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8/07/11 21:26:40
Name   Iwanna
Subject   아프기만 할 수 없으니 - 닥터유 유태우
안녕하세요. 머리가 붕 뜨는 듯한 비회전성 어지러움 증상으로 질문게시판을 여러 차례 이용했던 청년입니다.
요즘에는 윤곽이 불분명한 물체를 눈으로 잘 인식하지 못하고, 일부 글씨가 겹쳐보이는 증상까지 와서 고통받고 있습니다.
심지어 요새 머리까지 팍팍 빠지네요. -_-....
신경과, 순환기내과, 안과, 이비인후과를 전전하다가 정신과에 와서 우울증 약을 먹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제가 많이 위로를 받고 참고하게 된 영상이 있습니다.
바로 [닥터유]로 유명한 유태웁 원장의 컨텐츠입니다.
닥터유는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과장 출신으로
현재는 개원하여 '닥터유와 함께 몸맘삶' 원장으로 있습니다.
닥터유는 지금까지 (질소?) 과자로 유명했죠. 네, 그 닥터유 맞습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트위치 클립으로 컬트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데
그가 유투브에 올리는 영상들이 트위치 도네이션 용 영상으로 활용되었기 때문입니다.
그 유투브 ( https://www.youtube.com/user/WithDrU )는 무려 14만 명 구독자, 500개에 달하는 영상이 있습니다.
주된 컨텐츠는 어떻게 건강을 되찾고, 삶과 관계를 건강하게 바꿀 것이냐 하는 것입니다.





닥터유를 소개하기 전에 가장 먼저 [단점]을 말할까합니다.
닥터유의 컨텐츠는 단점이 있습니다. 꽤 많은 사람들에게 치명적으로 작용할 수 있을 정도로요. 그래서 미리 말씀드리려고 하는데요.
1.과학적이지 않은 것 같은 말들이 있습니다.
"동물은 고통이 없거나 적다", "야생 동물은 생각이 적어서 잘 늙지 않는다"
2.본인만의 독특한 질병관이 있습니다
(거의 대부분의 질병을 다루면서) "이 질병은 생각/몸이 지나쳐서 나온다", "하루 물 2리터를 마시면 좋다"
"많은 고통이 기능장애(?) 때문에 온다"
이런 조금 믿기 어려운 이야기들이죠.
3.비쌉니다
닥터유는 자신에게 진료받으러 오라는 말을 거의 하지 않습니다. 그가 이야기하는 컨텐츠는 스스로 해볼 수 있는 것이고, 혼자서 할 것을 권유합니다.
그러나 닥터유를 한 번 실제로 만나고 싶어서 알아보면 놀라게 됩니다. 자세히 적지는 않겠지만 MRI를 수 십 번 찍을 수 있는 비용이 3달 '훈련비'로 들어갑니다. "결국 장사하기 위한 이미지 메이킹이었나?"는 생각을 벗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건강정보를 전할 때는 사실만을 차근차근 짚습니다. 언제나 필요한 검사, 수술을 받고, 필요한 약을 먹을 것을 권하구요.
게다가 가정의학과 출신이어서 인지는 몰라도 (의사를 잘 안믿는) 40대 이상 사람들도 솔깃할만하게 이야기를 잘 풀어냅니다.

1.완치하기:희망을 이야기하다
한 번 아픈 사람들이 가장 서러운 건 미래 때문입니다. 지금도 아프지만 앞으로도 노화 등 부정적인 요소들만 있기 때문이죠. 한 번 아플 때 자기 몸이 점점 망가지는 느낌도 듭니다.
그런데 닥터유의 기본 모토는 '완치하기'입니다. 다시 말해 희망을 말하는 것입니다. 많은 질병은 잘못된 생활에서 나오는 스트레스 때문에 악화되므로, 증상을 막으면서 동시에 삶의 밸런스를 맞추면 깨끗하게 나을 수 있다는 희망을 이야기합니다.

