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뉴스를 올려주세요.
- 게시 가능한 언론사 화이트리스트를 적용중입니다. 관련 공지보기
Date 19/11/08 00:36:50수정됨
Name   grey
Subject   하태경 의원의 영화 김지영 논평
https://news.v.daum.net/v/20191105102613408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이날 변혁 의원 비상회의에서“저도 아내와 함께 82년생 김지영을 봤는데 공감이 됐다. 그러나 그 영화는 대부분 제 세대와 그 윗세대 얘기”라며 “현재 20~30대 남성들은 그 이전세대 남성들과 동일한 그런 특권이 없다”고 비판했다.



----

오늘 하태경 의원의 영화 <82년생 김지영> 논평이 이슈가 되었나 보더라구요..
해서 원본글을 찾아보려 했는데
따로 원본글은 없고 이 기사의 본문이 원본인 듯 하여 기사 전체를 퍼옵니다.

논평에 대해 얘기 하자면


일단 영화에서 20~30대 남성들의 특권이라는 것을 전면적으로 다루지 않습니다.

굳이, 굳이, 굳이 꼽자면
1. 막내 남동생에 대한 할머니와 아버지의 은근한 차별대우
2. 회사 장기 프로젝트의 팀원으로 능력있지만 젊은 여직원인 김지영 대신 남직원들만 뽑힌 이야기를 들 수 있는데


1번의 경우 하 의원의 말대로 차별의 행위자가 그 세대와 그 윗세대 이기 때문에
지금의 20~30대 여성들도 충분히 겪어본 이야기이죠.
80~90년대 초반의 성비 불균형 문제만 봐도 당시 남아선호사상의 심각성을 알 수 있는데
당시 태어난 여성들이 아직 20~30대이구요
그런데 영화 내용이 대부분 그 윗세대의 얘기란 것은 어불성설이죠.

2번의 결혼, 출산으로 인한 유리천장과 경력단절 문제는
어제도 탐라에서 논의됐고, 말을 더 보탤 필요성을 못 느낄 정도로 현재진행 중인 문제들이구요.

영화를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영화에서 남성 캐릭터들을 악역으로 묘사하지도 않을뿐더러 애초에 분량이 많지도 않습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106161503185
그나마 비중있는 남성 캐릭터인 남편(공유)은 지영의 질병과 육아 문제 때문에
같이(혹은 혼자서 더 깊게) 속 끓이며 발을 동동 구르죠.


그런데도 영화에서 부각되지도 않은 남성들의 특권을 운운하면서

현재 20~30대 남성들은 특권이 없다는 논평을 남기는 것은


그저 단순히 인기에 영합하려는 논평이란 생각이 드는군요.




12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1 Toby 16/09/01 6444 3
17491 정치김무성 화끈한 고백 "2016년 새누리 살생부 40명 명단 봤다" 6 + OSDRYD 19/11/16 641 0
17490 사회"애들 노는 소리 시끄러워" 놀이터 이용 제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5 + 알겠슘돠 19/11/16 646 0
17489 사회공원 벤치서 쓸쓸한 죽음..'마지막 길'을 함께했다[남기자의 체헐리즘] 5 + 김독자 19/11/16 502 13
17488 사회[NOW] 귀에 낀 무선이어폰 때문에…카페·편의점 곳곳 '주문 오류' 2 Schweigen 19/11/16 373 1
17487 의료/건강3.2兆 적자 부른 `문재인 케어`… `만성적자` 앞에 선 건보 재정 14 Fate 19/11/15 1013 12
17486 사회법원 "유승준 비자발급 거부 취소해야"…입국 가능성 열려 17 다군 19/11/15 595 0
17485 문화/예술['기생충' 美신드롬②] 제작자 "'독도는 우리땅' 저작권료 지급..반응 신기해" grey 19/11/15 411 0
17484 정치전광훈 목사 "문 대통령, 하나님이 심장마비로 데려갈 것" 막말 논란 14 The xian 19/11/15 683 0
17483 정치엄용수 의원 '불법자금 수수' 실형 확정..의원직 상실 The xian 19/11/15 159 1
17482 정치'불법 정치자금' 구본영 천안시장 벌금 800만원..당선무효 4 The xian 19/11/15 210 1
17481 방송/연예승리, 구속 면했다…軍입대로 이어질까 6 swear 19/11/15 526 1
17480 사회수능 직후 수험생 22층에서 투신 사망 4 swear 19/11/15 727 0
17479 정치진중권 "조국 찬성으로 의견 뒤집은 정의당, 황당해서 탈당계" 29 자공진 19/11/15 1213 9
17478 의료/건강마라톤 선수의 대변 장(腸)이식하면 운동능력 향상? 6 다군 19/11/14 560 1
17477 과학/기술쥐와 꿀벌 이어 꽃게도 미로학습 통과 3 메리메리 19/11/14 290 0
17476 문화/예술‘카센타’, 가슴 서늘한 비극적 블랙코미디 [유진모 칼럼] 메리메리 19/11/14 305 0
17475 사회"고구마 한개로 20명 아이들 먹였다" 5 알겠슘돠 19/11/14 505 0
17474 방송/연예안준영PD 프듀 전시즌 조작 인정 14 그저그런 19/11/14 703 0
17473 스포츠KIA, 새 외국인투수 애런 브룩스 영입…"윌리엄스 감독 추천" 4 Schweigen 19/11/14 164 0
17472 정치조국, 검찰 첫 피의자 조사서 진술거부권 행사 17 코페르니쿠스 19/11/14 724 3
17471 방송/연예경찰 '프로듀스 전 시즌' 조작에 무게, 제작진 검찰 송치 2 OshiN 19/11/14 285 0
17470 의료/건강中, 흑사병 환자 2명 확진..강한 전염성에 '불안' 4 메리메리 19/11/14 323 2
17469 과학/기술[아하! 우주] 가오리 모양의 '금성 탐사선' 뜬다.. '날개' 펄럭이며 비행 5 메리메리 19/11/14 206 1
17468 사회맥도날드, 92세 최고령 직원 임갑지씨 은퇴…"17년간 귀감돼" 3 swear 19/11/14 411 2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