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0/16 23:24:22
Name   nothing
Subject   공무원에 대한 선입견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지난해 9월에 용인으로 이사와 12월에 출산을 했습니다.
용인에서는 1년 이상 거주인을 대상으로 산후조리지원금 50만원을 지원해주는 제도가 있는데요.
출산 당시에는 아직 3개월 밖에 되지 않았으니 내년 9월에 신청해야겠다 하고 메모만 해놨었습니다.

그리고 저번달, 9월이 되서 그 메모를 확인하고 동네 주민센터에 문의를 했습니다.
이러저러해서 산후조리지원금을 신청하고 싶은데 자격이 되는지, 절차가 어떻게 되는지요.
전화 받으신 분께서 본인도 정확히 한번 더 확인해야 할 것 같다고 다시 전화를 주신다고 하더라구요.
그러고는 얼마 안있어서 전화하셔서는 지급 기준이 "출산 시점에 1년 이상 거주"라서 어려울 것 같더라구요.
그래서 다시 관련 홍보문구를 읽어보니 과연 그렇게 이해를 하는게 맞았던 것 같습니다. 그냥 제가 잘 못 이해를 했었지요.

암튼 그래서 네, 알겠습니다 하고 끊으려는데 말을 덧붙이십니다.
근데 자기가 듣기로는 이게 "출산 시점에 1년 이상 거주" 조건이 빠지고
그냥 1년 이상 거주한 사람을 대상으로 출산 1년 이내에 신청하면 받을 수 있는 방식으로 조례가 바뀌려고 하는걸로 들었다 라고 하셨습니다.
그러더니 조례가 변경되면 제게 연락을 주겠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때만 해도 사실 전 기대를 안하고 있었습니다.
그냥 자연스레 속된 말로 짬될 거라고 생각하고 있었던 것 같습니다.
비단 공무원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 때문이 아니더라도 사기업에서도 고객에게 이런걸 찾아서까지 해주는 케이스는 별로 없잖아요.
그래서 번호는 알려줬지만 기대는 안하고 있었습니다.

그러고 그저껜가, 모르는 번호로 전화가 왔습니다.
평소 스팸전화가 하도 많이 와서 모르는 번호는 왠만하면 잘 안받던 터라 전화를 안받았는데
제가 전화가 안되니까 제 아내 번호로 전화해서 그때 말했던 조례가 통과되서 산후조리지원금을 신청하실수 있다고 했다 하더라구요.
듣고 깜짝 놀랐습니다.
주민센터에서 이런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리라고는 기대를 못했어서.

열심히 일하시면서 제가 받을 수 있는 혜택을 챙겨주신 분께 너무 나쁜 선입견을 가지고 있었던 것 같아 괜히 죄송한 마음이 드네요.



21
  • 가슴따뜻해지는글.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7852 6
11078 오프모임[펑]부산 여행온김에 벙개를... 5 + 간로 20/10/20 253 3
11076 창작그러면 너 때문에 내가 못 죽은 거네 (1) 6 아침커피 20/10/19 415 8
11075 일상/생각총기금지국가 한국에서 밀리터리 컨텐츠는 제한적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14 + ar15Lover 20/10/19 669 1
11074 일상/생각공유 스쿠터를 애용중 입니다. 15 + 겨울삼각형 20/10/19 353 1
11073 일상/생각시래기 순대국을 먹고 왔습니다. 14 + nothing 20/10/18 506 10
11072 스포츠[K리그] 1부, 2부 모두 여러모로 중요한 이번주 일정입니다 8 Broccoli 20/10/18 181 0
11071 경제[단어싸움] 시장과 기업은 동의어가 아닌데, 거의 동의어처럼 쓰이더라고요. 1 rustysaber 20/10/18 396 6
11070 일상/생각스무살이 아픈 상처를 원동력 삼아 살아가는 이야기 2 쿠팡 20/10/18 469 6
11068 꿀팁/강좌[사진]노출차이가 큰 풍경사진 찍기 - GND필터 사용하기 7 사슴도치 20/10/18 222 3
11067 스포츠로마첸코-로페즈 : 초속과 변칙 3 Fate 20/10/18 288 5
11066 일상/생각SNS 가 없었다면 어땠을까 생각해봅니다. 3 nothing 20/10/18 399 0
11065 정치임대차 3법 이후, 2개월이 지난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전세 근황 10 Leeka 20/10/18 523 0
11064 게임[LOL] 10월 18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20/10/17 92 2
11063 일상/생각공무원에 대한 선입견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7 nothing 20/10/16 834 21
11062 도서/문학육아책 두 권 소개 6 풀잎 20/10/16 304 5
11061 꿀팁/강좌광동어와 똥(凍) 8 아침커피 20/10/16 408 5
11060 게임10월 17일 토요일 21시 FPSRPG 타르코프 한중일 경기 11 트린 20/10/16 233 1
11059 게임[LOL] 10월 17일 토요일 오늘의 일정 4 발그레 아이네꼬 20/10/15 210 1
11058 게임[LOL] 10월 16일 금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20/10/15 147 2
11057 일상/생각퇴근 후 서점 14 하얀 20/10/15 483 3
11056 게임게임 소개 하나 해 드릴까 합니다 - 알비온 온라인 1 듣보잡 20/10/15 370 2
11055 철학/종교타이완바 세계사중국편 (5.4운동) 4 celestine 20/10/15 257 8
11054 경제제가 찍은 주식 종목마다 이익을 보네요 37 꿈꾸던돼지 20/10/15 798 0
11053 기타드라마 비밀의 숲2 5 김치찌개 20/10/15 318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