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들이 추천해주신 좋은 글들을 따로 모아놓는 공간입니다.
Date 19/04/05 13:10:17수정됨
Name   Velma Kelly
Subject   화학 전공하면서 들은 위험했던 썰 몇가지
1.
다른 학교에서 세미나 하러 오신 교수님과 점심을 먹던 중 들은 썰입니다.

이 교수님이 교수 시작한 첫 해에 있었던 일입니다. 교수님이 없는 동안 대학원생이 실험을 하다가 헥세인을 약간 쏟았다고 합니다.
혹시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설명하자면 헥세인은 부탄이랑 비슷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고로 불 붙이면 잘 타고 가만 냅두면 그냥 기화합니다. 그러니까 이 학생은 그걸 쏟고 나서 그냥 아무것도 안하고 냅두기만 했어도 아무 일이 없었을 겁니다.

그 대신 기화를 돕는답시고 냅다 블로우토치를 가져다 지졌다고 합니다.

다행히 아무도 다치진 않았지만 (그 자체로 기적) 스프링클러 때문에 온갖 기기들이 망가졌고 학생은 그날로 잘렸다고 하네요


2.
전에 있던 회사에서 안전교육 받던 중 소방서 직원분한테서 들은 썰입니다

감자칩 만드는 공장에 대한 얘기였는데, 컨베이어벨트 위로 기름 범벅이 된 감자칩이 오븐을 통과하는 과정에서 감자칩이 가끔씩 불이 붙는다고 합니다. 근데 감자칩이 큰 것도 아니고 그냥 냅두면 대부분 없어지는데, 어느날은 한 놈이 기름을 많이 먹었는지 가만 냅둬도 불이 꺼지질 않았답니다. 그래서 직원들이 '소화기까지 갈 필요는 없고 그냥 호스 가져와서 압축공기 불면 꺼지겠지' 하고 호스를 가져왔습니다.

문제는 그게 압축공기가 아니라 압축 산소였다는거.

마찬가지로 아무도 안 다쳤다고 합니다. (다쳤으면 웃기 미안하잖아요)


3.
썰이라기보단 제 전 직장이 그냥 썰 그 자체입니다.

무려 불산을 청소용으로 쓰는 직업이니 말 다했습니다. (설명충: 불산은 피부에 닿아도, 입으로 들어가도, 코로 들이마셔도 목숨에 지장이 생기는 미친 물건입니다. 무려 유리를 녹입니다.)

화학을 해보신 분들이라면 황이 들어간 물건들은 상당수가 정말 뭐같은 냄새를 자랑한다는 걸 아실텐데, 전 저기서 주기율표에서 황 아래에 있는 셀레늄도 건드려봤고 텔루륨 갖고도 실험해 봤습니다. 근데 셀레늄은 황이랑 비슷한 냄새인데 텔루륨은 냄새가 나쁘다기보단 그냥 본능적으로 '이거 직빵으로 맞으면 목숨이 위험하다' 싶은 괴상한 냄새가 납니다. 아무튼 아직도 살아서 이런 글을 쓰고 있는걸 보면 전 그래도 시키는대로 안전하게 했나 봅니다.


앞으로 제가 썰을 더 만들지만 않길 바랄 뿐입니다 :D

* Cascade님에 의해서 티타임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9-04-14 21:01)
* 관리사유 : 추천게시판으로 복사합니다.



18
    이 게시판에 등록된 Velma Kelly님의 최근 게시물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811 일상/생각생각을 명징하게 직조하기 10 기아트윈스 19/06/01 1540 40
    810 의료/건강저희는 언제 새로운 시작을 할 수 있을까요.. 19 Zel 19/05/30 1464 71
    809 문화/예술알라딘은 인도인일까? 27 구밀복검 19/05/28 1359 43
    808 일상/생각영업사원의 삶이란? 24 배워보자 19/05/26 1238 30
    807 역사모택동 사진 하나 디벼봅시다 18 기아트윈스 19/05/24 1820 44
    806 일상/생각혼잣말을 하는 버릇 5 19/05/22 1158 27
    805 일상/생각홍차넷 1년 후기 10 곰돌이우유 19/05/20 1282 41
    804 역사뮌헨에 들렀다가 다하우에 다녀온 이야기 4 droysen 19/05/18 719 11
    803 일상/생각끝나지 않은 투병기 24 Chere 19/05/16 1548 75
    802 일상/생각30대 기획자. 직장인. 애 아빠의 현재 상황. 14 아재 19/05/12 1484 37
    801 문학고속도로로서의 템즈강: 18세기 템즈강 상류지역의 운항과 수송에 관한 연구 34 기아트윈스 19/05/11 1345 16
    800 일상/생각불안 애착 유형과 회피 애착 유형의 연애/이별기 4 자일리톨 19/05/01 1473 16
    799 문학[단편] 어느 게임 마니아의 일상생활 18 트린 19/04/29 1606 14
    798 문화/예술문화재로 지정된 전통 고택의 현황과 활용상 문제 22 메존일각 19/04/24 1457 11
    797 역사현대에도 신분제도는 남아있을까? 10 메존일각 19/04/21 1712 11
    796 일상/생각축구지를 펴내기까지... 그 나름의 철학 ㅋ 18 커피최고 19/04/18 1396 26
    795 의료/건강오늘 받은 정관수술 후기 20 미스터주 19/04/17 2027 37
    794 의료/건강마약은 무엇을 가져가는가? 헤로인 17 월화수목김사왈아 19/04/15 1789 25
    793 의료/건강마약은 무엇을 가져가는가? 코카인, 히로뽕 6 월화수목김사왈아 19/04/15 1577 18
    792 문학제2회 한국과학문학상 수상작품집 9 임아란 19/04/13 1149 12
    791 일상/생각유폐 2 化神 19/04/10 961 29
    790 일상/생각봄의 기적, 우리 동네 6 매일이수수께끼상자 19/04/06 1365 26
    789 과학화학 전공하면서 들은 위험했던 썰 몇가지 36 Velma Kelly 19/04/05 2477 18
    788 정치/사회제1저자, 교신저자, 학회, 자리싸움, 그리고 관행 25 烏鳳 19/04/03 1828 23
    787 의료/건강어떻게 의사는 사고하는가 - 2. 진단=사후확률Up & 진단의 두 축 3 세란마구리 19/04/03 910 1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