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질문 게시판입니다.
Date 19/03/15 00:35:04
Name   [익명]
Subject   여자친구의 과거 고백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여친이랑은 사귄지 100일 가까이정도 되었습니다.

나이차는 5살정도 차이납니다.(저 31 여친 26)

평소에 둘이 섹드립도 많이치고 성적 판타지도 다 공유했습니다.

그런데 어제 여친이 이런 과거 이야기를 하는겁니다.

요약해보자면,

예전에 일하던 직장에 되게 스마트하면서 섹시한 남성미를 풍기는 남자가 있었다합니다.

나이는 거의 마흔가까이 된 유부남이었습니다.

평소에 되게 매력이 있다고 느꼈었는데, 퇴사하기 직전 단체 회식을 할 때 자기한테 "너는 눈에 색기가 있다"라고 했다 합니다.

근데 여친은 그렇게 기분나쁘지는 않아서 "제가요? 아닌데.."하고 넘어갔답니다.

그렇게 퇴사하고 나왔는데, 한달정도 있다가 연락이 와서 한시간정도 통화하다가 같이 만나자고 해서 바로 그 날 지방에서 서울로 ktx타고 갔다고 합니다.

그래서 만나서 카페에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는데,

남들이 들으면 식겁할만한 성적인 이야기들을 꺼내더랍니다.

근데 여친도 그 당시에 홀린것처럼 자기 이야기랑 자기 남친(그 당시에는 제가 남친이 아니었습니다)이야기들을 했답니다.

뭐 남친이 못한다, 거기가 작다 이런 얘기...그리고 기타의 성적 판타지 등등

그리고 카페에서 나오는데 여친이 먼저 걸어가니까 뒤에서 엉덩이를 만지더랍니다.

그래서 놀라서 쳐다보니까 "이럴줄 몰랐냐"고 당당하게 반문했답니다.

그러고 여튼 헤어졌는데, 그 뒤로도 자기랑 같이 태국 여행가자, 돈은 다 자기가 내겠다고 막 그런얘기 했다합니다.

근데 여친은 그 당시에는 자존감이 낮아서 부끄러워서 안갔다네요. 자기가 좀만 더 잘났으면 아마 갔을거라고...

이런 이야기들을 해서 오늘 좀 화를 냈었는데...

자기는 별 생각 없이 이야기한거였는데 생각해보니 할 이야기가 아니었다고 울면서 미안하다고 그러네요...

도대체 무슨 심리인걸까요? 이해는 됩니다. 서로 성적인 이야기들을 평소에 자주 나눴었고, 전 남친 전 여친의 불만족스러웠던점(만족스러웠던점은 이야기한 적 없습니다. 서로 기분나쁠테니까요)들도 이야기했었습니다.

근데 제 생각에는 이 이야기는 조금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저한테는 이 이야기가 "내가 좀만 자존감이 높았더라면 바람폈을텐데"로 들립니다..

답답하네요...뭔가 화가 나는걸 넘어서서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이런 이야기를 한 건지 궁금합니다..

욕을 하셔도 좋습니다만, 여러분들이 생각하시기에 제 여친이 무슨 의도로 이런 이야기를 한 걸까요?? 그리고 저는 도대체 어떻게 해야 할까요..앞으로도 이 이야기가 계속 생각날 것 같아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질문 게시판 이용 규정 9 Toby 15/06/19 6243 0
6822 체육/스포츠강남역 x텐 어떤가요? 흥차넷 19/03/24 28 0
6821 문화/예술핸드폰으로 클래식 들으시는 분들 계시나요? 2 + 식지 19/03/24 54 0
6820 여행제주 성산이나 다희연 근처 게하추천해주세요 파란세포 19/03/24 19 0
6819 기타술 안 마시는 회사가 있을까요? 12 + [익명] 19/03/24 366 0
6818 기타PC 스팀게임 질문입니다 3 김치찌개 19/03/23 160 0
6817 진로사회초년생 질문 몇가지 드립니다 11 [익명] 19/03/23 328 0
6816 IT/컴퓨터치후 cctv를 폰이 아니라 컴퓨터로 보는 방법이 있나요? 1 밀크티 19/03/23 190 0
6815 가정/육아이런 경우엔 상견례나 결혼식에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17 [익명] 19/03/22 534 0
6814 과학진화론에 대해서 생각해보다가 궁금한점이 생겼습니다 7 장자 19/03/22 343 0
6813 기타공리주의와 다수결의 원칙, 그리고 국가 정책 18 멜로 19/03/22 365 0
6812 기타갤럭시 vs 아이폰 6 김치찌개 19/03/22 261 0
6811 의료/건강처방전없이 구입가능한 비염약과 스프레이. 4 reika 19/03/22 175 0
6810 여행오늘같이 날씨좋은날 야경보기좋은 곳 알려주세요 1 지나가던선비 19/03/22 108 0
6809 기타'어중간한 놈' 대회에서 우승하면 어중간한 걸까요? 6 [익명] 19/03/21 351 0
6808 진로경력직 관련 질문 7 [익명] 19/03/21 320 0
6807 IT/컴퓨터파일을 열람/저장은 가능하고 복사는 못하게 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11 [익명] 19/03/21 274 0
6806 법률이것도 성희롱일까요 15 [익명] 19/03/21 665 0
6805 게임스2 대회 어느대회가 상금 제일 큰가요? 10 화이트카페모카 19/03/20 211 0
6804 기타카톡 전문가님들께 질문 드립니다. 5 [익명] 19/03/20 377 0
6803 여행마카오 맛집 추천받습니다. 14 CONTAXS2 19/03/20 226 0
6802 진로회사 문화, 분위기 관련 고민입니다. 11 [익명] 19/03/20 557 0
6801 게임이거 제가 민감한건가요? 8 [익명] 19/03/20 643 0
6800 의료/건강일본의 후쿠시마 정책 6 [익명] 19/03/20 335 0
6799 기타상왕십리, 왕십리,한양대 근처 맛집 추천부탁드려요 15 다람쥐 19/03/20 333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