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6/12/16 13:20:17
Name   새의선물
Subject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첫사랑 이야기가 한참 흘러갔네요.


Paul Anka - Puppy

첫사랑이나 혹은 어린아이들의 사랑을 puppy love라고 부르는건 다 이유가 있겠지만, 당사자들은 그렇지 않다고 느끼겠죠.

And they called it puppy love,
Oh, I guess they'll never know
How a young heart really feels,
And why I lover her so.

......

How can I tell them
This is not a puppy love.



U2 - Song for Someone


뭐... 첫사랑이 잘 되어서 결혼하고 애도낳고 30년이 지나서 아내에게 이런 노래를 만들어 바치는 사람도 있기는 합니다만...

Before I even knew what commitment was, I ended up as a young man in the arms of this young woman, in a world somewhat hostile to the concept of the childhood sweetheart and a first love. 어렸을때의 연인과 첫사랑에 대해서 약간은 적대적인 이 세상에서 어떤 헌신이 따르는가를 알기도 전에, 나는 이 젊은 여인의 팔에 안겨있는 젊은 남자가 되어있었다.
- Bono,
http://www.rollingstone.com/music/news/see-bono-grab-a-star-in-u2s-new-song-for-someone-video-20150827

I was told that I would feel
Nothing the first time
I don't know how these cuts heal
But in you I found a rhyme




P.P. Arnold -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대부분의 현실에서 첫사랑은 깨지라고 있죠. 그리고 다음 사랑을 시작해야 하지만, 상처때문에 두려워 하는 사람들이 있고... 하지만 새로운 사랑을 시도해 보라고 합니다. Cat Stevens (Yusuf Islam)이 만든 이 곡은 15살에 임신하고 당시 남자친구와 결혼한후 육체적으로 학대를 당했던 그녀에게 어울리는 곡이 아니었나 싶네요.

I still want you by my side
just to help me dry the tears that I've cried
cause I'm sure gonna give you a try
and if you want, I'll try to love again
but baby, I'll try to love again, but I know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baby I know
The first cut is the deepest




Liz Phair - Fuck and Run

새로운 사랑이 아니라면... 아마도 원 나잇 스탠드로 시간이 흘러갈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여전히 사랑을 원하는건지도.

I woke up alarmed
I didn't know where I was at first
Just that I woke up in your arms
And almost immediately I felt sorry
'Cause I didn't think this would happen again





5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0651 4
    7134 일상/생각나의 커피 컵 이야기 [8] + Liebe192 18/02/18 192 0
    7133 방송/연예9년을 봐온 무한도전의 끝. [6] + 은우387 18/02/18 387 0
    7132 철학/종교나무꾼이 성범죄자인가요? [24] 신내림674 18/02/17 674 0
    7131 영화마이클 베이의 트랜스포머 유니버스가 리부트 됩니다. [2] 키스도사160 18/02/17 160 0
    7130 과학/기술인공지능 로봇 소피아의 방한 행사 소동 [3] 맥주만땅287 18/02/17 287 0
    7129 역사작전과 작전 사이 (4) - 무신불립 호타루57 18/02/17 57 2
    7128 게임젤다의 전설 플레이 도중 1차 후기 (스포 없음) [4] Leeka237 18/02/16 237 1
    7127 음악'그리부예'의 2017년 선곡 리스트 [2] 발타자르175 18/02/16 175 5
    7126 오프모임이태원 올댓재즈 [32] 반짝반짝903 18/02/16 903 2
    7125 일상/생각어제, 오늘 국도로 부산-대구를 왕복한 이야기 [5] 맥주만땅420 18/02/16 420 0
    7124 과학/기술카팩 고장난 문제 해결한 썰 [10] Toby440 18/02/16 440 5
    7123 의료/건강백신과 antibody dependent enhancement moneyghost175 18/02/16 175 6
    7122 도서/문학니체가 눈물을 흘릴 때 [3] 알료사295 18/02/16 295 0
    7120 스포츠180215 케빈 듀란트 50득점 7리바운드 6어시스트.swf 김치찌개90 18/02/15 90 1
    7119 게임[데이터/브금 주의] 클라이언트의 의뢰에 맞추어 스1맵을 만들어보자 [5] 유자농원209 18/02/15 209 2
    7118 육아/가정셀프 도배 하는 법 [7] Toby520 18/02/15 520 1
    7117 영화이번 주 CGV 흥행 순위 홍차봇209 18/02/15 209 0
    7116 도서/문학별의 계승자 / 제임스 P. 호건 [14] 임아란345 18/02/14 345 6
    7115 일상/생각화를 다스리는게 어렵습니다. [8] 알료사556 18/02/14 556 1
    7114 스포츠180214 르브론 제임스 37득점 8어시스트 7리바운드.swf 김치찌개63 18/02/14 63 1
    7113 게임RTS 신작 노스가르드 소개(얼리억세스) Weinheimer200 18/02/14 200 6
    7112 요리/음식떡볶이 부터 시작된 정크푸드에 대한 진영싸움 [14] 맥주만땅775 18/02/14 775 2
    7111 스포츠180213 스테판 커리 22득점 9리바운드 7어시스트.swf 김치찌개78 18/02/13 78 1
    7110 스포츠180212 오늘의 NBA(르브론 제임스 24득점 10어시스트 8리바운드) 김치찌개50 18/02/13 50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