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9/07/11 15:26:40
Name   하늘깃
Subject   하루 한곡 054. KOTOKO - 覚えてていいよ
https://youtu.be/Z7C0a84bTHg

何故かなかなか進まない
왠지 좀처럼 진행되지 않아
予定表だけは完璧だったなのに
계획표는 완벽했는데
今日も何してたんだろう
오늘도 뭘 한걸까

そんなむずがゆいような疑問が
그런 찝찝한 기분이
部屋中を埋めて息さえ出来ない
방 안을 가득 채워 숨조차 쉴 수 없어
ドアを開ければそう良かったのに
문을 열 수 있었다면 한결 편했을텐데

独りくだらない見栄やこだわりにぐるり巻かれて
홀로 시원찮은 허세나 고집에 감겨들어
泣かない約束したけど
울지 않겠다고 약속했는데

悲しけりゃ思いっきり泣いたっていいよ
슬프면 마음껏 울어도 괜찮아
恥ずかしいほど悔やんでいいよ
부끄러울 정도로 아쉬워해도 괜찮아
涙が飽きるくらいに
눈물이 질릴 정도로

「忘れればいいよ」なんて言葉さえも
"잊어버리면 돼"라는 말조차
風がかき消しちゃうなら
바람이 지워버린다면
消えぬ星に変わるまで覚えてていいよ
사라지지 않는 별이 될 때까지 기억해도 괜찮아


そんなにデキるほうじゃない
그렇게 유능한 편이 아니야
だけどこれだけは譲れない
하지만 이것만은 양보할 수 없어서
驚くほど不器用に あぁ…叫んだのに
놀랄 정도로 서투르게 소리쳤는데

神はあっけなくそっぽ向いたまま
하느님은 허망하게도 등 돌린 채
わけの解らない敗北感だけをくれた
이유도 알 수 없는 패배감만을 주었지


悔しけりゃ思いっきり泣いたっていいよ
분하면 마음껏 울어도 괜찮아
惨めに唇濡らす涙は初めての味
처량하게 입술을 적시는 눈물은 처음 느끼는 맛
知ってればどうでもいいと思えない
알고 있었다면 아무렇지 않았을 거라고 생각되진 않아
高いハードルに会った時
높은 허들을 만났을 때
胸を張って跳べる翼に変われるからね
가슴을 펴고 날 수 있는 날개가 될 테니까


心にはときめきに出逢った日も
마음에는 두근거림을 느꼈던 날고
さようならって手を振った日も
안녕 하고 손을 흔들었던 때도
キラキラ積もる輝き
반짝반짝 쌓이는 빛이야

どうしても忘れらんないって思った
어떻게해서도 잊을 수 없다고 생각한
胸掴んでた想い出なら
가슴을 사로잡은 추억이라면
涙色の鞄に詰めてゆこう
눈물 색 가방에 담아 가자

今は思いきり凹んでいいよ
지금은 마음껏 출죽어도 괜찮아
自然と元気になれるまで
자연히 힘이 날 때까지
気長に待っているから
느긋하게 기다리고 있을 테니까

無理矢理に笑顔作らなくっていいよ
억지로 웃음 짓지 않아도 괜찮다
たまには振り返っていいよ
가끔은 뒤돌아봐도 괜찮아
気がすむまで
기분이 풀릴때까지
ずっとずっと覚えてていいよ
계속 계속 기억해도 괜찮아

そして変わる
그리고 달라져
青空で羽ばたける
파란 하늘을 날 수 있어
悲しみの翼で
슬픔의 날개로

----------------------------------------------------------
하루 한곡 54번째, KOTOKO의 覚えてていいよ입니다.
KOTOKO는 아실 분은 아시고 모르실 분은 모르실 거라 생각합니다.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곡이라고 하면 아마.... 파랜드택틱스5 오프닝곡인 Wing my way일려나요?

이 노래는 비교적 최근에 많은 위로를 받았던 곡입니다.
평소에는 나와도 그냥 대충 흘려듣고 마는 그런 노래였는데, 최근에 정신적으로 힘든 일을 겪고 나서 우연히 흘러나온 이 노래 가사에 소름이 돋았었죠.
운전하면서 2시간 정도 이 노래 하나만 주구장창 들었던 거 같습니다.
이런 면을 보면 노래가 사람 마음을 달래는 면이 확실히 있는 것 같아요

여러분의 마음을 위로해 주는 노래는 어떤 게 있나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5331 5
    9839 일상/생각죽음을 대하는 일 1 + 멍청똑똑이 19/10/15 83 7
    9838 게임[불판] LoL 월드 챔피언십 - 그룹 3일차(월) 114 + OshiN 19/10/14 476 0
    9837 게임[LOL] 10월 15일 화요일 오늘의 일정 1 발그레 아이네꼬 19/10/14 43 0
    9836 일상/생각 사람이 죽음을 택하는 진짜 이유 / 미뤄주세요 1 + Jace.WoM 19/10/14 243 10
    9835 창작[자작] 동영상을 몰아서 보고 싶었습니다. 1 어키도킹 19/10/14 151 4
    9834 스포츠10월 17일 (목) KBO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3차전 3루 테이블 2연석 정가에 양도합니다. 1 kapH 19/10/14 111 0
    9833 사회사랑을 쓰려면은 연필로 써야 하나요?: 폴리미디어라는 이론적 관점 2 호라타래 19/10/14 184 5
    9832 일상/생각이별의 시작 16 멍청똑똑이 19/10/13 523 18
    9831 게임 [불판] LoL 월드 챔피언십 - 그룹 2일차(일) 163 OshiN 19/10/13 1164 0
    9830 기타[옷나눔] 여자 직장인 옷 나눔해요 33 다람쥐 19/10/13 631 24
    9829 일상/생각고객만족도 9 원영사랑 19/10/13 269 0
    9828 일상/생각토요일 밤, 금요일 밤, 목요일 밤 다음은? 6 Cascade 19/10/13 328 5
    9826 의료/건강허리에 좋은 운동과 나쁜 운동이라고 합니다... @.@ 7 홍당무 19/10/13 590 0
    9825 게임[불판] LoL 월드 챔피언십 - 그룹 1일차(토) 75 OshiN 19/10/12 525 0
    9823 도서/문학일본 이세계물을 읽고 3 djqjgfgh 19/10/12 379 0
    9822 기타한트케의 추억... o happy dagger 19/10/12 231 8
    9821 일상/생각항생제 먹고 딱꾹질이 멈추질 않네요.. 2 윤밥 19/10/12 244 1
    9820 꿀팁/강좌대량 이미지 초고속 리사이즈 프로그램 만들어 봤어요. 7 윤밥 19/10/12 363 5
    9819 오프모임일요일 꽃게 드시러 가실분 모셔봅니다(번개) 50 솔로왕 19/10/11 984 7
    9818 도서/문학숨 / 테드 창 14 임아란 19/10/11 392 9
    9817 게임[LOL] 10월 14일 월요일 오늘의 일정 3 발그레 아이네꼬 19/10/11 163 0
    9816 게임[LOL] 10월 13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3 발그레 아이네꼬 19/10/11 130 0
    9815 게임[LOL] 10월 12일 토요일 오늘의 일정 8 발그레 아이네꼬 19/10/11 214 0
    9814 오프모임10월 12일(토) 홍릉숲 나들이 번개입니다. 46 메존일각 19/10/11 605 1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