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글을 작성하는 게시판입니다.
Date 17/10/06 07:31:53
Name   벤젠 C6H6
Subject   김광석님 관련해서..
무거운 주제라서 제 의견을 여기에 더하여 글을 쓰기가 두렵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관련한 소식들을 한 곳에 모으는 것이 어느 정도 의의가 있다고 생각해서 용기내어 이 글을 씁니다.





[김광석·서연양 사건] 진실은 누구의 편일까...추석 후 판가름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10040950001&code=940100

이 사건의 진행에 대해서 꽤 잘 기술해주는 기사라고 생각합니다.






故김광석 부인 서해순 "저작권 소송 때문에 딸 죽음 숨겨? 의혹 제시자 정신 이상해"
http://www.mydaily.co.kr/new_yk/html/read.php?newsid=201710040247267705&ext=na

서해순 “이 모든 게 돈 때문…김광석 관련 일 더 관여 안할 것”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13417.html

서해순 씨의 해명입니다.






"김광석을 떠올리며" 추석 연휴에도 추모객·관광객 급증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453547

많은 분들이 추석 연휴를 맞아 김광석 길을 찾아주셨습니다.






프로파일러 출신 표창원 의원이 밝힌 고 김광석 사망 원인은
http://news.joins.com/article/21991490

표창원 의원은 김광석님의 사망 원인이 자살이라는 소견을 밝혔습니다. 서연양의 부검소견서에 학대·감금의 법의학적 소견이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부검의들 "김광석 목매 죽어… 딸도 학대 흔적 없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0/02/2017100200088.html

김광석님 의혹에 대해 법의학자들이 과학적인 설명을 하였습니다.






썰전 유시민과 박형준, 김광석 타살의혹 언급
http://www.vop.co.kr/A00001208816.html

썰전 유시민과 박형준은 이 사건이 자살로 결론지어졌고, 수사를 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없다고 의견을 냈습니다.






이번 추석 연휴에 지리산에 여행을 갔었는데 어떤 사진 갤러리에서 고 김광석님 노래를 틀어주더군요.. 마음이 착잡했습니다. 다시 한번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티타임 게시판 이용 규정 [2] Toby 15/06/19 11111 4
    7439 육아/가정2017 어머 이건 사야 해! [18] + 빠른포기439 18/04/26 439 4
    7438 영화[불판] 어벤저스 인피니티 워 스포는 여기로 모이자고! [75] + naru4635 18/04/25 4635 0
    7437 기타제목 "구기자 비닐하우스 속 빗소리" [9] 핑크볼332 18/04/24 332 4
    7436 일상/생각설레발은 필패 [11] 그럼에도불구하고770 18/04/24 770 14
    7435 일상/생각고양이 가출에 대해 [10] 우주견공475 18/04/24 475 8
    7434 기타혹시 심장소리 들어 보셨나요? [19] 핑크볼549 18/04/23 549 5
    7433 육아/가정나는 비 오는 아침의 엄마 [9] 짹짹373 18/04/23 373 33
    7432 오프모임24일 화요일 19:00 홍대. 술한잔 하실분. [29] 알료사807 18/04/23 807 5
    7431 오프모임금일 7시 가락동에서 한잔하실분!!(불발) [17] 소주왕승키522 18/04/23 522 4
    7430 일상/생각시간이 지나서 쓰는 이사 이야기 - 1 - [12] 세인트328 18/04/23 328 6
    7429 일상/생각제 친구를 잃어버렸습니다. [5] Winter_SkaDi729 18/04/22 729 1
    7428 스포츠180422 김치찌개의 오늘의 메이저리그(류현진 7이닝 8K 0실점 시즌 3승) [1] 김치찌개165 18/04/22 165 3
    7427 사회픽션은 사회를 어떻게 이끄는가 (2) [7] Danial Plainview346 18/04/22 346 8
    7426 사회픽션은 사회를 어떻게 이끄는가 (1) [13] Danial Plainview494 18/04/22 494 11
    7425 일상/생각asmr청양 천장호 출렁다리 [5] 핑크볼247 18/04/22 247 3
    7424 철학/종교적대적 현실 하에서 全生을 실현하려는 실천의 하나 : 무(武) - 2 [1] 메아리259 18/04/22 259 4
    7423 철학/종교적대적 현실 하에서 全生을 실현하려는 실천의 하나 : 무(武) - 1 메아리361 18/04/22 361 4
    7422 일상/생각덜덜 떨리는 손으로 지판을 두드리고 있습니다 [26] 탐닉1036 18/04/22 1036 24
    7421 일상/생각꽃을 피우듯 [5] 하얀510 18/04/21 510 16
    7420 IT/컴퓨터전에 이야기했던 당뇨치료용 전자발찌 근황.. [2] 집에가고파요472 18/04/21 472 0
    7419 일상/생각잠 안 자고 노력하는게 효과가 있을까요, 없을까요? [11] 덕후나이트643 18/04/21 643 1
    7418 오프모임5/6 종묘대제 관람 [2] DrCuddy356 18/04/21 356 3
    7417 도서/문학그리운 너에게 - 엄마, 아빠가 [10] 타는저녁놀431 18/04/21 431 10
    7416 일상/생각공부 하시나요? [10] 핑크볼673 18/04/20 673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