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뉴스를 올려주세요.
- 게시 가능한 언론사 화이트리스트를 적용중입니다. 관련 공지보기
Date 19/05/25 19:16:32
Name   The xian
Subject   光州와 봉하마을, 누가 불편하게 만드나
원제 - [최보식 칼럼] 光州와 봉하마을, 누가 불편하게 만드나

https://news.v.daum.net/v/20190524031728992

만에 하나. 노무현 대통령과 박정희에 대한 차별을 하는 것을 지금 정권의 도덕적 오만이나 독재자적 발상이라고 말하는 조선일보 기자의 칼럼을 맞는 말 같이 여기시는 분들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개인의 취향으로는 모르겠으되, 나라의 법과 원칙을 들먹이며 이것이 맞는 말처럼 포장된다면 저는 나라의 존립이 위태로운 징조라고 말하겠습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노무현 대통령은 엄연히 법에 의해 선출되어 임기를 정상적으로 마친 대통령이고. 박정희는 사법살인 등의 자잘한(?) 범죄행위는 둘째치고서라도 군사 쿠데타로 정권을 잡은 다음 3선개헌과 유신 등으로 명백한 독재를 저질러 시작부터 끝까지 대한민국의 헌정을 파괴한 반역자입니다. 민주주의를 논하면서 이 둘을 같은 선상에서 보고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박정희의 가치를 조롱거리로 여기는 것이 문제라고 말하는 것은 대단히 위험한 소리이고 민주주의 따위 내팽개치겠다는 이야기입니다.

'그의(대통령의) 머릿속에는 자신의 세력은 민주화 가치를 지키는 쪽이고 한국당을 비롯한 안보 보수 쪽은 독재 정권 잔당으로 입력돼 있는 것 같다.'라는 대목을 아마 자기 딴에는 비판의 의미로 썼는가 싶지만, 엄연히 박정희는 독재자가 맞고 헌정 파괴자가 맞는데도 저런 소리를 했다는 것 자체가 민주주의에 대한 기본 개념이 박약하다는 - 아니면 알면서도 눈을 가리고 귀를 틀어막았다는 - 증거겠지요. 설령 만에 하나 박정희의 집권기가 군주정이라면 모르겠지만, 박정희 시대에도 대한민국의 체제는 민주공화국이었으니. 그 시대니까 그랬다는 식으로 넘어갈 일도 아닙니다.


기자라는 것이 민주주의의 기본 개념조차 제대로 가지지 못하고 (혹은 무시하고) 있으니 이런 태울 수도 없는 쓰레기 같은 글이 나온다 싶고 이 나라에서 보수를 자처하는 특정 정치세력 및 언론인들의 생각이 기본부터 틀려먹은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승만, 박정희 같은 헌정 파괴자이자 범법자를 국가의 아버지 모시듯 하며 보수의 상징이라고 말하는 것을 부끄러운 줄 알아도 모자랄 판에. 명색이 선임기자씩이나 되어서 이게 뭐가 잘못되었는지 모른다면. 정말로 큰일인 것입니다.


- The xian -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Toby 16/09/01 5447 2
15815 사회박원순 "천막철거비용 끝까지 받아낸다..조원진 월급 가압류" 9 + The xian 19/06/26 249 0
15814 사회[이범준의 저스티스] 이 기사들을 쓰지 말아야 했다 4 + 벨러 19/06/26 234 1
15813 정치국회 정상화 합의안, 자한당 의총서 부결!!! 3 + ArcanumToss 19/06/26 176 0
15812 사회초등 국정교과서 163곳 '무단 수정'..교육부 직원 기소 5 + 무적의청솔모 19/06/26 306 3
15811 스포츠손바닥 찢어진 강백호, 수술 필요…장기 결장 불가피 1 + the 19/06/26 179 0
15810 사회"'6.25의 노래'는 금지곡이었다?"..검증해보니 1 + The xian 19/06/25 115 0
15809 정치박근혜, 우리공화당 이름 사실상 작명.. '옥중정치' 하나 1 The xian 19/06/25 201 0
15808 정치조국 민정수석 차기 법무장관 될듯 27 + 제로스 19/06/25 664 2
15807 스포츠안지만, 현역 의지 내려놓고 1인 방송 BJ로 변신 2 + 손금불산입 19/06/25 164 0
15806 방송/연예아오이 유우 ‘결혼식 중계권’이 10억원?...日후지TV 구입 하트필드 19/06/25 221 0
15805 사회'야만적 조리돌림' 우려돼 현장검증 안했다"…제주수사팀, 고유정 부실수사 해명 5 제로스 19/06/25 337 0
15804 사회'매년 1.5억은 무조건 매니저 몫' 유진박 노예계약 2 The xian 19/06/25 356 0
15803 방송/연예'수십배 웃돈' 암표 팔아 벤츠 굴린다…코 묻은 돈까지 탈탈 터는 암표상들 13 Algomás 19/06/25 511 0
15802 사회15년 절친 살인의 덫을 놓다 1 The xian 19/06/25 355 0
15801 사회"딱 한 잔도 안 돼요"..오늘 자정부터 제2 윤창호법 시행 5 The xian 19/06/25 359 0
15800 사회'검찰의 정치적 중립' 시험대에 오른 문 대통령과 윤석열 The xian 19/06/25 186 0
15799 사회“어허~ 비도 안 오는데 모양 빠지게…” 대프리카 땡볕에도 양산 쓴 남성 0명 4 알겠슘돠 19/06/25 426 0
15798 사회악명 높은 파나마 교도소 얘기에…정한근 한국행 택했다 2 알겠슘돠 19/06/25 310 0
15797 정치광화문 '애국당 천막' 강제 철거…부상자 속출 3 알겠슘돠 19/06/25 235 0
15796 정치'경남학생인권조례안' 자동폐기 전망 알겠슘돠 19/06/25 114 0
15794 사회버스 운행 중 자리 옮기면 ‘과태료 3만 원’…“황당 조례” 반발 5 swear 19/06/24 266 0
15793 정치"청탁 있지만 관여 안했다?"..권성동 1심 전부 무죄 2 오호라 19/06/24 149 0
15792 스포츠유벤투스-K리그 올스타전 비하인드스토리…"호날두가 한국 원했다" 3 Darwin4078 19/06/24 187 2
15791 사회집주인을 찾아 나선 세입자들…갭투자 피해 떠안은 사연 4 행복한고독 19/06/24 319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