경매 붙이기 12 아침커피 20/08/01 645 10
    10832 일상/생각올해는 완벽하게 망한 해외출장 3 집에가고파요 20/08/01 628 1
    10831 음악[팝송] 존 레전드 새 앨범 "Bigger Love" 3 김치찌개 20/0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