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8/04/14 15:13:40
Name   헬리제의우울
Subject   워크래프트 잡담
워크래프트는 이종족이 있는 세계에서
중세 문명 수준을 가진 휴먼이
이세계에서 넘어온 침략종족 오크와 맞서 싸우는 RTS 였습니다
이세계침략자인 오크가 악이었죠
워2에서 고블린과 노움으로 스팀펑크를 살짝 섞었습니다

워3에서 플레이어블 종족을 4개로 늘리면서 세계관을 엄청나게 확장합니다
티탄과 불군, 고대신, 수만년에 걸친 종족의 탄생과 분화
역사가 있는 세계관을 만들어내고
또 하나 큰 변화를 준 것이 바로 오크의 선역화입니다
워크래프트1,2의 역사 일부를 설정변경(로서VS오그림)하면서까지 오크에게서 악한 이미지를 줄이고
스랄의 신생 오키쉬호드는 공존을 위한 노력을 하죠
악역은 언데드에게 주고
그러면서도 순수한 악은 불군이며 언데드는 불군의 지배에서 벗어나기를 원합니다
워3의 결말은
동부왕국대륙 북쪽의 패자였던 로데론이 멸망하고 실바나스의 포세이큰이 로데론을 장악
로데론 멸망후 인간은 동부왕국대륙 남쪽에 위치한 스톰윈드왕국을 중심으로 재결성
칼림도어 북쪽 숲지대는 나이트엘프의 지역
오키쉬호드는 칼림도어대륙 동쪽의 척박한 듀로타 섬에 정착
검은창트롤은 오크와 한솥밥
칼림도어에서 만난 타우렌은 자신들의 영역인 멀고어를 호드의 도움을 받아 수복하고 호드에 편입
아버지를 배신하고 호드의 생존에 도움을 준 제이나는 칼림도어 남동쪽 테라모어에 정착
리치왕 아서스의 스컬지는 북쪽 대륙인 노스렌드에 정착
여기까지는 참 아름답고 퍼펙트한 세계관이었습니다
그리고 여기서 월드오브워크래프트가 시작됩니다

워3에서 중립크리쳐로 나오던 종족들이 실제 세계에서 마을을 이루고
플레이어와 적대하기도 동맹이 되기도 합니다
제이나는 호드의 정착에 도움을 줬지만 인간이기도 하여
호드와의 적대와 공존 사이에서 미묘한 관계를 형성합니다
언데드는 전 종족의 적이었지만
포세이큰은 생존을 위해, 호드는 동부왕국의 교두보를 위해 동맹을 맺고 포세이큰은 호드에 편입합니다
호드는 나무 자원을 차지하기 위해 잿빛골짜기에서 나이트엘프와 대립합니다
서로의 생존을 위해 적대하기도 힘을 합치기도 하는 세계에서
공통의 적인 오닉시아 라그나로스 네파리안 크툰 켈투자드를 겪으며
얼라이언스와 호드는 적대와 협력을 반복합니다

그리고 불타는성전 확장팩에서
중립지역 샤트라스와 중립지도자 카드가의 존재로
얼라이언스와 호드는 대립보다는 공존에 가까운 모습을 보입니다

리치왕의분노 확장팩에서
시나리오 중에서는 서로 부딪히기도 하지만
리치왕이라는 최종보스를 쓰러뜨리기 위해 협력하는 모습이 더 크게 나타납니다

하지만 레이드 뿐 아니라 PVP의 긴장감도 컨텐츠로 유지해야 하는 이상
얼라이언스와 호드의 반목도 필요한 부분이고
중립선 지도자인 쓰랄을 갑자기 개꼴통으로 만들수는 없으니
불성에서 등장한 가로쉬헬스크림을 강경파 지도자로 만들어 얼라이언스와의 반목을 꾀합니다
그리고 쓰랄은 정치관두겠다며 강경파인 가로쉬에게 대족장 지위를 넘기죠
가로쉬가 호드의 다른 지도자들과 부딪히지만 쓰랄은 중재하지 않습니다
조화로웠던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세계관은 이시점에서 금가기 시작합니다

중립에 가까웠던 제이나는 가로쉬와의 반목과 테라모어전쟁을 통해 호드와 완전히 돌아서게 됩니다
길니어스의 늑대인간도 합류하며 얼라이언스는 조직간 결속이 계속 좋아지는데
가로쉬의 호드는 다른 종족은 말할것도 없고 오크 내에서도 분열이 일어날 정도입니다
판다리아에서는 아예 가로쉬가 최종보스죠

