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03 10:57:23
Name   쉬군
Subject   가볍게 적어보는 2017년 계획
2017년이 되었으니 또 1년 계획을 세워 봐야죠.

올해는 거창한 계획은 없지만 소소한 계획들을 생각해봤습니다.

1. 운동

작년 말정도부터 홈트레이닝을 시작했습니다.

홈트레이닝이라고 해봐야 맨몸운동 (풀업, 딥스, 스쿼트, 푸쉬업, 어깨운동 정도지만요)

지금은 팔꿈치 염증때문에 잠시 쉬고 있는데 올해는 풀업 갯수를 늘리고 가능하다면 머슬업 성공까지를 목표로 하고있습니다.

집에서는 불가능하니까 날씨 풀리면 집근처 철봉이라도 찾아봐야겠네요.


2. 차량구입

지겹도록 길었던 대출금 상환이 조만간 끝납니다.

그래서 작년부터 가지고 있던 생각중에 올해는 차를 사야겠다 였어요.

2세 준비도 계속 하고있고 어머니께 물려받은 모닝이가 슬슬 한계점이 보여서 아마 2분기쯤에는 차를 사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때되면 또 뭐 살지 질게에 신나게 질문을 올리겠네요 ㅋㅋ


3. 2세 준비

작년에 2세 준비로 병원도 다니고 했는데 잘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올해 다시 2세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입니다.

올해 준비해서 내년에 아이가 태어나면 황구라고 하니까 와이프는 황구는 언제나 귀엽다며 좋아하네요.

매사 긍정적인 사람이라 감사할 따름입니다.


4. 자격증

자격증을 하나 따볼까 합니다.

예전에 탐라에도 적었는데 제가 지금 이 일을 얼마나 더 할 수 있을지도 모르고 해서 뭔가 미래를 위한 자격증을 딸까 생각이 드네요.

어머니가 부동산을 하시니 공인중개사도 좋고, 제가 하고싶은 바리스타도 좋고...일단 천천히 고민해 보면서 준비할까 합니다.


5. 여행

원래 저나 와이프나 여행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요.

근데 낡았지만 차가 생기고 하다보니 여행을 가면 좋구나..라는 생각이 자주 듭니다.

올해 어찌될지 모르지만 아이가 생기면 더더욱 여행이 힘들어 질거 같기도 하구요.

그래서 올해는 와이프랑 여행을 자주 가볼까 생각중입니다.

여행이라봐야 관광보다는 전국 맛집 탐방에 가깝겠지만 그게 어딘가요.


6. 그외

질게에도 올렸지만 코트를 지를 생각에 아직도 고민중입니다.

특히나 저는 1번이 좋았는데 2번이 압도적이라 더 고민입니다.(...)

그리고 야금야금 비상금을 모아 어머니랑 와이프를 데리고 서울 조X호텔에 스시X를 모시고 갈까 싶네요.

거기가 여건상 어렵다면 거기에 준하는 스시집 정도는 한 번쯤 가볼까 싶습니다.

와우는 올해도 열심히 할겁니다.

작년에 스팀게임 지르는데 소홀했지만 올해는 열심히 질러볼겁니다. 패드도 사서 스팀게임도 더 열심히 할래요.

그리고 올해 어린이날에는 꼭 바이클론즈 바바리안킹을 받아낼겁니다.


쓰다보니 그외가 제일 설레네요.

다른분들도 2017년 계획 잘 세우시고 꼭 이루시길 바랍니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0441 4
    6971 방송/연예역대 사이버포뮬러 TV ~ OVA 1~3위들 [17] + Leeka209 18/01/19 209 0
    6970 스포츠180118 스테판 커리 30득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swf 김치찌개63 18/01/19 63 1
    6969 오프모임20일(토) 국박가실 분! [51] + 나단848 18/01/18 848 3
    6968 영화유럽 연합 수장 독일의 100년 전 [6] + 구밀복검310 18/01/18 310 0
    6964 기타한국 하키 대표팀 2000만 달러 투자 약속하고 자동 진출권 얻어. [17] 메리메리855 18/01/18 855 0
    6963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1] 홍차봇159 18/01/18 159 0
    6962 역사작전과 작전 사이 (2) - 부득탐승 [2] + 호타루161 18/01/18 161 2
    6961 방송/연예스타트렉 TNG 에피소드 - 정의 [2] 코리몬테아스136 18/01/17 136 4
    6960 방송/연예청하 - Roller Coaster M/V [4] 제천대성118 18/01/17 118 3
    6959 일상/생각방금 전 모 할머니와의 대화 [10] 메존일각543 18/01/17 543 4
    6958 게임조조전 모든 엔딩을 다 보았읍니다 [26] 제천대성432 18/01/17 432 0
    6957 경제암호화폐시장의 현 상황, 리플의 실패(현재까진) [34] mmOmm927 18/01/17 927 0
    6956 기타홍차넷 여러분들은 어떤 영양제 드시나요?? [22] 김치찌개470 18/01/17 470 0
    6955 스포츠180116 케빈 듀란트 32득점 8어시스트 5리바운드 2스틸.swf 김치찌개57 18/01/17 57 1
    6954 기타감기 몸살 [8] 김치찌개249 18/01/17 249 2
    6953 스포츠[MLB] 앤드류 맥커친 자이언츠행 [3] 김치찌개85 18/01/17 85 1
    6952 스포츠남북 아이스하키 단일팀을 까 봅시다. [9] 세인420 18/01/16 420 2
    6951 방송/연예야인시대가 인기가 상당했던 드라마긴 했나봅니다 [9] 제천대성462 18/01/16 462 0
    6950 의료/건강한국과 미국의 독감 리포트가 나왔습니다. [13] 맥주만땅473 18/01/16 473 3
    6949 일상/생각이불킥하게 만드는 이야기. [28] HanaBi858 18/01/16 858 19
    6948 스포츠[MLB] 최지만 총액 150만 달러에 밀워키 입단 [4] 김치찌개170 18/01/15 170 0
    6947 음악Songs in Different Keys [2] SCV225 18/01/15 225 3
    6946 과학/기술망중립성 + P2P웹호스팅 + 인터넷글쓰기 + 가상화폐 = ??? [3] 몽유도원252 18/01/15 252 1
    6944 음악자장가의 공포 [81] 문학소녀 1045 18/01/15 1045 5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