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06/20 05:53:03
Name   다시갑시다
Link #1   http://news.nationalgeographic.com/2017/06/domesticated-cats-dna-genetics-pets-science/?utm_source=Facebook&utm_medium=Social&utm_content=link_fb20170619news-catsdna&utm_campaign=Content&sf90202674=1
Subject   태초에 집사로 임명 받았으니, 대대손손 지갑으로 모실지어다
http://news.nationalgeographic.com/2017/06/domesticated-cats-dna-genetics-pets-science/?utm_source=Facebook&utm_medium=Social&utm_content=link_fb20170619news-catsdna&utm_campaign=Content&sf90202674=1

요즘 실험 한번하면 콤퓨타가 데이터 분석 해주는데 한 15~20분 정도 걸리는데 그 동안 참 생산성 높게 놀던 중 이런걸 봤습니다.

네이처 이콜로지&에볼루션에 새로 나온 논문에서 주장하기를 약 9천년 정도되는 고양이의 유전자 분석을 한결과... 고대의 고양이와 현대의 고양이는 별로 다를게 없다고합니다. 다른게 아예 없는건 아니고 "태비"라고 명명되는 집고양이 특유의 줄무니/점밖이 무늬를 형성하는 유전자 같은건 중세나 되서야 집고양이들에게만 나타난다고 하네요.

근데 그 보다 더 재밌는건 저런 데이터를 통해서 추론해낸 고양이와 인간들의 역사적 상관관계입니다.
[인간은 언제나 집사]로 선택받아왔을뿐이라는 거죠.

아마도 농경사회가 자리잡기 시작하면서 인류는 곡물을 저장하기 시작했고, 그런 곡물들을 노리고 각종 설치류가 인간의 곁으로 찾아들고, 그 설치류를 쫓아서 고양이들이 인간들 곁에 자발적으로 자리잡고 [공생]하기 시작했다는거죠.

이건 견공들과는 현격히 다른 과정이라고합니다. 개들은 애초에 의도적으로 사람들에게 필요한 특정한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 의도적으로 길들여지고 임무에 유리한 특성들을 부각시키기 위해 교배/개량 된 케이스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현대 개들의 유전자는 야생개/늑대들의 그것과도 판이하게 다르고, 개들 내에서도 유전자풀에 큰 다양성을 지니고있다고합니다. 인간이 본인의 이득을 위해서 철저하게 사육하고 유전자조작을 해낸 과학 프로젝트의 산물인거죠.

이에 반해서 고양이는 처음부터 "어이 닝겐, 여기 밥있다며?"하고 들어오셧다는거죠...


뭐 저 자체로도 재밌는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최근에 인터넷에서 보았던 동물/자연에 관한 이야기들 몇가지도 동시에 생각나기도하는 연구입니다. 하나는 계곡에 반려견을 댓고 들어가도 되냐라는 이야기를 보았는데, 제 입장을 떠나서 그 토론 과정에 "자연스러움"에 대한 이야기가 오고가는게 재밌더라구요. 한 걸음 더 나아가보면 GMO 음식에 대한 이야기도 있고요. 이런 것들을 보면, 유전자의 중요성, 유전자에 대한 인간의 개입, 이러한 과정에 대한 "자연스러움", 그리고 인간과 다른 동물들과의 공존관계에 대해서 생각해볼 거리가 많은것 같습니다.

뭐 어찌되었든 오늘도 9천년전 계약의 의무를 아직도 성실히 행하고 계시는 전국의 모든 집사님들에게 경의를 표하며 글을 마무리하겠습니다. 전 개가 더 좋거든요 훗.



5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1816 4
    7877 음악열대야를 날려 버릴 이 밤의 디스코 바나나코우 18/07/18 72 0
    7876 기타흔한 대기업집단(?)에서 전하는 영화 싸게보는법 5 삼성그룹 18/07/17 294 0
    7875 게임[LOL] 7월 18일 수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18/07/17 50 1
    7874 창작(그래픽 노블)[Absolutely Bizarre] 3화 그림자 이야기, 4화 이상한 통조림 1 태양연어 18/07/17 56 0
    7873 오프모임도전하겠습니다! 선릉역 뽕족 7시 ※급벙※ 36 + 소주왕승키 18/07/17 598 10
    7872 방송/연예프듀48 투표방식에 대한 잡담. 8 + 제로스 18/07/17 170 3
    7871 일상/생각이번 휴가 후기입니다. 3 + 하우두유두 18/07/17 187 1
    7870 음악클럽가면 틀어줄거같은 노래 놀보 18/07/17 78 0
    7869 일상/생각커뮤니티 회상 4 풀잎 18/07/17 195 12
    7868 일상/생각소개팅이 단순히 싫은 정도를 넘어 소개팅이라는 단어에도 공황장애 증상을 느낍니다. 14 + 라밤바바밤바 18/07/17 590 4
    7867 게임[LOL] ESPN 파워랭킹 탑 10 2 Leeka 18/07/17 73 0
    7866 스포츠180716 추신수 시즌 18호 솔로 홈런.swf 김치찌개 18/07/16 82 0
    7865 게임[LOL] 7월 17일 화요일 오늘의 일정 4 발그레 아이네꼬 18/07/16 95 0
    7864 스포츠본격 일본 고교야구 영업글 8 Raute 18/07/16 239 9
    7863 방송/연예창조101 전편보기 11 Toby 18/07/16 227 0
    7862 방송/연예화전소녀의 우주소녀 병행활동 문제 2 Toby 18/07/16 288 1
    7861 방송/연예중국 당국의 오디션 제재 현황 6 Toby 18/07/16 469 1
    7860 영화튼튼이의 모험 (Loser’s Adventure, 2018) 13 리니시아 18/07/16 204 8
    7859 방송/연예선의, 미기의 우주소녀 팀 이탈 가능성은? 1 Toby 18/07/16 209 1
    7858 방송/연예중국의 아이돌 음악산업 2 Toby 18/07/16 175 1
    7857 방송/연예[영업글] 처음 써보는 프로듀스 48 참가자 시타오 미우 연습생 홍보글입니다. 30 세인트 18/07/16 1032 3
    7856 음악들으면 2002월드컵 생각나는 명곡 팝송 2 놀보 18/07/16 96 3
    7855 문화/예술한산대첩은 (단)학익진일까? 쌍학익진일까? 4 메존일각 18/07/16 208 1
    7854 스포츠[KBO] 전반기 순위표 & 타격, 투구 팀스탯.jpg 5 손금불산입 18/07/15 15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