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6/01/08 15:56:28
Name   mmOmm
Link #1   http://www.nytimes.com/interactive/2014/09/14/sports/baseball/jeter-swings.html?_r=3
Subject   342,000번의 묵묵함



2014년에 은퇴한 데릭 지터는 22년간의 프로 생활 통산 타율이 0.310, 통산 안타가 3,465개인 뉴욕 양키스의 영웅이었지요.

링크는 데릭 지터의 스윙에 관한 뉴욕 타임스의 스크롤리텔링입니다.

(스트롤리텔링은 스크롤을 내리면서 음향, 동영상, 모션 이미지 등과 함께 이야기를 읽게 하는 방식을 말합니다.)

원 제목은 <342,000 Swings Later, Derek Jeter Calls It a Career>입니다.


텍스트만 따로 번역하면 아래와 같습니다만, 링크를 먼저 클릭하여 보시고, 필요하다면 읽으시길 권합니다.


*

데릭 지터의 도움을 받아 그가 프로 경력 통산(연습 포함)으로 얼마나 스윙을 했는지 추산해 보았습니다.


(이 모션으로) 모든 스윙을 보려면 4일이 넘게 걸릴 겁니다. 커피를 마시는 것이 낫겠지요.


타석에서

지터는 평균 2번의 스윙을 했습니다.


시합 전에

그는 매번 60번의 스윙을 합니다.(30번은 배팅 케이지(이동식 볼네트)에서 30번은 야구장에서)


정규 시즌

지터는 3,450개의 안타 중 하나를 치기 위해 99번의 스윙을 했습니다.


홈런

지터가 파워 히터는 아닙니다. 1,300번의 스윙을 한 후에야 홈런 하나를 칠 수 있었습니다.


통산 안타

포스트시즌과 올스타전을 포함하면, 데릭 지터의 통산 안타는 3,663개입니다.


휴지기

이 모든 스윙을 보기 전에 휴식이 필요한가요?

지터도 그렇습니다. 그는 11월과 12월에는 절대 연습하지 않았습니다.

"내 집에서는 싸인볼 말고는 어떤 공도 찾기 힘들 것이다."


포스트시즌

포스트시즌 안타에 있어서 지터는 플레이오프 커리어 리더입니다.

1, 2루타는 탑이고, 3루타는 공동 1위입니다. 아마도 그는 10월의 스윙에 있어서는 최고일 것입니다.

(연습 포함 10,800번의 스윙)


정규시즌

지터는 타석에서 46,000번이 넘는 투구를 마주했고, 절반 가까이 휘둘렀습니다.


스프링 캠프

22번의 스프링 캠프에서 그는 61,500번의 스윙을 더했습니다.


그의 커리어

마이너 리그에서 기록한 31,000번의 스윙을 포함하면, 데릭 지터는 프로 통산 342,000번의 스윙을 한 셈입니다.


"백만 번이라고 말해도 나는 믿었을 것이다."

지터의 팀 동료인 마크 테세이라의 이야기입니다.


"이것이 우리가 하는 것이다. 직업의 일부이다.

다른 현장에서 뛰는 사람들도 그들의 업을 반복하고 또 반복해서 행한다.

나는 이것을 오랫동안 해 왔다."

- 데릭 지터

*


글로만 보면 특별한 감흥이 있다고 말할 순 없습니다.

하지만 링크 글에서 스크롤을 내리며 보면 좀 다를 겁니다. 342,000명의 데릭 지터가 저를 때리더군요.

스크롤리텔링 기법을 잘 구현해서 기억에 남았었는데

어제 한 라디오에서 "시작은 동기이지만 결국 해내는 건 습관이다."(?)라는 식의 문장을 듣다가

이 데릭 지터가 떠올랐습니다.

새해니까요.



데릭 지터 은퇴 기념 헌정 나이키 조던 광고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2629 4
    8377 스포츠2018년 KBO 피타고리안 최종 순위표 + 용병 성적표.jpg 5 + 손금불산입 18/10/15 100 1
    8376 역사 고대 전투와 전쟁 이야기 - (4) 무기에 대하여 1 13 + 기쁨평안 18/10/15 183 0
    8375 게임[욕설주의] C9 래퍼드(복한규) 감독의 극딜영상(?) 23 + Groot 18/10/15 409 0
    8374 정치'가짜 뉴스' 26 + Carl Barker 18/10/14 721 5
    8373 게임[LOL] 10월 15일 월요일 오늘의 일정 3 + 발그레 아이네꼬 18/10/14 121 2
    8372 여행이별 후 홀로 여행 6 곰돌이두유 18/10/14 323 28
    8371 꿀팁/강좌[엑셀월드] #4. 데이터를 요약보고하기(1) 3 Iwanna 18/10/14 123 4
    8370 일상/생각작은 조개 껍데기 nickyo 18/10/14 106 4
    8369 음악퓨어 레드 2 바나나코우 18/10/14 172 3
    8368 게임내 인생 최고의 게임, LOOM [스포다수] 15 메존일각 18/10/14 319 4
    8367 일상/생각레포트용지 소동 9 OshiN 18/10/14 385 9
    8366 스포츠[움짤1개] 이시각 대전불꽃축제.gif 1 키스도사 18/10/13 227 0
    8365 게임[LOL] 10월 14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6 발그레 아이네꼬 18/10/13 147 0
    8364 일상/생각햄 버터 샌드위치 27 풀잎 18/10/13 663 22
    8363 게임[LOL] 10월 13일 토요일 오늘의 일정 4 발그레 아이네꼬 18/10/12 149 0
    8362 일상/생각고해성사 17 새벽하늘 18/10/12 738 44
    8361 스포츠[KBO]한화그룹 유튜브에 올라온 팬 감사영상.avi 2 키스도사 18/10/12 162 0
    8360 음악인피니티 건틀렛 스피커 당첨의 원흉이 된 우주정복을 위한 BGM 선곡표 1 SCV 18/10/12 186 2
    8359 역사고대 전투와 전쟁 이야기 (3) 기병이야기 11 기쁨평안 18/10/12 316 14
    8357 스포츠[오피셜] 류현진 NLCS 2차전 선발 김치찌개 18/10/12 106 0
    8356 일상/생각요즘 글을 업로드는 못하는 이유 10 HKboY 18/10/12 539 5
    8354 게임[LOL] 10월 12일 금요일 오늘의 일정 13 발그레 아이네꼬 18/10/11 185 0
    8353 일상/생각행복을 생각하다 - 동아리에서 행복 포럼 개최했던 이야기 2 Erzenico 18/10/11 259 0
    8352 음악[신곡] 아이유 - 삐삐 2 인간실격 18/10/11 247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