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8/10/11 05:03:35
Name   Sophie
Link #1   https://en.wikipedia.org/wiki/Bayesian_inference
Link #2   http://pi.math.cornell.edu/~mec/2008-2009/TianyiZheng/Bayes.html
Subject   [확률론] 당신은 암에 걸리지 않았다 - 의사들도 잘 모르는 사실
의료넷에서 일단 제목으로 어그로 좀 끌었습니다.
제가 짧게 쓸 글은 베이지안 추론에 관한 글입니다.





한번 쯤을 배웠을법한 베이즈 정리에서 출발합니다.

질문: 

40-50세 여성중 대략 1%정도는 유방암에 걸린다. 유방암에 걸린 여성은 90%의 확률로 유방촬영술후 양성판정을 받게되고 정상 여성도 10퍼센트의 양성판정 확률이 있다. 한 여성이 유방촬영술로 양성판정을 받았을때 유방암에 걸렸을 확률은?

95명의 의사에게 이 질문을 했을때 평균을 내보면 75%라고 합니다. 보기엔 상식적인 확률로 보입니다.
베이지안 추론으로 그게 맞는지 확인해봅시다.

A를 유방촬영술 양성판정
B를 유방암이 있음
로 정의하고

이 질문은 P(B|A)를 찾는 조건부 확률 문제가 됩니다.
P(B|A)를 베이즈 추론으로 찾기 위해선 확률 3개가 필요합니다. 
1. P(B)
2. P(A|B)
3. P(A)

그럼 문제를 풀어봅시다.

1. [40-50세 여성중 대략 1%정도는 유방암에 걸린다] -> P(B) = 0.01
2. [유방암에 걸린 여성은 90%의 확률로 유방촬영술후 양성판정] -> P(A | B) = 0.9
3. [정상 여성도 10퍼센트의 양성판정 확률] -> P(A | not B) = 0.1

P(not B) = 1 - P(B) = 0.99



답:

고작 8.3%에 불과합니다.

암을 정기검사같은 어떤 [사전정보 없이] 검사했을 경우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해도 실제로 암이 있을 확률은 생각보다 높지 않다는거죠.

베이지안 추론에서 재밌는점은 사후확률을 사전확률로 업데이트할수 있다는 점입니다.

사후확률 P(B | A)을 사전확률 P(B) = .083 로 설정하고 문제를 다시 풀어본다면 사후확률은 45%입니다.

한번 더 반복하면 88%가 됩니다.




그럼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테스트의 양성판정률을 99%로 올려봅시다.

 P(A|B) = 0.99로 설정하고 다시 풀어본다면 베이지안 추론으로도 많이 올라가겠죠?

계산을 해보니 9.1% 밖에 되지 않습니다.

사전정보없이 한번의 테스트로 사후 확률을 높이고 싶으면
[정상 여성도 10퍼센트의 양성판정 확률]을 내려야 합니다.
동일조건으로 이 확률만 1퍼센트로 낮추고 다시 계산한다면
한번의 테스트만으로 유방암에 걸렸을 확률은 48%이 됩니다.


1줄 결론:
사전정보와 민감도와 특이도는 매우 중요하다.






10
  • 베이지안이 나타났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4171 5
9219 오프모임22일(수, 확정) 저녁 부산 번개 열어봅니다. 29 + 메존일각 19/05/20 372 5
9218 음악편지를 전해줘요 1 바나나코우 19/05/20 142 2
9217 스포츠[사이클] 2019 Giro d' Italia 1주차 종료 - 중간점검 AGuyWithGlasses 19/05/20 78 3
9216 일상/생각외롭네요 3 Xayide 19/05/20 323 10
9215 일상/생각홍차넷 1년 후기 8 곰돌이우유 19/05/20 476 30
9214 게임[불판] LOL MSI 2019 - 결승, TL vs G2 51 OshiN 19/05/19 294 0
9213 게임4강 Bo5에서의 SKT 드래프트.txt 12 Messi 19/05/19 351 3
9212 게임[LOL] 5월 19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1 발그레 아이네꼬 19/05/19 76 1
9211 일상/생각내 삶터에 대한 고찰-과연 저들은 삶이 두렵지 않은가? 6 왼쪽을빌려줘 19/05/18 329 0
9210 역사뮌헨에 들렀다가 다하우에 다녀온 이야기 3 droysen 19/05/18 201 11
9209 게임[불판] LOL MSI 2019 - 4강 2일차, SKT vs G2 115 OshiN 19/05/18 678 0
9208 기타조선시대의 붕당에 대해서 대충 적어보는 글2 2 피아니시모 19/05/18 228 2
9207 게임[LOL] 5월 18일 토요일 오늘의 일정 8 발그레 아이네꼬 19/05/18 162 2
9206 창작당신은 사과할 자격이 없다. 1 Cascade 19/05/17 514 6
9205 게임[불판] LOL MSI 2019 - 4강 1일차, IG vs TL 153 OshiN 19/05/17 623 0
9204 게임더 높은 곳에서 13 알료사 19/05/17 379 3
9203 게임[LOL] 5월 17일 금요일 오늘의 일정 4 발그레 아이네꼬 19/05/16 150 2
9202 스포츠역대 최고의 스포츠 선수는 미디어에 의해 정의된다. 5 손금불산입 19/05/16 363 1
9201 일상/생각끝나지 않은 투병기 21 Chere 19/05/16 751 57
9200 일상/생각신입으로 입사했는데 나만 흡연자일때... 7 Picard 19/05/16 510 0
9199 일상/생각가난한 월급쟁이 이야기. 22 세인트 19/05/15 1050 15
9198 스포츠[MLB] 류현진 NL 이주의 선수로 선정.jpg 김치찌개 19/05/15 162 0
9197 오프모임내일 15일 점심 / 대구!! 32 다람쥐 19/05/14 559 7
9195 음악[클래식] 칼 오르프 '오 운명의 여신이여' 카르미나 부라나 ElectricSheep 19/05/14 104 2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