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9/11/03 02:14:42
Name   저퀴
Subject   아우터 월드 리뷰



아우터 월드는 옵시디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한 RPG로 개발사의 전작 중 하나인 폴아웃 뉴 베가스처럼 1인칭 슈터를 접목시킨 롤플레잉 게임입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에 인수되기 전에 독립 개발사로는 마지막으로 개발해낸 작품이기도 합니다. 아우터 월드가 등장하는 타이밍이 베데스다가 폴아웃 76으로 이미지가 많이 깎인 후라서 기대를 많이 받기도 했죠.

다만 전 처음부터 크게 기대를 안 했었는데요. 전작인 필라스 오브 이터니티 2는 실망스러웠고, 과연 옵시디언이 괜찮은 완성도를 가진 RPG를 만들어낼 수 있을까 의심할 수밖에 없었거든요. 제가 뉴 베가스를 아주 좋아하지만, 뉴 베가스는 냉정하게 평가하면 많은 부분이 미완성된 게임이기도 했으니까요.

우선 폴아웃 뉴 베가스의 영향 받긴 했으나, 아우터 월드는 폴아웃과 이어지지 않는 독립된 게임입니다. 꽤 스타일이 유사하지만 핵전쟁 이후의 지구에서 큼지막한 우주를 배경으로 하는 스페이스 오페라는 그렇게 인상적이지 않습니다. 클리셰에서 벗어나지 않은 부분이 별로 없고, 심한 경우에는 식상한 폴아웃 클리셰까지 갖다 썼거든요.

다른 면에서는 잘 알려지지 않은 알파 프로토콜의 느낌도 나긴 합니다. 그러나 어디서 본 듯한 면은 어디까지나 비슷할 뿐이지 더 발전되었다는 느낌이 전혀 들지 않습니다. 옵시디언의 게임 중에서 동료 NPC가 좋은 대화문을 가지고 있을 때가 많은데 아우터 월드는 그 점에선 완전히 실패한 작품 같습니다.

여러모로 만일 기대치가 높았다면 실망의 연속이었을 것 같은데 시간과 자본이 부족했구나 싶은 부분이 한 둘이 아닙니다. RPG에서 그러한 부분이 가장 확실히 티가 나는게 퀘스트 디자인인데 아우터 월드의 퀘스트 디자인은 최악을 겨우 면한 수준입니다. 아이템 디자인도 매우 단조롭고 텍스트와 숫자만 바꿔서 양을 늘리려 하는 것조차 버거워 보이더군요. 이러니 어쩌면 당연하게도 전투도 지루합니다. 적 NPC도 돌려막기가 심하거든요.

전투는 기본만 갖췄습니다. 그게 다에요. 매스 이펙트처럼 동료에게 수시로 지시를 내리기 쉬운 것 말고는 장점을 찾기 힘들어요. 육성에서도 스킬과 특전 모두 단순하고 2회차 이상을 투자할만한 다양성이 없습니다.

만약 제가 이 게임을 많이 기대했다면 더 과감하게 비판했을 것 같은데 게임의 완성도는 수준 이하라고까진 말할 순 없고 아주 평범하고 진부한 RPG로 나온 것 같네요. 그 외에는 무난해서 따로 언급할만한 내용도 별로 없어요.

엔딩을 보고 나서 생각난 김에 폴아웃 뉴 베가스를 설치하고 다시 플레이해봤는데 전 아우터 월드보단 폴아웃 뉴 베가스나 폴아웃 4가 더 나은 작품이라 봅니다. 마지막으로 한국어판 번역은 심각한 오역은 없으나 복잡한 지문일수록 매끄럽지 않아서 눈에 잘 안 들어오게 되더군요.



5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748 게임밀리애니 기념 예전부터의 아이마스 시리즈에 대한 기억 떠올리기... 2 알겠슘돠 20/07/04 161 4
    10744 게임불타는 성전을 기다리는 분을 위해 : BiS 아이템 목록 3 메리메리 20/07/04 282 1
    10742 게임The Last of Us part 2 리뷰: 너티독은 너무 오만했던게 아닐까? (스포 있음) 19 Velma Kelly 20/07/03 583 2
    10716 게임[LOL] 농심의 신의 한수? - LCK 서머 8일차 후기 2 Leeka 20/06/26 177 1
    10713 게임[LOL] 대회 보는데 참고할 만한, 현 메타 바텀 티어 이야기 2 Leeka 20/06/26 251 4
    10712 게임 2020 LCK 서머 6일차 후기 3 Leeka 20/06/26 170 3
    10707 게임[LOL] 포변에 대한 이야기와 잡설 8 Leeka 20/06/22 282 0
    10703 게임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2 리뷰 5 저퀴 20/06/20 681 7
    10701 게임라오어2 얘기 해보죠(하드 스포) 38 Messi 20/06/20 1452 12
    10694 게임[LOL] 2부리그 LEC로 보는 메타 미리보기 (미드~바텀) 3 Leeka 20/06/17 180 0
    10674 게임발로란트 리뷰 12 저퀴 20/06/11 601 9
    10669 게임재회의 설레임 8 Xayide 20/06/09 456 2
    10642 게임파판7 리메이크, 남의 셀카 엿보는 것 같은 게임 5 머랭 20/06/02 622 10
    10573 게임언리얼 엔진으로 구현된 메이플스토리 엘리니아(마법사의 숲) 1 유럽마니아 20/05/10 817 0
    10566 게임 닌텐도 스위치 1000만장 넘긴 퍼스트 타이틀들 5 Leeka 20/05/09 687 0
    10555 게임갖고있는 스위치 게임 단상 15 ebling mis 20/05/06 754 0
    10554 게임롤 잡담 #1 - 옴므의 기록을 페이커가 깨려면? 2 Leeka 20/05/06 540 1
    10547 게임동물의 숲을 즐기면서 적는.. 소소한 팁들 8 Leeka 20/05/04 746 1
    10546 게임스승보다 먼저 우승하는 제자?. 중체정 카나비 LPL 우승 달성!! 1 Leeka 20/05/04 512 0
    10531 게임지금까지 해봤던 플스 독점작에 대한 주관적인 감상 (노스포) 13 Velma Kelly 20/04/26 906 3
    10483 게임언리얼 엔진으로 구현된 메이플스토리 시간의 신전 3 유럽마니아 20/04/10 810 0
    10467 게임외국인들과 테라포밍마스 4인플한 이야기 18 토비 20/04/07 1000 2
    10465 게임둠 이터널 쪼끔 한 일기 4 바보왕 20/04/06 646 8
    10434 게임엑시트 더 건전 12시간 플레이 장/단점 정리 2 kaestro 20/03/26 793 0
    10433 게임[lol] 디테일이 모자랐던 초반 설계, DRX 10 kaestro 20/03/26 841 5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