2.쉽게하기:삶을 이야기하다
또한 닥터유는 하루하루 실천하기에 좋은 이야기를 합니다.
"생각을 줄이고, 행동을 하라"
"넘치게 하지 말고 하루하루 남겨라."
"과거도 미래도, 타인도, 가현실도 아닌 나 자신에게 집중하라"
이런 내용을 핵심으로 해서 실천하기 쉬운 이야기를 풀어 냅니다. 듣다보니 이건 아픈 사람만이 아니라 그냥 자기계발 내용에 들어가도 손색없을 만큼 내공이 있더라구요.
당장 저도 하루하루 여력을 비축하면서 동시에 하는 것들을 늘려 가고 있습니다.
단점도 많이 눈에 띄지만 또 괜찮은 내용도 많은 것 같아서 소개합니다!!

몇 가지 영상을 링크해보자면

https://www.youtube.com/watch?v=w0o72_XbNNc
(1)어지럼증 완치훈련:처음 닥터유를 알게 된 계기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VSzKCw5776g
(2)생각과다 완치훈련:건강이 아니어도 이것 때문에 고민이신 분들 분명 계실 거라고 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vWDD1xZEULo
(3)저지르고 완성하기:제가 이 글을 쓰게 된 계기입니다



    이 게시판에 등록된 Iwanna님의 최근 게시물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1807 4
    7866 스포츠180716 추신수 시즌 18호 솔로 홈런.swf 김치찌개 18/07/16 63 0
    7865 게임[LOL] 7월 17일 화요일 오늘의 일정 1 발그레 아이네꼬 18/07/16 67 0
    7864 스포츠본격 일본 고교야구 영업글 7 Raute 18/07/16 205 8
    7863 방송/연예창조101 전편보기 11 Toby 18/07/16 187 0
    7862 방송/연예화전소녀의 우주소녀 병행활동 문제 2 Toby 18/07/16 200 1
    7861 방송/연예중국 당국의 오디션 제재 현황 6 + Toby 18/07/16 282 1
    7860 영화튼튼이의 모험 (Loser’s Adventure, 2018) 13 + 리니시아 18/07/16 186 8
    7859 방송/연예선의, 미기의 우주소녀 팀 이탈 가능성은? 1 Toby 18/07/16 195 1
    7858 방송/연예중국의 아이돌 음악산업 2 Toby 18/07/16 156 1
    7857 방송/연예[영업글] 처음 써보는 프로듀스 48 참가자 시타오 미우 연습생 홍보글입니다. 30 세인트 18/07/16 846 3
    7856 음악들으면 2002월드컵 생각나는 명곡 팝송 2 놀보 18/07/16 91 3
    7855 문화/예술한산대첩은 (단)학익진일까? 쌍학익진일까? 4 메존일각 18/07/16 190 1
    7854 스포츠[KBO] 전반기 순위표 & 타격, 투구 팀스탯.jpg 5 손금불산입 18/07/15 145 0
    7853 육아/가정엄마 배속의 아기는 아빠 목소리를 좋아한다 합니다 2 핑크볼 18/07/15 337 2
    7851 여행어두운 현대사와 화려한 자연경관 - 크로아티아 12 호타루 18/07/15 321 17
    7850 스포츠(월드컵 뽕뽑기) 아마추어 전술기: 선 긋기, 넘어오지마! 1 다시갑시다 18/07/15 214 7
    7849 역사농업의 기원에 대한 여러 가설에 대한 비판적 검토 5 루아 18/07/14 344 3
    7848 일상/생각[스압?] 영포자 5 유자농원 18/07/14 302 3
    7847 게임[LOL] 7월 15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18/07/14 63 1
    7846 게임[LOL] 7월 14일 토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18/07/14 60 0
    7845 음악아빠는 아빠상어야 8 바나나코우 18/07/14 358 3
    7844 방송/연예[불판] 프로듀스48 5회 #2 90 Toby 18/07/14 842 0
    7843 정치안희정 전 지사 부인께서 법정에 섰군요. 7 탐닉 18/07/13 965 0
    7842 오프모임[급벙]이거시야말로 번개불에 콩볶기 벙개 28 무더니 18/07/13 714 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