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들이 추천해주신 좋은 글들을 따로 모아놓는 공간입니다.
Date 21/01/13 14:56:23
Name   풀잎
Subject   미국의 저소득층 보조, 복지 프로그램 칼웍스
한파속 내복 아이를 혼자 놔두게 한 미혼모 엄마의 사연을 보면서
미국의 칼웍스 프로그램을 떠올리게 됩니다. 미국에 있었다면 아이의 엄마는
여러 보조 프로그램을 더 받을 수 있었을텐데 하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우리나라도 좀 더 저소득층 아이를 키우는 부모님들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
많이 생겼으면 합니다.

정책의 사각지대에 있는 소년소녀 가장, 다문화 가정 아이들도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해외복지 정책 사례로 봐주시면 좋겠습니다.


캘리포니아 주에서는 CalWorks 라는 모자보건 사업 복지정책을 실시하고 있는데요.
Welfare to Work 이라는 이름으로 자녀를 가진 가정에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일을 하기 위한 트래이닝 과정의 학교 교육을 받거나, 일을 하고 있을때 제공되는 각종 복지 보조프로그램입니다..

미국에서 저소득층 부모는 소득이 많지 않을때는 칼웍스 프로그램을 통해서
아이를 유아원에 보내고, 생활보조금을 받을 수 있으며 식품 보조비도 받을 수 있게되는데요.
프로그램 가입조건은 미혼모뿐만 아니라 18세 미만의 자녀를 키우는 저소득층 가정입니다.
수혜자가 스스로 일하도록 하여 현금보조의 장기화와  복지혜택에 의존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하여 만들어진 프로그램인데요.

자격요건은,
캘리포니아 주에 거주하고 있는 시민권자이어야합니다.
현금, 은행구좌 등의 총액이 $2000 이하이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살고 있는 집과 차1대, 은퇴연금은 소득에 포함하지 않습니다.)
18세 미만의 자녀가 있어야 합니다.

자격요건이 될 경우에, 정부에서 현금보조 서비스 CashAid 를 받을 수 있으며
현금 보조는 총 60개월로 제한되어 있습니다.
수혜금액은 한 가족에 한 달에  약 100만원 가량의 보조금이 지급되기도 합니다.
칼웍스 프로그램은 보건복지부 칼웍스 프로그램 부서에서, 사회복지사가 가정마다 배당이 되어서 부모가 자녀를 키우면서
아이들이 자랄때까지 일을 하거나 일을 하기 위한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을 일관적으로
관리하면서 돕습니다.

현금보조 서비스 이외에 다른 혜택은 자녀의 유아원과 유치원비를 정부가 대신
내어줍니다.
그렇기때문에 많은 부모들이 아이를 유아원에 맡기고 일을 할 수가 있게됩니다.
최장 5년이기때문에, 저학년 아이들을 맡기는 것을 정부가 책임져주고,
부모는 그 사이에 학교로 가서 풀타임으로 공부를 하거나 풀타임 일을 하면서 가정경제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아이를 유아원에 보내지 않는 부모는 아이를 대신 돌봐주는 분을 (친척)을 고용해서 유아비보다는 적은 돈이지만 돈을 정부가 대신 주는 방법을 택할 수도 있습니다.

그 외에 칼웍스 프로그램에 가입할 조건이 되면 정부의 기타 복지프로그램으로 자동 수혜자가 됩니다. 메디칼, 식료품보조비 Food Stamp (칼프레쉬 라는 이름으로 지급되는데요. 현재 1인은 194불, 4인가족은 646불) 를 받을 수도 있습니다.

