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9/10/09 17:59:34
Name   다군
File #1   EGW_RG7U0AEXAXa.jpg (43.2 KB), Download : 5
File #2   hkfp_2019_06_15_21_51_54.jpg (97.5 KB), Download : 6
Subject   홍콩 시위 참여 독려 영상





타임라인에 새벽에 소개를 했었는데, 여기에 한 번 더 소개합니다.  노래가 몇 번 들으니 중독성이 있네요.

https://youtu.be/0yXTHODE24Q


정해진 운명(홍콩기본법이 실효되는 2047년; 중국으로의 완전한 흡수가 예상)이 다가오고, 그 이전인 지금도 일국양제가 허망한 약속이 되어가고, 인권이 어느 정도 보장되고, 언론의 자유와 집회의 자유가 보장되던 것이 점점 과거지사가 되는 지금.

이미 2014년 우산 혁명이 좌절된 후 절망감을 충분히 느껴온 그들. 폭발적으로 치솟아버린 주거비 부담, 취업난... 경제적 풍요도 누리지 못하고 있는 젊은이들에게는

가능성이 희박해도, 여러모로 우산혁명 때보다는 세계적 관심을 많이 받고 있고, 국제정치환경도 조금이나마 더 우호적인 지금이 마지막 기회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더 이상 잃을 것이 없다. 막장에 몰린 느낌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유튜브 연령 제한이 걸린 콘텐츠입니다. 로그인이나 성인인증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원곡



영상 중에 노란 우비를 입은 분은 지난 6월 15일 반송중 시위 초기에 유서를 남기고 퍼시픽 플레이스에서 몸을 던진 분입니다. 이번 사태에서 처음 돌아가신 분입니다.

시위 중 옆에는

반송중, NO EXTRADITION TO CHINA(;중국으로의 송환 반대)

MAKE LOVE, No Shoot! (;사랑을 하세요. 쏘지 마세요!)

송중법안 전면 철회하라

우리들은 폭도가 아니다

학생들과 부상자들을 석방하라

캐리 람은 물러나라

Help Hong Kong(;홍콩을 도와주세요)


문구가 적혀있었습니다.

영상 속 할아버지는 젊고, 어린 시위대(손자, 손녀)를 보호하는 모임(수호손자)에 참여하시면서 상대적으로 얼굴을 노출하고 다니시다보니 여러 영상에 자주 나오시는 편입니다.



마스크금지법 시행 이후 실제로 저렇게 머리를 이용한 경우가 있었습니다.  고유정 등의 업그래이드 버전이랄까요. 




7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6221 6
    10329 의료/건강따끈따끈한 코로나 가짜뉴스 3 + 토비 20/02/28 251 0
    10328 의료/건강지금 부터 중요한 것- 코로나환자의 병상은 어떻게 배분하여야 하나 6 Zel 20/02/27 464 32
    10327 의료/건강마스크 사는곳 정보 공유 !! 2 Groot 20/02/27 414 7
    10326 기타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 2 김치찌개 20/02/26 239 0
    10325 일상/생각침대에 개미가 많다 4 telamonian_one 20/02/26 403 6
    10324 역사1271년 5월, 삼별초 토벌 직전에 벌어졌던 촌극 11 메존일각 20/02/26 339 7
    10323 일상/생각살면서 처음으로 '늙었다'라고 느끼신 적이 언제신가요? 71 + YNGWIE 20/02/25 1012 1
    10322 의료/건강5년전에 이미 예견된 코로나 바이러스 19 ? 13 헌혈빌런 20/02/25 850 0
    10321 의료/건강코로나 19 행동수칙이 변경되었습니다. 10 다군 20/02/24 1032 4
    10320 기타우리는 SF의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10 YNGWIE 20/02/24 545 2
    10319 일상/생각불안에 대한 단상 2 안경쓴녀석 20/02/23 450 20
    10318 의료/건강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지역사회 확산 대비ㆍ대응 범학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책위원회 대정부ㆍ국민 권고안 4 하트필드 20/02/23 753 11
    10317 일상/생각세무사 짜른 이야기. 15 Schweigen 20/02/23 1102 35
    10315 문화/예술수메르의 '속담' 2 치리아 20/02/22 383 10
    10314 문화/예술케이온과 교지편집부와 영화감상반과 '리크루팅'에 대한 이야기 8 이그나티우스 20/02/22 288 1
    10313 기타바둑시리즈.jpg 3 김치찌개 20/02/22 362 3
    10312 요리/음식The Remarkable Beginning of Black Tea - The Demise of Tongmu Lapsang Souchong Black Tea 간략 번역 및 제 방식대로의 소화 2 나루 20/02/22 205 4
    10311 의료/건강코로나19 확대 중앙사고수습본부 회의 결과 8 다군 20/02/21 1125 0
    10310 경제추가 부동산 대책 22 다군 20/02/20 1026 3
    10309 육아/가정교육심리학의 20가지 주요 원리 11~20 4 호라타래 20/02/20 389 15
    10308 정치영국 총리의 오른팔은 알트라이트, 우생학은 새로운 트렌드 41 코리몬테아스 20/02/20 1269 14
    10307 기타드라마 스토브리그 5 김치찌개 20/02/19 408 0
    10306 사회봉준호 감독 통역을 맡은 최성재(Sharon Choi)씨를 보면서 한 영어 '능통자'에 대한 생각 31 이그나티우스 20/02/19 1319 19
    10305 음악구만구천구백구십구개의 종이새(feat. 초코에이블) 12 바나나코우 20/02/18 353 7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