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9/01/26 04:03:11
Name   덕후나이트
File #1   IMG_20190125_073455.png (72.1 KB), Download : 1
Subject   (19금?) 서효원 작가의 화형령주


무협 소설 추천해달라고 하니 누군가가 서효원 작가의 소설 추천하길래 하나 읽었습니다. 3권 완결인데 1권만 읽었고...

스토리는 이렇습니다.

* 주의! 미성년자가 보기엔 충격적인 장면이 나옵니다.

1. 주인공(남자)는 스님인데(소림승 아님) 사숙이자 마교 교주인 인물에게 이용당해 무공을 익히고 절벽에서 떨어집니다.

2. 기억을 잃고 어떤 부잣집 아가씨에게 구해져서 사는 주인공. 둘이 눈이 맞아서 결혼 약속을 하지만...

3. 결혼 전날 사파 무림인(여자)가 주인공에게 반해서 결혼식을 보고 분노합니다. "저놈이 감히 날 놔두고 다른 여자하고?!" 라고.

4. 결국 사파 무림인은 부잣집 아가씨를 납치, 얼굴을 칼로 마구 그어서 추녀로 만들고 부하 시켜서 개밥으로 만들라고 합니다. 그리고 본인이 신혼방으로 들어가서 주인공의 첫날 밤을 가져갑니다.

5. 뒤늦게 뭔가 잘못됐음을 눈치챈 주인공, 하지만 사파 무림인은 주인공을 납치하고 결혼식에 왔던 주인공의 시댁, 시댁측 친구들, 하인들을 전부 다 죽입니다.

6. 주인공은 잡혀서 고문당하는데...다른 사파 무림인(남자)가 질투를 느끼고 죽이려 하다가 다른 시녀(시녀가 된지 얼마 안돼서 착함)가 자신이 몸을 바칠테니 죽이지 말아달라 해서 취소, 대신 주인공을 납치했던 여자의 제자들이 주인공을 절벽에서 던집니다.

7. 이번엔 정파 무림맹의 맹주가 구해주는데...대신 2~6의 기억을 잃습니다. 심지어 알고보니 무림맹주의 수제자가 6에서 주인공을 죽이려 했던 사파 무림인 남자. 주인공은 기억을 잃어서 못알아보는데...사파 무림인 남자는 주인공 알아보고 주인공을 두들겨 패고 화산에 집어 던집니다.

...이런 고통이 가득한 소설이 흥미진진하다고 느끼는 제가 마조히스트인건지...?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180 도서/문학고속도로로서의 템즈강: 18세기 템즈강 상류지역의 운항과 수송에 관한 연구 34 기아트윈스 19/05/11 1507 15
    9148 도서/문학[단편] 갈림길 6 트린 19/05/03 821 6
    9138 도서/문학[단편] 어느 게임 마니아의 일상생활 16 트린 19/04/29 1380 13
    9122 도서/문학호킹의 빅 퀘스천에 대한 간결한 대답 / 스티븐 호킹 2 임아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