먼저 신청은 지역 카운티의 칼웍스 사무실에 신청서를 접수하면, 오리엔테이션 날짜를 가르쳐줍니다. 그리고 오리엔테이션을 받고 사회복지사 소셜워커와 면담을 하며
어린이 유아 관련 등록 사항과 각종 베네핏, 저소득층 아파트 접수 등등의 케어를 받게됩니다.
정신건강이나 메디컬 관련 사항도 연계를 해 줍니다.
위의 칼웍스 프로그램은 18세 미만의 저소득 청소년들도 가입이 가능해서 고아거나 어려운 형편의  청소년들도 프로그램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영어로 아래사이트에 더 자세한 사항이 있습니다.
- SiteLink #1 : https://www.sccgov.org/sites/ssa/financial-assistance/Pages/calworks-program.aspx
- SiteLink #2 : https://ca.db101.org/ca/programs/income_support/calworks/program2.htm

아래에 복지 관련 글들 읽어보시면 좋을 글들이 있네요.

[복지로 기자단] "아이는 국가가 키운다!" - 프랑스의 아동 복지 정책
https://blog.bokjiro.go.kr/214
[복지로 기자단] 특별한 그녀: 미국의 빈곤 여성
https://blog.bokjiro.go.kr/212?category=522272


* Cascade님에 의해서 티타임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21-01-27 10:30)
* 관리사유 : 추천게시판으로 복사합니다.



6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61 정치/사회일용근로자 월가동일수 기준 축소에 반대한다 7 주식하는 제로스 21/02/16 682 19
    1060 여행1박 2일 서울 방문 단상. 17 whenyouinRome... 21/02/12 1058 16
    1059 일상/생각나도 누군가에겐 금수저였구나 14 私律 21/02/06 1994 63
    1058 문학오늘부터 5월까지 덕수궁미술관에서는 20 순수한글닉 21/02/04 1155 23
    1057 일상/생각Github Codespaces의 등장. 그리고 클라우드 개발 관련 잡담. 18 ikuk 21/01/26 1561 20
    1056 IT/컴퓨터주인양반 육개장 하나만 시켜주소. 11 Schweigen 21/01/24 1384 40
    1055 게임랑그릿사와 20세기 SRPG적 인생 14 심해냉장고 21/01/23 1249 33
    1054 일상/생각내가 맥주를 마실 때 웬만하면 지키려고 노력하는 수칙 44 캡틴아메리카 21/01/21 2035 22
    1053 일상/생각34살, 그 하루를 기억하며 8 사이시옷 21/01/21 1092 29
    1052 정치/사회건설사는 무슨 일을 하는가? 13 leiru 21/01/13 1411 16
    1051 정치/사회미국의 저소득층 보조, 복지 프로그램 칼웍스 5 풀잎 21/01/13 921 6
    1050 일상/생각자다 말고 일어나 쓰는 이야기 7 Schweigen 21/01/05 1247 23
    1049 요리/음식평생 가본 고오급 맛집들 20 그저그런 21/01/03 1860 17
    1048 게임체스 글 5편 - 세기의 게임, 바비 피셔 vs 도널드 번 8 Velma Kelly 21/01/03 638 5
    1047 일상/생각열아홉, 그리고 스물셋 15 우리온 21/01/01 1631 43
    1046 정치/사회만국의 척척석사여 기운내라 15 아침커피 20/12/29 1762 33
    1045 요리/음식(내맘대로 뽑은) 2020년 네캔만원 맥주 결산 Awards 34 캡틴아메리카 20/12/27 1675 34
    1044 영화홍콩의 화양연화(2) 꿈의 시공간, 2046 간로 20/12/26 886 15
    1043 일상/생각어느 택배 노동자의 한탄 14 토비 20/12/26 1850 40
    1042 정치/사회편향이 곧 정치 20 거소 20/12/23 1760 33
    1041 영화홍콩의 화양연화[香港的 花樣年華](1) 4 간로 20/12/18 1295 21
    1040 일상/생각아이들을 싫어했던 나... 32 whenyouinRome... 20/12/15 1687 35
    1039 요리/음식고구마 스프를 만들어봅시다~! 13 whenyouinRome... 20/12/13 933 14
    1038 역사두 번째 기회를 주는 방탄복 6 트린 20/12/11 1330 22
    1037 역사생존을 위한 패션, 군복 9 트린 20/12/10 1275 11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