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신이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2/11/18 01:11:03
Name   Xeri
File #1   001.jpg (284.2 KB), Download : 1
Subject   7년전 오늘 지금 이 시각..


창밖으로 이 광경을 바라보고 있던 7년전 오늘을 잊을 수 없습니다.

당시 회사에서 코너에 몰려 지칠대로 지친 상태였고, 상황이 이렇게 된 이유는 대충 짐작을 했지만 확신은 없던 때였어요.
퇴사 직후 남아있던 동료에게서 인사 개편 내용을 들은 후 짐작이 확신임을 바로 깨닫습니다. 결국 제가 나가주길 바랬던..

몇달째 이어지는 철야에 몸마저도 지쳤던 2015년 11월 18일 새벽 1시~2시 사이.
자판기에서 믹스커피 한잔 뽑고 당시 회사가 위치한 19층에서 창밖을 바라보며 바로 이 사진을 한 장 찍은 다음에

'사람 하나 빠져서 떨어지기 딱 좋은데... '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직후 무언가를 깨달은 다음 실행해야 함을 인지합니다.
그렇게 전 제 자신을 스스로 보호하기 위해 3개월 뒤 업계를 떠나 창원으로 내려왔습니다.



5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사진 게시판 이용 규정 Toby 15/07/17 10241 2
    2622 풍경/야경인천 선녀바위해수욕장의 일몰 돼지가우물에빠진날 22/12/06 125 4
    2621 일상스냅Rainy Day 금종이 22/11/29 241 3
    2620 일상스냅인천공항 제 2터미널 10 서당개 22/11/28 433 2
    2619 풍경/야경로마 여행 1(용량 주의) 3 CDANG 22/11/25 286 7
    2618 여행스냅거창 의동마을 은행나무길 2 싸펑피펑 22/11/20 311 6
    2617 일상스냅그림자 놀이 니체 22/11/20 187 2
    2616 일상스냅Cloud 2 니체 22/11/18 208 4
    2615 풍경/야경7년전 오늘 지금 이 시각.. 4 Xeri 22/11/18 494 5
    2614 풍경/야경창 밖으로 별 보기 5 arch 22/11/17 272 3
    2613 풍경/야경새우깡 4 무더니 22/11/16 259 3
    2612 일상스냅Untitled 2 니체 22/11/16 173 2
    2611 풍경/야경가을2 무더니 22/11/15 199 3
    2610 풍경/야경가을 5 무더니 22/11/14 248 4
    2609 일상스냅A Crow 1 니체 22/11/14 214 2
    2608 풍경/야경새벽달 1 나단 22/11/13 254 3
    2607 여행스냅오사카 도톤보리 글리코상 6 돼지가우물에빠진날 22/11/12 447 1
    2606 일상스냅Untitled 니체 22/11/12 195 2
    2605 일상스냅Untitled 니체 22/11/10 172 1
    2604 일상스냅Untitled 5 니체 22/11/08 268 4
    2603 일상스냅가을 햇볕 1 cruithne 22/11/07 233 5
    2602 일상스냅Untitled 1 니체 22/11/06 294 4
    2601 일상스냅Untitled 니체 22/11/04 254 4
    2600 일상스냅dawn 3 서당개 22/11/03 322 5
    2599 일상스냅Untitled 4 니체 22/11/02 275 1
    목록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