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8/12/05 00:38:00
Name   김치찌개
Subject   [MLB] 저스틴 벌랜더와 사이영.jpg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저스틴 벌랜더는 제가 좋아하는 투수중에 한명인데요
월드시리즈 우승,MVP,사이영 그리고 업튼까지..모든걸 가진 남자!
파이어볼러로 최고의 패스트볼을 가지고 있고 슬라이더,커브,체인지업도 좋고요
빅게임 피처답게 포스트시즌같은 큰 경기에 강한 모습을 보여왔습니다
벌랜더는 2011시즌 24승 5패 평균자책점 2.40 WAR 8.3 그리고 무려 251이닝에 250K까지 선보이며
당시 사이영에 MVP까지 수상을 했는데요
투수로서 MVP 수상은 AL에서 1992년 애커슬리 이후로 처음인데 당시 애커슬리는 오클랜드 마무리였고
선발투수로 거슬러 가보자면 1986년 보스턴 로저 클레멘스 이후로 처음이니 대단한 기록이지요
하지만 올시즌 아쉽게 AL 사이영상 2위에 그치면서 그동안 벌랜더가 2위를 했던 시즌들이 궁금해지기 시작했습니다^^


2012시즌부터 보겠습니다 사이영은 당시 탬파베이 소속이었던 프라이스가 수상했습니다
데이빗 프라이스:20승 5패 평균자책점 2.56 WAR 6.4 211이닝 205K
저스틴 벌랜더:17승 8패 평균자책점 2.64 WAR 7.5 238.1이닝 239K
사실 이때도 논란이 좀 있었죠
다승과 평균자책점에서 앞선 프라이스였지만 나머지 세부지표에서는 벌랜더가 앞섰고
디트로이트 홈 구장인 코메리카 파크는 타자 친화구장이였으며 강팀과 만나 멋진 모습을 꾸준히 보여주어서
백투백 사이영을 노렸지만 4표 차이로 아쉽게 2위..


자 이제 논란이 가장 많았던 2016시즌인데요 포셀로가 수상했습니다
릭 포셀로:22승 4패 평균자책점 3.15 WAR 5.0 223이닝 189K
저스틴 벌랜더:16승 9패 평균자책점 3.04 WAR 6.6 227.2이닝 254K
포셀로의 22승 즉 다승을 제외한 모든 세부 지표에서 벌랜더가 앞섰지만
투표 결과에서 알 수 있듯이 1위표는 벌랜더가 많은대도 불구하고 5표 차이로 지게 됩니다
이때 탬파베이 기자 2명이 5위표도 주지 않았지요


마지막으로 올시즌입니다 스넬이 수상했죠
블레이크 스넬:21승 5패 평균자책점 1.89 WAR 7.5 180.2이닝 221K
저스틴 벌랜더:16승 9패 평균자책점 2.52 WAR 6.2 214이닝 290K
NL은 디그롬이 압도적이였기에 만장일치냐 아니냐에 시선이 갔지만
AL사이영은 스넬,벌랜더 둘다 대단했기에 누가 될지 궁금했는데요
스넬이 탈거 같았지만 개인적으로 벌랜더를 응원했습니다
올시즌 스넬의 활약은 대단했지요 세부지표도 좋고요 다만 이닝때문에 말들이 많았죠
200이닝은 중요한 지표인데 180.2이닝은 좀 아쉽긴했죠
2014시즌 커쇼가 198.1이닝으로 200이닝을 못 채우고 사이영을 받긴 했습니디만..
벌랜더의 300K가 다시 한번 아쉽게 느껴지네요 했다고 해도 받았을지는 의문이지만 말이죠
어쨋든 15표 차이로 2위를 했습니다
아 그리고 탬파베이와의 악연인지 2018 사이영상 투표에서도 2명의기자는 벌랜더를 각각 3,4위에 이름이 올렸습니다

성적을 보니 2012,16,18시즌에서 사이영을 1개는 더 받을수있는 상황인데 넘 아쉽긴하네요
현재 벌랜더가 나이가 있긴 하지만 개인적인 바램으로 사이영을 1,2개 정도 더 받았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내년에도 벌괴 화이팅!



4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3643 4
    8869 음악[클래식] 드뷔시 달빛 Debussy Clair de lune 1 ElectricSheep 19/02/16 48 1
    8868 일상/생각소설책과 19금 3 NOORY 19/02/16 272 0
    8867 일상/생각요 근래 재밌게 본 유튜브 채널과 영상 8 kaestro 19/02/15 455 9
    8864 음악전래동화 시리즈(떡은 한고개에 하나씩, 나무꾼은 접근금지) 바나나코우 19/02/15 187 2
    8863 방송/연예아마도 JTBC리갈하이에서는 절대 방송되지 않을 대사 18 제로스 19/02/15 867 11
    8862 스포츠[사이클] 마르코 판타니 - 동전의 양면 12 AGuyWithGlasses 19/02/14 248 6
    8861 의료/건강우울증에 대한 전통적 관점과 조금 다른 관점들 3 토비 19/02/14 439 4
    8860 사회스페인어: 남성 관사와 여성 관사 이야기 15 ikuk 19/02/13 489 7
    8859 스포츠로드 FC. 그 애잔한 '100만불 토너먼트'. 6 The xian 19/02/13 364 0
    8858 일상/생각남녀 갈등을 부추기는 언론의 수법 8 keith 19/02/13 728 8
    8857 스포츠고지라를 쓰러뜨릴 수 없다면 도망쳐라 10 温泉卵 19/02/12 482 10
    8856 스포츠[사이클] Festina 사건 - 너도 하고 나도 하는 도핑 3 AGuyWithGlasses 19/02/12 296 4
    8855 사회북한은 어떻게 될까 - 어느 영국인의 관점 82 기아트윈스 19/02/12 1845 76
    8854 도서/문학서평 『대성당』 – 레이먼드 카버 1 메아리 19/02/10 274 7
    8853 방송/연예 [인터뷰] 김서형을, 전적으로 믿으셔야 합니다 24 몽유도원 19/02/10 1339 1
    8852 음악울산 바위 4 바나나코우 19/02/10 203 4
    8851 음악[클래식] 에릭사티 짐노페디 1번 Satie - Gymnopedie no.1 ElectricSheep 19/02/10 255 1
    8850 도서/문학그들의 첫 번째와 두 번째 고양이 알료사 19/02/10 230 10
    8849 역사삼국통일전쟁 - 11. 백제, 멸망 8 눈시 19/02/10 242 19
    8848 게임[LOL] 단식 이즈리얼 바텀의 탄생?.. 7 Leeka 19/02/08 579 1
    8847 방송/연예2019 설 예능 리뷰 12 헬리제의우울 19/02/07 635 16
    8846 게임[LOL] 라이엇이 밸런스 방향성에 대해서 새로운 공지를 올렸습니다 3 Leeka 19/02/07 348 2
    8845 기타스타2 마스터 드디어 달성했습니다! 12 김치찌개 19/02/07 377 17
    8844 일상/생각강아지들 9 烏鳳 19/02/07 415 12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