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질문 게시판입니다.
Date 23/01/25 17:16:10수정됨
Name   [익명]
Subject   초등학생인 조카관련..
안녕하세요.
매우 개인적이고 약간은 민감한 소재라 판단되어 익명으로 올립니다.
저와 남동생 모두 결혼했으며 저흰 자녀가 없고 동생부부는 초등학교 고학년이 된 조카(여아)가 하나 있습니다.

동생은 전문직 제수씨는 초등학교 교사이며 3자입장에서 봐도 특별히 모난곳 없는 부부에요.
그리고 조카가 집안의 하나밖에없는 손녀딸이라 아버지 어머니도 매우 각별하게 생각하는 편이라 볼수있죠.  
근데 이 조카때문에 저희 부부 특히 와이프가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입장이라
다른 분들 생각도 들어보고자 합니다.

거슬러 올라가 조카가 3-4살 말문이 트일때부터 지금까지 인사를 하지 않았고 제멋대로 하는 경향이 좀 있었습니다.
할머니 할아버지야 뭐 머리에 똥을 싸도 예뻣을거고 저도 피붙이고 그냥 귀엽기만해서 특별한 입장은 없었는데
와이프가 보이는게 있었던지 '애가 나이에 비해 눈치가 빠르고 약았다'
자기가 뭘해도 제지할 사람이 없는걸 잘 알기 때문에 일가가 모인자리에선 너무 버릇이 없어서
몇번 눈으로 신호를 줬는데 바로 자지러지더랍니다.
그리고 인사를 하도 안해서 저희 부부가 먼저 나갈때 주변에서 아이에게 큰어머니한테 인사하라고 하는걸 와이프가 일부로 자리 안비키고 지켜봤는데 역시나 바로  자지러지더군요.

와이프가 둔감한 저와는 다르게 상당히 예민한 스타일이라 그런거 하나하나에 스트레스를 받더군요.
저는 아직 너무 어리니 좀더 지켜보자는 취지로 말했고 가급적이면 같이 모이는 횟수를 줄였습니다.

그래서 지금은 1년에 딱4번(부모님 생신,명절)만 다같이 모입니다.

그리고 올해 구정에가서 저도 생각이 바뀐게 새배를 해야하는 타이밍인데 갑자기
새뱃돈을 준다고 해야 새배를 한다는군요.
순간 귀를 의심했고 일부로 아무말 안해 봤습니다. 그러니 그냥 드러누워서 티비보더군요.
이때 저도 이건 잘못됬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와이프도 이모습을 지켜봤고 좀있다 저희먼저 처갓집으로 이동하려고 나서는데 주변에서 아무리 인사하라고 해도
요지부동이더군요.

이동하면서 와이프와 많은 대화를나눴는데.

1. 우리가 간섭할 일은 아니며 할수 있는 일도 없다.
2. 동생네 부부의 가정교육 문제도 아닌거 같다.
3. 똑똑하지만 사람 안될거 같다.

이정도로 정리가 됬고
1번 관련해서 제가 동생 잡아다 한번 이야기 해보려고 했는데 와이프가 극구 말려서 일절 관여 안하기로 했습니다.

이렇게 말했지만 피붙이인 초등학생 조카에게 40먹고 이런생각하고 있는 큰아버지입장에서 자괴감이 느껴지네요.
관계를 개선해보고자 할 생각은 없습니다. 어짜피 좀 더 크면 저희와 마주칠 일도 없을거라
그럴 필요가 있는 관계도 아니라 생각하구요.

여러분들 의견은 어떠신가요.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질문 게시판 이용 규정 11 토비 15/06/19 20383 3
14442 법률해외체류자 국내주소 변경건 2 + 오디너리안 23/02/03 62 0
14441 경제영끌의 기준이 어느정도일까요? 10 + 다마네기 23/02/03 282 0
14440 경제 삼성증권 유령주식 사태 이후 후속 보완 제도가 생긴 것이 있나요? moneyghost 23/02/03 198 0
14439 법률중학생(부모)에게 민사소송을 진행할 수 있나요? 5 아파 23/02/03 406 0
14438 댓글잠금 경제알뜰히 돈 아끼는 생활 습관, 방법 여쭤봅니다. 11 studentforever 23/02/03 993 0
14437 기타광주 상무지구 맛집 추천 부탁드립니다. 6 소주왕승키 23/02/02 210 0
14436 홍차넷익명성 기준이 궁금해요. 1 studentforever 23/02/02 528 0
14435 기타대전유성 초밥집 질문 5 천하대장군 23/02/02 284 0
14434 댓글잠금 연애. 30 [익명] 23/02/02 1311 0
14433 경제집안 현금 30억 재산이면 좋은점이 뭘까요? 107 studentforever 23/02/02 2355 0
14432 의료/건강정신건강의학과 소견서 관련 질문드립니다. 5 [익명] 23/02/01 326 0
14431 연애. 12 모구모구 23/02/01 1186 0
14430 기타카드 질문입니다. 2 [익명] 23/01/31 287 0
14429 기타유튜브 프리미엄 질문입니다 6 김치찌개 23/01/31 368 0
14428 연애소개팅남이랑 모레 애프터 카톡 내용 6 모구모구 23/01/31 617 0
14427 IT/컴퓨터엑셀 질문입니다 3 헬리제의우울 23/01/31 243 0
14426 체육/스포츠체력 늘리기 좋은 운동 뭐가 있을까요? 11 활활태워라 23/01/31 628 0
14425 기타창립 기념품을 골라야 합니다 24 제루샤 23/01/30 556 0
14424 기타실내사무실 간식 추천 부탁드립니다 14 설탕 23/01/30 458 0
14423 가정/육아평일 가사(요리)를 해야합니다. 샐러드류 레시피 조언 부탁 8 호로종 23/01/30 324 0
14422 연애공대생 너드남이랑 소개팅을 했습니다 11 [익명] 23/01/30 1147 0
14421 게임루나미 조합을 계속 허용하는 이유가 뭘까요?? 2 당근매니아 23/01/30 531 0
14420 IT/컴퓨터(완료) 예쁘고 저렴한 노트북 추천 부탁드리겠습니다. 21 똘빼 23/01/29 501 0
14419 가정/육아아들이 싱크대 물 나오는 곳을 부쉈습니다 10 전국 홍차넷 협회 23/01/29 816 0
목록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