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6/12/16 13:20:17
Name   새의선물
Subject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첫사랑 이야기가 한참 흘러갔네요.


Paul Anka - Puppy

첫사랑이나 혹은 어린아이들의 사랑을 puppy love라고 부르는건 다 이유가 있겠지만, 당사자들은 그렇지 않다고 느끼겠죠.

And they called it puppy love,
Oh, I guess they'll never know
How a young heart really feels,
And why I lover her so.

......

How can I tell them
This is not a puppy love.



U2 - Song for Someone


뭐... 첫사랑이 잘 되어서 결혼하고 애도낳고 30년이 지나서 아내에게 이런 노래를 만들어 바치는 사람도 있기는 합니다만...

Before I even knew what commitment was, I ended up as a young man in the arms of this young woman, in a world somewhat hostile to the concept of the childhood sweetheart and a first love. 어렸을때의 연인과 첫사랑에 대해서 약간은 적대적인 이 세상에서 어떤 헌신이 따르는가를 알기도 전에, 나는 이 젊은 여인의 팔에 안겨있는 젊은 남자가 되어있었다.
- Bono,
http://www.rollingstone.com/music/news/see-bono-grab-a-star-in-u2s-new-song-for-someone-video-20150827

I was told that I would feel
Nothing the first time
I don't know how these cuts heal
But in you I found a rhyme




P.P. Arnold -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대부분의 현실에서 첫사랑은 깨지라고 있죠. 그리고 다음 사랑을 시작해야 하지만, 상처때문에 두려워 하는 사람들이 있고... 하지만 새로운 사랑을 시도해 보라고 합니다. Cat Stevens (Yusuf Islam)이 만든 이 곡은 15살에 임신하고 당시 남자친구와 결혼한후 육체적으로 학대를 당했던 그녀에게 어울리는 곡이 아니었나 싶네요.

I still want you by my side
just to help me dry the tears that I've cried
cause I'm sure gonna give you a try
and if you want, I'll try to love again
but baby, I'll try to love again, but I know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baby I know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Liz Phair - Fuck and Run

새로운 사랑이 아니라면... 아마도 원 나잇 스탠드로 시간이 흘러갈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여전히 사랑을 원하는건지도.

I woke up alarmed
I didn't know where I was at first
Just that I woke up in your arms
And almost immediately I felt sorry
'Cause I didn't think this would happen again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6385 4
    4647 음악하루 한곡 003. 서진영 - 닮은 사랑 하늘깃23 17/01/17 23 0
    4646 일상/생각가마솥계란찜 [2] + tannenbaum86 17/01/17 86 4
    4645 기타[불판] 오늘 저녁 스타크래프트 빅매치!! 이영호vs이제동 [156] + 김치찌개1717 17/01/17 1717 1
    4644 기타낭만닥터 김사부 [3] + 김치찌개105 17/01/17 105 0
    4643 일상/생각나는 글을 쓰기로 했다 [10] + 고양이카페191 17/01/17 191 3
    4642 방송/연예비-김태희 결혼 [10] + 익금산입325 17/01/17 325 0
    4641 기타as tears go by [1] + O Happy Dagger89 17/01/17 89 2
    4640 정치SBS인터뷰이야기, 문재인 불호 주의 [46] + 은머리1004 17/01/17 1004 0
    4639 음악하루 한곡 002. 茶太&霜月はるか - 一瞬のクオリア [6] 하늘깃163 17/01/16 163 1
    4638 역사여요전쟁 - 6. 싸우기 전에 이긴다 [4] 눈시170 17/01/16 170 8
    4637 경제달걀 수입에 대해서 소비자의 입장에서... [13] Liebe445 17/01/16 445 0
    4636 사회일본의 긴 근무시간의 종말 - Japan's Rethinking Its Culture of Long Work Hours [6] Rosinante350 17/01/16 350 3
    4635 기타On Reading Dictee [1] O Happy Dagger108 17/01/16 108 2
    4634 음악김광진님의 노래들 [7] + 베누진A133 17/01/16 133 1
    4633 기타kilkelly [4] O Happy Dagger167 17/01/16 167 0
    4632 게임와우를 접었습니다. [16] 쉬군363 17/01/16 363 1
    4631 문화/예술중력 따위 거부하는 아트 [17] 은머리508 17/01/16 508 0
    4630 사회국제 이주의 작동 원리 [11] 호라타래344 17/01/15 344 8
    4629 여행어떻게 항공기를 분류하는가? [6] ce525380 17/01/15 380 4
    4628 음악하루 한곡 001. 조용필 - 바람의 노래 [4] 하늘깃99 17/01/15 99 0
    4627 일상/생각바람 부는 위병소 (완) [10] 우웩301 17/01/15 301 9
    4626 방송/연예나영석이 김종민을 1박2일에 받아준 이유 [6] Leeka345 17/01/15 345 0
    4625 정치한국정치의 혁명! 선호투표제가 결선투표제보다 낫다 [12] 나호토WTFM565 17/01/15 565 3
    4624 스포츠170114 오늘의 NBA(더마 드로잔 28득점) 김치찌개50 17/01/15 5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포럼형 정렬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