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11/11 01:23:45
Name   Leeka
Subject   11화 리뷰를 겜알못으로 만든 파이널 소사이어티 게임 리뷰

1. 손태호 파이널 가기 힘들거라는 제 생각은 겜알못 1호인걸로.. 너무 무난하게 갔네요 -_ㅠ


2. 장동민이 필승법을 만들어서 다 외울거라는 제 생각은 겜알못 2호인걸로...

장동민이 3번이나 실수하면서 높동을 벼랑끝으로 밀어버렸네요.



3. 조준호가 신체2를 주장한게 틀렸다는 제 생각은 겜알못 3호인걸로..

1라운드 모든 빙고 타일을 조준호가 다 맞춰버리면서..  조준호의 선택이 옳았다는걸 증명했습니다.

문제는 1두뇌인 손태호가 큰 실수를 하면서 결과적으론 3라운드에서 독이..




- 1라운드 : 대놓고 두뇌 게임
- 2라운드 : 대놓고 신체 게임
- 3라운드 : 하이브리드 게임.. 하지만 2두뇌가 더 좋음


이 최종 게임에서 나왔고.. 큰 틀에서 보면 높동과 손태호가 말한 2신체 + 1두뇌가 맞았습니다만.


조준호의 2신체가 실제 마동에서는 정답이 되었습니다.

만약에 2두뇌를 했다면?
1라운드 -> 누가 두뇌를 해도 조준호보다 더 잘할수가 없음. 즉 마동의 패배가 변하지 않음
2라운드 -> 2두뇌가 되면 기와 들기가 확 어려워지고.. 마동이 졌을 확률이 엄청 올라감.. 즉 0:2 완패..
2신체를 해서 그래도 1:2로 졌다고 볼 수 있는 결말이 -.-;

2신체를 주장한 조준호가 1라운드를 하드캐리 한 그 순간에. 사실 1두뇌가 1인분만 했다면 마동이 2:0 압승하고 끝나는 탁월한 선택이였습니다.
문제는 그 1두뇌가 칩 6개를 더 가지고도 중력빙고에서 패배를 하면서....




결론적으로 평을 하면

높동

- 박현석 : Best.  1라운드는 장동민이 집어 던진걸 박현석이 멱살잡고 이김
- 줄리엔 : SoSo.  사실 잘했는데 1라운드는 3분 들고 나면 신체의 롤이 없고..  2라운드는 결국 패배.  3라운드는 이미 앞쪽에서 두뇌가 다 이겨버려서 - -;
- 장동민 : Bad 1라운드는 집어 던짐 + 2라운드는 결국 신체툴이 안됨 + .. 그래도 3라운드 퍼즐을 빠르게 풀어서 만회했으나 사실 0:2로 질뻔햇기에..


마동

- 조준호 : Best.  1라운드 하드캐리 + 2라운드도 잘함.. + 3라운드는 아에 턴이 안왔음
- 권민석 : Bad.  3라운드 퍼즐에서의 실수로 결국...
- 손태호 : Bad.  1라운드에서 결정타를 못날림..



장동민의 실수로 2:0으로 마동이 이길뻔한걸
손태호의 실수 + 박현석의 파인 플레이로 1:1을 만들었고
그 상황에서 2두뇌의 힘이 발휘되면서 결국 높동이 2:1로 승리를 거뒀다고 볼 수 있지 않나 싶습니다.



다음 시즌도 재밌게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0668 4
    7139 스포츠축구에서 세트피스 공격은 얼마나 효과적일까 [9] 기아트윈스442 18/02/18 442 10
    7138 스포츠[MLB] 오승환 TEX와 계약무산.jpg [2] 김치찌개224 18/02/18 224 1
    7137 꿀팁/강좌구글북스에서 샀는 전자책을 킨들로 읽기 [6] Liebe325 18/02/18 325 1
    7136 오프모임꽃게를 먹읍시다 꽃게!! [20] tannenbaum714 18/02/18 714 0
    7135 일상/생각'여권 태워버려' 처럼 당사자가 싫어하는 호감 표현, 괜찮은가요? [8] 라밤바바밤바680 18/02/18 680 1
    7134 일상/생각나의 커피 컵 이야기 [15] Liebe517 18/02/18 517 2
    7133 방송/연예9년을 봐온 무한도전의 끝. [17] 은우963 18/02/18 963 1
    7132 철학/종교나무꾼이 성범죄자인가요? [26] 신내림1020 18/02/17 1020 0
    7131 영화마이클 베이의 트랜스포머 유니버스가 리부트 됩니다. [2] 키스도사256 18/02/17 256 0
    7130 과학/기술인공지능 로봇 소피아의 방한 행사 소동 [4] 맥주만땅386 18/02/17 386 0
    7129 역사작전과 작전 사이 (4) - 무신불립 호타루82 18/02/17 82 2
    7128 게임젤다의 전설 플레이 도중 1차 후기 (스포 없음) [5] Leeka284 18/02/16 284 1
    7127 음악'그리부예'의 2017년 선곡 리스트 [3] 발타자르212 18/02/16 212 5
    7126 오프모임이태원 올댓재즈 [33] 반짝반짝1006 18/02/16 1006 2
    7125 일상/생각어제, 오늘 국도로 부산-대구를 왕복한 이야기 [5] 맥주만땅465 18/02/16 465 0
    7124 과학/기술카팩 고장난 문제 해결한 썰 [10] Toby481 18/02/16 481 5
    7123 의료/건강백신과 antibody dependent enhancement moneyghost188 18/02/16 188 6
    7122 도서/문학니체가 눈물을 흘릴 때 [3] 알료사333 18/02/16 333 0
    7120 스포츠180215 케빈 듀란트 50득점 7리바운드 6어시스트.swf 김치찌개102 18/02/15 102 1
    7119 게임[데이터/브금 주의] 클라이언트의 의뢰에 맞추어 스1맵을 만들어보자 [5] 유자농원230 18/02/15 230 2
    7118 육아/가정셀프 도배 하는 법 [7] Toby553 18/02/15 553 1
    7117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홍차봇283 18/02/15 283 0
    7116 도서/문학별의 계승자 / 제임스 P. 호건 [14] 임아란375 18/02/14 375 6
    7115 일상/생각화를 다스리는게 어렵습니다. [8] 알료사596 18/02/14 596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