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뉴스를 올려주세요.
Date 23/03/18 20:21:46
Name   뉴스테드
Subject   언론이 쟁점을 단순화하면 생기는 일
https://n.news.naver.com/article/006/0000117287?cds=news_media_pc

세상 일은 단순하지 않다. 그러나 언론을 통해 파악한 세상은 납작하다. 언론에서 만들어진 선악 이분법 세상을 입체적으로 판단해보도록 하자.

장면 3.
재정준칙을 법제화 해야 한다는 논란이 있다. 한쪽은 재정건전성을 위해 재정준칙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다른 쪽에서는 경제위기 상황에서 국가의 역할을 확대하고자 한다면 재정준칙을 만들면 안 된다고 반박한다. 그러나 현재 정부가 추진 중인 재정준칙과 실질적 재정건전성은 별 상관관계가 없다.

현재 정부가 추진하는 재정준칙은 수입과 지출의 차이(재정수지)를 일정하게 유지하자는 것이다. 그런데 수입과 지출의 차이만 좋아 보이도록 숫자를 조절하는 것은 예산기술자에게는 너무 쉬운 일이다.

실제로 지난 2022년 2차 추경에서 자산관리공사에 현금 1천억 원 출자금을 줄였다. 대신 현물(주식)을 5천억 원 출자했다. 경제적 실질측면에서는 4천억 원의 국가 자산이 사라지면서 그만큼 재정건전성은 악화하였으나 현금 입출입만 따지는 재정준칙으로는 마치 1천억 원만큼 재정이 건전해졌다고 평가한다.

정부는 거의 모든 선진국은 재정준칙을 도입했기에 우리나라도 도입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전 세계 거의 모든 나라는 경제적 실질(발생주의)을 반영할 수 있는 재정준칙을 도입했지만, 우리나라만 유독 경제적 실질을 반영하는 방식의 재정준칙이 아니다. 예산기술자가 마음만 먹으면 얼마든지 재정수지를 좋게 보일 수 있는 방식이다. 대금 지급 시기만 조절하면 재정수지는 얼마든지 좋게 할 수 있다. 우리나라만 굳이 경제적 실질을 반영할 수 없는 재정수지를 도입해야 하는 이유는 알 수 없다.

언론은 쟁점을 단순화하는 것을 좋아한다. 양쪽의 주장을 형식적으로 소개만 하면 진실은 두 개의 상반된 주장 사이에 있을 것이라고 착각이 든다. 그러나 언론에서 제기한 쟁점 바깥에 진실이 존재할 수도 있다.

--------------

홍차넷 뉴게인의 한사람으로서 언론에서 제기한 쟁점 바깥에 진실이 존재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바라보고자 부단히 노력해야 겠습니다.



6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1 토비 16/09/01 27464 4
37710 스포츠처음이라 그런가? 논란의 ABS, 이번에는 어이없는 오작동...최대 피해자 나왔다[SC포커스] 허윤진남편 24/04/14 91 0
37709 정치‘간판’도 비례도 전패… 20년 만에 ‘원외’ 추락 2 + 카르스 24/04/14 98 0
37708 정치전공의대표 "의대교수, 착취사슬 관리자" SNS글에 의사들 '시끌'(종합) 9 + Echo-Friendly 24/04/14 497 0
37707 정치민주당, '채 상병 특검' 압박…"거부 시 국민적 저항" 15 + the hive 24/04/13 741 5
37706 사회대학 ‘천원의 식사’ 인기 이면엔…‘1인 200식’ 조리 노동자 골병 5 구밀복검 24/04/13 1062 13
37705 사회자녀 세대에 무엇을 상속할까 6 카르스 24/04/13 753 2
37704 정치"용산 대통령 집무실은 관저 아냐…집회 허용" 대법 판결확정 7 Overthemind 24/04/13 607 1
37703 정치이낙연 동생 3남매, 신림동에 원룸 건물 8개(250실 고시원?) 7 명동의밤 24/04/13 707 0
37702 정치윤석열·한동훈식 ‘검사 정치’의 완패 24 + 구밀복검 24/04/12 1055 2
37701 사회예비 검사가 연수원 교육 중 동료들 성추행 의혹…퇴소당해 2 다군 24/04/12 800 0
37700 정치전쟁기념관, ‘건국전쟁’ 김덕영 감독 강의 ‘연기’ 5 퓨질리어 24/04/12 399 0
37699 사회“전공의 돌아오라” 했던 국립중앙의료원 주영수 원장의 작심 발언 7 카르스 24/04/12 1109 0
37698 기타"대충 살자 했는데"... '이렇게' 살면 뇌 확 망가진다 11 swear 24/04/12 819 0
37697 국제美 “이란, 48시간 내 이스라엘 본토 공격” 경고 4 danielbard 24/04/12 554 0
37696 기타이번 주말은 '초여름'…일요일 서울 낮기온 30도 육박 3 다군 24/04/12 361 0
37695 스포츠“금지약물 몰랐다” 송승준·김사율, 2심서 ‘위증’ 혐의 전부 유죄 1 danielbard 24/04/12 300 0
37694 경제이창용 "하반기 금리 인하 어려워...사과값, 재정·통화로 해결 못해" 7 은하스물셋 24/04/12 408 0
37693 경제"삼성, 미국서 반도체 보조금 최소 60억불 받고 440억불 투자" 2 다군 24/04/12 373 0
37692 정치신평 "尹, 곧 이재명 만날 듯…회동 말린 참모 신임한 것 후회" 5 야얌 24/04/12 541 0
37691 정치안철수, 내각총사퇴 필요성에 "그렇다"…"채상병 특검에 찬성" 16 퓨질리어 24/04/12 559 0
37690 경제한은 총재 "사과값 통화·재정으로 못잡아…수입통한 해결 고민" 9 다군 24/04/12 643 0
37689 사회대학 서열은 돈의 서열이다 14 다군 24/04/12 839 1
37688 경제쿠팡 유료 멤버십 회비 4천990원→7천890원으로 변경 20 다군 24/04/12 691 0
37687 정치용산 비서실장 김한길·이동관 거론…중폭개각도 검토 22 Overthemind 24/04/12 690 0
목록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