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유할 맛집 정보 글을 올려주세요.
Date 18/10/17 21:47:00수정됨
Name   메존일각
Subject   [광주] 초가집, 남한산성 나들이 후 추어탕 한 사발.
오늘 남한산성 답사를 갔습니다. 동문의 동장대지까지 올랐다가 내려왔지요.
답사를 갔으니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맛난 식사가 빠질 수 없겠죠.

식당 이름은 초가집입니다.
남한산성 행궁 기준으로 거리가 제법 됩니다. 12km 정도 떨어져 있거든요.
가 보면 초가집도 있고 너와집(굴피집이라 할 수도 있지만 껍질 안 벗긴 나무를 조각낸 거니 너와에 가깝겠죠)도 있습니다.


제법 알려진 집인지 이희호 여사라거나 유명인들의 사인이 벽면 곳곳에 걸려 있네요.



메인메뉴는 오로지 추어탕입니다.
모시추어탕이 만원이고, 전복추어탕(모시 포함)이 만삼천원입니다.
사이드메뉴로 특이하게 추어튀김만두가 있는데 대가 9천원, 중이 5천원입니다. 
만두 맛은 꽤 준수합니다. 간장에 찍어 먹어도 되지만 함께 나오는 젓갈을 살짝 곁들어 드셔도 맛납니다.


특이하게 밥이 모시밥입니다. 처음 봤어요.

전복추어탕을 시켰습니다. 너무 익히면 뻣뻣해져서 맛이 없으므로 적당히 넣었다가 건져줍니다.


식당 이모님께 부탁하면 설명과 함께 껍데기를 까주십니다. 꼭 [이빨]도 떼어달라고 하세요.
뭔가 했는데 생으로 먹으면 독이 있어서 떼는 부위라고 하네요.
익히면 뭐 크게 문제는 없다고 합니다만.
적당히 끓었을 때 함께 나오는 모시수제비를 넣어주시면 됩니다.


추어탕을 사발에 옮겨담고 맛나게 먹었습니다.

추어탕의 맛은 짜거나 맵거나 해서 자극적이지 않습니다.
미꾸라지 함량이 많은지 국물이 진하고요. 깔끔한 맛이 났습니다.
재료의 맛을 능숙하게 끌어냈다는 느낌입니다. (왠지 황x익 센세가 빙의한 것 같다면 기분 탓)
국물에 밥을 조금씩 말아서 드시면 더 맛있을지도.


옛날의 추억을 많이 간직한 집이라 벽면 곳곳에 붙여진 광고나 각종 글들을 읽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미꾸라지를 이런 식으로 우물에 풀어놨더군요. 특이했습니다.

그냥 옛날 시골 분위기의 집이라고 생각하시면 좋겠습니다.
친절함을 기대하신다면 안 가시기를 권합니다. 그렇다고 해도 너네 알아서 먹어 이런 건 아니고요.
이모님들에게 부탁하면 잘 들어주십니다. 농담을 해도 넉살 좋게 받아주시고요.

아내가 추어탕과 만두를 좋아해서 아내와 다시 갈 의사 있습니다.
위치는 다음과 같습니다.

<경기 광주시 남한산성면 엄미길 158-24>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홍차넷 맛집 지도 18 Toby 15/08/24 13006 4
공지 맛집 게시판 이용 안내 Toby 15/06/19 7093 1
1060 강북[용산] 스시투고 2 + Folcwine 20/10/29 220 2
1059 부산·경남[양산] 왓더버거 3 아목 20/10/25 363 2
1058 부산·경남[부산/남구] 쌍둥이돼지국밥 5 간로 20/10/22 317 4
1057 대구·경북[경주] 능포다원 3 간로 20/10/22 256 1
1056 부산·경남[부산/광안리] 요이쿠마 간로 20/10/22 238 1
1055 부산·경남[부산/서면]부들파이터 4 간로 20/10/20 347 3
1054 대구·경북[대구]마산설렁탕 2 간로 20/10/17 311 0
1053 강북[신촌]Bob Tilt 11 나단 20/10/17 737 10
1052 강남[압구정] 카츠바이콘반 5 피를마시는새 20/10/13 572 5
1051 강북[성수] 큐뮬러스 - 샌드위치 7 까리워냐 20/10/13 463 2
1050 강원[춘천] 강릉집 4 이브나 20/10/12 467 2
1049 강북[돈암] 카페 센트 9 토비 20/10/07 714 14
1048 강북[서교동] 카와카츠 7 순욱 20/10/05 572 3
1047 강북[공덕]곰탕반 5 legrand 20/10/05 537 2
1046 강남[강남]육전식당 4호점. 8 legrand 20/10/05 576 2
1045 강북[연희동]연희일품향 6 legrand 20/10/05 517 2
1043 부산·경남[부산] 오유미당 11 쿠르드 20/09/23 763 1
1042 부산·경남[김해] 장유 에디스 키친 (에스키스) 2 널위해천번이라도 20/09/21 528 1
1041 강북2~3시간 대기를 감당할 수 있는 사람만 갈 수 있는 곳. 서촌 안주마을 4 sputnik 20/09/17 1129 3
1040 강남(가락)옥돌현옥 6 소주왕승키 20/09/16 736 5
1039 강남신양 로스터스 15 수영 20/09/12 960 2
1038 부산·경남부산 보성녹차 팥빙수 2 파오 20/09/10 544 4
1037 제주협재 수우동 3 헌혈빌런 20/09/04 787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