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3/12/03 22:27:13
Name   danielbard
File #1   Screenshot_20231203_221653_Chrome.jpg (139.5 KB), Download : 0
Subject   레슬링계의 금쪽이 CM PUNK를 놓지 못하는 이유


https://youtu.be/WrevIta43xk?feature=shared

로만이 나오자 표정이 안좋아지시는 ㅋㅋ

위 짤과 같이 우리 할머니도 레슬링을 매일 보셨습니다 거의 XTM으로 보셨던것 같습니다

레매 22 에디게레로 사망 이후부터 보셨고 WWECW 런칭 이후부터는

거의 매일 보셨습니다 ㅋㅋ 몸좋은 남자들이 입털어가며 싸우는데 생각보다 많이들 보시더라구요

그중 단연 WWECW체제에서의 황태자는 누가 뭐래도 펑크였습니다 데뷔 이후 부터 챔피언주면서 열심히 밀어줬죠 할머니가 가장 좋아하셨고 웃기게도 가장 싫어한 레슬러는 시나였습니다

(맨날 콤보 똑같고 하는말 또하는놈 그만좀 나와라 등..)

실제로 저 ECW 첫 챔프 땄을때 할머니가 너무 좋아하셔서 저 찾은 기억 납니다 사실 저시절은 레슬링이 다 녹화본이라서 저는 다음카페에서 미리 알고있었지만 아무말도 안하고 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때 이후 건강이 안좋아지시면서 2년간 요양원 생활후 돌아가셨고 CM PUNK라는 놈은 할머니의 페르소나가 되어버렸읍니다

이놈의 커리어는 이 글에서 언급하긴 너무 길고 돈냄새는 맡은 WWE가 금새 영상을 편집해서 올렸더라구요 ㅋㅋ

아직도 레슬링 열심히는 못보지만 WWE 네트워크 구독료는 꼬박 내고있습니다 할머니가 그토록 좋아하던 펑크가 돌아왔으니 이제 슬슬 열심히 봐야겠습니다

사실 AEW로 진작에 돌아왔었습니다만 크흠.. 거기서 그 사고를 쳤을때도 놓지 못했던것 같긴 합니다



6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30301 6
    14500 정치정당정치의 실패와 이준석, 이낙연의 한계 1 알탈 24/03/03 297 5
    14499 정치이준석의 인기 쇠퇴를 보면서 - 반페미니즘 정치는 끝났는가? 15 카르스 24/03/03 801 0
    14498 방송/연예2024 걸그룹 1/6 1 헬리제의우울 24/03/03 206 12
    14497 일상/생각소회와 계획 8 김비버 24/03/03 473 14
    14494 스포츠[MLB] 클레이튼 커쇼 LA 다저스와 1년 최대 12.5M 계약 2 김치찌개 24/02/28 339 0
    14493 일상/생각카드의 용도는 간지임다.. 9 Leeka 24/02/28 779 0
    14492 스포츠[MLB] 코리 클루버 은퇴 김치찌개 24/02/28 180 0
    14491 일상/생각좋은 학원 선생님이 있어서 다행입니다. 1 큐리스 24/02/28 574 5
    14490 일상/생각터널을 나올 땐 터널을 잊어야 한다 18 골든햄스 24/02/27 900 48
    14489 경제경제 팁 #3. 탄소중립포인트를 가입하세요 12 Leeka 24/02/27 702 3
    14488 스포츠[MLB] 코디 벨린저 컵스와 3년 80M 계약 1 김치찌개 24/02/27 221 0
    14487 경제경제 팁 #2. 무지성 무제한 단일카드를 쓰는 분들을 위한 정보 39 Leeka 24/02/26 1439 5
    14486 경제경제 팁 #1. 신용카드의 연회비 이야기 24 Leeka 24/02/26 861 0
    14485 게임에픽게임즈 무료 배포 - Super Meat Boy Forever 4 홍차와비스켓 24/02/26 466 0
    14484 육아/가정남편분들은 육아에 대해 잘 아나요..? feat.부부싸움 42 바방구 24/02/23 1738 1
    14483 스포츠[KBO] 류현진 한화와 8년 170억 계약 김치찌개 24/02/23 363 0
    14482 일상/생각지식이 임계를 넘으면, 그것을 알리지 않는다 22 meson 24/02/22 1310 6
    14481 일상/생각애가 있는 부부의 슬픈밤^^;; 13 큐리스 24/02/22 1144 3
    14480 사회업무개시명령의 효력 및 수사대응전략 8 김비버 24/02/21 964 15
    14478 일상/생각22살 고졸. 어떻게 살아가야할까요? 29 경주촌박이 24/02/21 1418 2
    14477 음악[팝송] 어셔 새 앨범 "COMING HOME" 김치찌개 24/02/21 221 0
    14476 일상/생각이해가 되지 않는 부모님의 행동 ㅠㅠ 23 큐리스 24/02/21 1110 1
    14475 음악나이가 드니 레논보다 맥카트니가 좋아지는군요 23 골든햄스 24/02/20 558 2
    14474 일상/생각요새 이민이 늘고 있는 것 같습니다 22 Jeronimo 24/02/20 1366 2
    목록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