평행세계로 넘어온 드레노어의 전쟁군주 에서는
스랄 이전의 오크 지도자들이 나오면서 평행세계의 오크가 강대한 적으로 묘사될 줄 알았는데
2년짜리 확팩에서 6개월만에 죄다 모가지뎅겅하면서 그냥 잡몹취급을 받았습니다
안두인은 판다리아를 거치면서 어른이 되어 차기 지도자의 면모를 보여주고
카드가는 얼라 호드를 가리지 않고 스토리를 이끌어가는 지도자가 됩니다
쓰랄은 가로쉬를 맛있게 요리하며 막고라의 가치를 훼손하는 찐따가 되었죠

군단에서
대족장 볼진은 난전중 잡몹A에게 사망 언데드인 실바나스에게 대족장 물려줌
바리안은 모두를 살리기 위해 장판파후 아들을 생각하며 사망 적통 안두인이 대권 이어받음
그런데 쓰랄은 둠해머를 더이상 사용할수 없다며 주술사플레이어에게 넘겨주고 비중0 아무것도 안함

다음 확팩인 격전의아제로스 에서는 실바나스 흑화함
호드 최고의 노장 사울팽이 실바나스를 떠남
호드는 어디까지 망가질 것인가
쓰랄이 돌아온다는데 둠해머도 못쓰는 쓰랄이 확장팩 네개나 갈아치우고 다섯번째만에 돌아와 다시 대족장?
안두인은 오리지널때부터 얼라이언스의 중심으로 착실하게 성장해왔는데
호드 미래 지도자는? 있던 지도자는 죄다 갈려나갔고
멀쩡한 후계는 바인 블러드후프 한놈인데 확팩4개 8년동안 제대로 의견표출하는 꼴을 못봤음
사울팽은 몇년전에도 늙었다고 대족장 사양했는데 남은 오크네임드는 사울팽하고 아이트리그 뿐
다음 확팩 스토리밸런스 뭘로 맞춤?
격전의 아제로스는 얼라가 승리하였습니다 지금까지사랑해주셔서감사합니다?

워1,2 팬들이 3부터 착한척하는 호드가 고까워보일수는 있는데
3에서 빡세게 고차원적 세계관 만들어놓고
왜 10년넘게 지나서 호드를 도로 빡대가리로 만들어서 쌈을 붙이는지
그게 마음에 안듭니다



1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3133 4
    8642 영화스포) 스파이더맨 - 뉴 유니버스 1 + 영원한초보 18/12/16 63 1
    8641 정치스물 다섯 살까지 저는 한나라당의 지지자였습니다 (2) 3 The xian 18/12/15 489 8
    8640 일상/생각어떤 일을 이루고자 할 때 닥치는 세 가지 벽 2 유리카 18/12/15 309 1
    8639 게임[LOL] 슬슬 전력을 가늠해볼까요? 9 OshiN 18/12/14 268 3
    8638 정치스물 다섯 살까지 저는 한나라당의 지지자였습니다 (1) 4 The xian 18/12/14 497 8
    8637 음악인디언 대이주 2 바나나코우 18/12/14 160 0
    8636 일상/생각건설회사 스케줄러가 하는 일 - 공정율 산정 13 CONTAXS2 18/12/13 445 15
    8635 여행멍청한 실시간 하노이 여행기 6 무더니 18/12/13 345 0
    8634 스포츠[MLB] 앤드류 맥커친 필라델피아와 계약 1 김치찌개 18/12/12 113 0
    8633 일상/생각바람의 나라는 생각보다 에로한 게임이었습니다 5 WildFire 18/12/12 1037 1
    8632 일상/생각오징어 깎는 노인 32 기아트윈스 18/12/12 980 59
    8631 사회한 전직 논술강사의 숙대 총학의 선언문 감상 39 烏鳳 18/12/11 1304 31
    8629 영화'인 디 아일' 소개(스포일러 없음) 5 구밀복검 18/12/11 340 6
    8628 음악보스턴 티 파티 6 바나나코우 18/12/11 345 2
    8627 일상/생각평범한 20대 남성이 생각하는 다른 이유 - 임금격차에 대하여 8 Hall päev 18/12/10 1015 11
    8626 게임아티팩트 드래프트 반복 플레이 잡설 3 Leeka 18/12/09 180 0
    8625 창작[초단편] 악동 2 여름에가입함 18/12/09 151 0
    8624 오프모임12.10 인천 벙개 하남돼지 구월로데오점 -> 부천역으로 변경 57 tannenbaum 18/12/09 844 6
    8623 IT/컴퓨터귀금속 구매를 도와줄 앱을 만들었습니다. 8 케로로병장 18/12/09 457 11
    8622 영화보헤미안 렙소디 싱어롱 코블리 후기 1 알겠슘돠 18/12/09 289 0
    8621 게임[LOL] 12월 9일 일요일 오늘의 일정 발그레 아이네꼬 18/12/08 87 0
    8620 철학/종교인생은 아름다워 22 기아트윈스 18/12/08 755 41
    8618 창작[초단편] 행인 4 여름에가입함 18/12/08 206 4
    8617 창작[초단편] 대화 4 여름에가입함 18/12/08 190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