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질문 게시판입니다.
Date 19/08/13 18:46:34
Name   Might
Subject   이런 경우에도 혹시 탈장 증상일 수가 있을까요?
지난달 초경 오른쪽으로 몸을 굽히고 몸을 좀 숙인 상태에서 팔을 쭉 뻗는 동작으로 꽤 배가 당기게 작업을 한 적이 있습니다.

오래는 아니고 집안 멀티탭 박스에 선 하나 정리하느라 그랬으니 5분 정도 했을 것 같습니다. 작업 직후 와 어디 삔 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별거 아닌 작업인데 부하가 엄청 심하게 걸린 느낌은 있었습니다만.. ㅠㅠ

그 후부터 조금씩 오른쪽 배가 불편한 증상이 있어왔습니다. 엄청 아프거나 24시간 내내 있는 건 아닌데 자세나 심리상태?에 따라

느낌이 달랐습니다. 특정 자세나 동작을 하면 배가 묵직하게 당기거나 앉아 있을 때 종종 오른쪽 뱃살이 약간의 띠를 형성한 듯이

마치 접힌 듯한 느낌이 듭니다. 지금 한 달 조금 넘었는데 증상이 조금씩은 나아지긴 합니다. 하루하루는 약간 더했다 덜했다

하는데 한 달 전과 비교하면 확실히 좀 나아지긴 했습니다. 특정 자세는 일단 택시 뒷좌석 왼쪽에 제가 앉을 때 등받이에

등을 안 붙이고 약간 엉거주춤 앉으면서 오른쪽에 있는 사람이랑 붙어 있을 때.. 이 동작을 하면 항상 갈비뼈 아래 부분부터

배 중앙 부분이 당기는 느낌이 듭니다. 그리고 집에서 소변을 눌 때 앞쪽 벽을 오른손으로 짚고 약간 몸을 숙이면서 눌 때나

세면대에서 손을 씻을 때 몸을 숙일 때 오른쪽 배가 왼쪽과는 다르게 약간 당기는 느낌이 납니다.

이 외에도 자세에 따라서 항상 느낌이 달라집니다. 그래서 내과진료 후에는 뭔가 근육쪽 문제라고 줄곧 생각을 해왔습니다.

이러한 통증들이 정도가 심하거나 막 아프다고 느낄 정도는 아닌데 참 사람을 불편하고

불안하게 만드는 통증이라 신경도 너무 쓰여서 그런지 몰라도

전혀 안 느껴질 때도 있는데 신경을 쓰면 또 느껴집니다 ㅜㅜ

그리고 걸을 때 오른쪽 배가 불편하거나 왼쪽과 감각이 다른 느낌이 들 때 배를 완전히 집어 넣는 힘을 꽉 주면 마치 스트레칭이나 복근 운동했을 때 배가 당기는 것과 유사하게 오른쪽 배가 당길 때도 있습니다. 이 증상은 한 달 전에 비하면 많이 약해지긴
했습니다.

처음에는 내과가서 초음파도 했는데 지방간 외에는 별다를 게 없다고 했고 재활의학과를 가서는 아픈 건 오른쪽인데 왼쪽에서 시작되는 방사통인 것 같다고 하셔서 실제로 오른쪽 배는 눌러서는 전혀 통증이 없는데 왼쪽 배는 특정 부위를 누르면 아파서 주사도
맞고 약도 처방 받았는데 확실하게 낫지가 않네요 ㅜㅜ 그러다 보니 혹시 탈장 증상일 수도 있지 않을까하는 걱정이 들어서
글을 올려봅니다. ㅜㅜ 의사 선생님들도 많이 보시고 저도 만져보고 봐도 어느 부위든 튀어나오거나 그런 곳은 전혀 없습니다..
만약 탈장인데 내과에서 발견을 못했던 걸까요? 제가 탈장인 거 같다고 말씀을 안 드려도 초음파를 하면 당연히 전부 보실 텐데ㅜㅜ
아니면 무슨 야구선수들 복근이나 옆구리 근육 손상으로 4~6주 재활하는 그런 건지.. 너무 생각보다 낫지가 않아서 걱정이 되네요 ㅠㅠ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질문 게시판 이용 규정 9 Toby 15/06/19 6908 0
7711 연애저는 주선자한테 밉보였던 걸까요? 10 + [익명] 19/08/22 180 0
7710 진로저는 앞으로 취업을 어디로 하는 게 좋을까요? 14 + [익명] 19/08/22 369 0
7709 경제주식투자하는 분들께 질문 하나 드립니다. 7 + [익명] 19/08/22 247 0
7707 의료/건강아파트에 귀뚜라미.. 38 + 문학소녀 19/08/21 332 0
7706 의료/건강발목보호대 추천해주세요~~ 2 kogang2001 19/08/21 59 0
7705 과학전면 자율주행 시대에 운전면허증이 필요할까요? 6 상성무상성 19/08/21 166 0
7704 IT/컴퓨터필름 카메라 추천 부탁드립니다. 13 + [익명] 19/08/21 223 0
7703 문화/예술홍차넷 독서모임 있나요? 1 개발자 19/08/21 274 0
7702 기타고기 잘 굽는 방법을 사사해주십시오..! 22 김독자 19/08/21 445 0
7701 의료/건강조국 딸이 쓴 논문입니다 어느정도 수준인지 알려주실 수 있나요? 8 [익명] 19/08/20 1072 0
7700 여행대만 로컬 프랜차이즈 질문입니다. Xeri 19/08/20 166 0
7699 문화/예술의욕이 없으신분 있나요 5 [익명] 19/08/20 389 0
7698 문화/예술최근곡중 들을만한 노래 추천 부탁드립니다 9 + 토비 19/08/20 175 0
7697 법률내용증명을 보냈는데 "수취인 불명"으로 반송되었습니다. 찾아갈 필요가 있을까요? 5 2019영어책20권봐 19/08/20 308 0
7696 기타만약 자신의 이름을 스스로 지을 수 있다면 무어라 지으시겠습니까? 48 [익명] 19/08/20 592 0
7695 교육논문 저자에 관한 질문입니다. 3 불타는밀밭 19/08/20 301 0
7694 철학/종교노통에 대한 부채의식이 좀 이해 안 갑니다. 24 + [익명] 19/08/20 870 0
7693 기타33살에 모아야 하는 돈 20 [익명] 19/08/20 793 0
7691 기타친구와의 관계 조언 33 은목서 19/08/20 694 0
7690 IT/컴퓨터효도폰으로 아이폰 괜찮을까요? 14 Mr. Sincere 19/08/20 288 0
7689 여행차박 vs 캠핑카 렌트? 18 Dr.Pepper 19/08/19 393 0
7688 기타다들 점심시간은 어떻게 보내나요 ? 16 ngubro 19/08/19 537 0
7687 법률진단서에 기재된 기간과 병가 기간 4 [익명] 19/08/19 385 0
7686 체육/스포츠기능성 베개가 도움이 되나요? 10 불타는밀밭 19/08/19 295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