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1/06 12:45:21
Name   O Happy Dagger
Subject   La Llorona



울고있는 여인이라는 뜻을 지닌 La Llorona는 스페인어권인 북남미 지역에 널리 퍼져있는 오래된 이야기중에 하나입니다. 스페인어권에 전체적으로 다 퍼져있는걸로 봐서 스페인에까지 근원이 있지 않을까 하지만, 정확하게 언제 시작된건지 확인은 되지 않은 이야기인데, 스토리는 대강 다음과 같습니다.

한 여인이 잘생긴 남자와 결혼을 했고,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그녀는 남편이 외도를 할까봐 항상 불안해했는데, 어느날 남편이 길에서 자신이 모르는 여성과 이야기를 나누는것을 보게됩니다. 순간 질투심에 사로잡혀 정신을 잃은 그녀는 집으로 돌아와서 아이들을 강에빠뜨려 죽이게 됩니다. 그러고나서 나중에 정신이 돌아와서는 자신이 저지른 잘못을 후회하고 특히나 강에 빠뜨려죽인 아이들을 찾아서 헤메기 시작합니다. 이후로 밤이면 울면서 아이들을 찾아다니는 그녀의 유령이 강가를 떠돌아다닌다는 이야기입니다.

이 스토리의 기능은 두가지가 아닌가 싶어요. 첫번째로는 당연하지만 질투심에 사로잡혀서 일을 그러치지 말아야 한다는것인데, 그 대상은 스토리에 드러나듯이 여성입니다. 아마도 결혼하기전 여자 아이들에게 이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결혼한 후에 남편에 대해서 질투심을 느끼지 말라는걸 이런 이야기를 통해서 전달하고 있었겠지요. 그리고 두 번째 기능은 아마도 어린 아이들에게 밤이 어두워지면 밖에 돌아다니지 말라는 이야기 였을꺼예요. 아이들 찾아다니는 유령이 밖에 있다는거죠. 그래서 잡혀갈 수 있다는...

개인적으로 조안 바에즈의 버젼을 참 좋아합니다. 그리고 그것보다 약간 더 좋아하는게 Chavela Vargas의 버젼입니다.




위의 영상은 Chavela Vargas는 코스타리코 출신의 멕시코 가수가 불러주는 곡으로 멕시코 화가였던 프리다 칼로의 삶을 다룬 Frida의 장면을 모아서 만든 영상입니다. Chavela Vargas는 젊었을때 Diego Rivera나 Frida Khalo와 알고 지냈던 사이라고 하는데, 영화에 등장해서 이 곡을 불러주는 장면은 뭔가 운명적이라는 느낌이 들곤 하네요.




뉴 멕시코에서 Zach Condon에 의해서 결성된 Beirut는 다양한 민속음악을 바탕으로해서 만들어진 곡들을 들려주고 있는데, 이 곡은 아마도 La Llorona의 이야기를 염두에 두고 만들어진 곡이 아닐까 싶기는 합니다만, 정확한 연결고리를 찾는건 그리 쉬워보이지는 않네요. 하지만 이 음악에서는 멕시코족의 영향이 느껴지곤 합니다.



4
  • 색다른 음악소개 고맙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0651 4
7134 일상/생각나의 커피 컵 이야기 [8] + Liebe192 18/02/18 192 0
7133 방송/연예9년을 봐온 무한도전의 끝. [6] + 은우387 18/02/18 387 0
7132 철학/종교나무꾼이 성범죄자인가요? [24] 신내림674 18/02/17 674 0
7131 영화마이클 베이의 트랜스포머 유니버스가 리부트 됩니다. [2] 키스도사160 18/02/17 160 0
7130 과학/기술인공지능 로봇 소피아의 방한 행사 소동 [3] 맥주만땅287 18/02/17 287 0
7129 역사작전과 작전 사이 (4) - 무신불립 호타루57 18/02/17 57 2
7128 게임젤다의 전설 플레이 도중 1차 후기 (스포 없음) [4] Leeka237 18/02/16 237 1
7127 음악'그리부예'의 2017년 선곡 리스트 [2] 발타자르175 18/02/16 175 5
7126 오프모임이태원 올댓재즈 [32] 반짝반짝903 18/02/16 903 2
7125 일상/생각어제, 오늘 국도로 부산-대구를 왕복한 이야기 [5] 맥주만땅420 18/02/16 420 0
7124 과학/기술카팩 고장난 문제 해결한 썰 [10] Toby440 18/02/16 440 5
7123 의료/건강백신과 antibody dependent enhancement moneyghost175 18/02/16 175 6
7122 도서/문학니체가 눈물을 흘릴 때 [3] 알료사295 18/02/16 295 0
7120 스포츠180215 케빈 듀란트 50득점 7리바운드 6어시스트.swf 김치찌개90 18/02/15 90 1
7119 게임[데이터/브금 주의] 클라이언트의 의뢰에 맞추어 스1맵을 만들어보자 [5] 유자농원209 18/02/15 209 2
7118 육아/가정셀프 도배 하는 법 [7] Toby520 18/02/15 520 1
7117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홍차봇209 18/02/15 209 0
7116 도서/문학별의 계승자 / 제임스 P. 호건 [14] 임아란345 18/02/14 345 6
7115 일상/생각화를 다스리는게 어렵습니다. [8] 알료사556 18/02/14 556 1
7114 스포츠180214 르브론 제임스 37득점 8어시스트 7리바운드.swf 김치찌개63 18/02/14 63 1
7113 게임RTS 신작 노스가르드 소개(얼리억세스) Weinheimer200 18/02/14 200 6
7112 요리/음식떡볶이 부터 시작된 정크푸드에 대한 진영싸움 [14] 맥주만땅775 18/02/14 775 2
7111 스포츠180213 스테판 커리 22득점 9리바운드 7어시스트.swf 김치찌개78 18/02/13 78 1
7110 스포츠180212 오늘의 NBA(르브론 제임스 24득점 10어시스트 8리바운드) 김치찌개50 18/02/13 50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